2018.06.12 (화)

  • -동두천 20.1℃
  • -강릉 16.6℃
  • 구름조금서울 21.1℃
  • 흐림대전 20.1℃
  • 흐림대구 17.2℃
  • 흐림울산 17.8℃
  • 박무광주 20.4℃
  • 흐림부산 18.1℃
  • -고창 20.1℃
  • 구름많음제주 21.8℃
  • -강화 19.8℃
  • -보은 19.4℃
  • -금산 18.3℃
  • -강진군 21.5℃
  • -경주시 16.8℃
  • -거제 16.9℃
기상청 제공

전신 마취, 치매 위험 29% 증가.....“전신 마취 경험 노인, 인지기능 확인해야”

삼성서울병원 김도관 교수 등 국내 연구팀, 50세 이상 22만명 분석 사용약제 많거나 마취 시간 길어도 위험 커져

전신 마취가 필요한 환자들을 대상으로 보다 신중하고 세심한 ‘인지기능 관리 방안’ 필요성이 제기됐다.


김도관 삼성서울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김호 교수, 한림대학교 생사학연구소 김태미 교수, 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명우재 교수 연구팀은 최근 알츠하이머병 저널(Journal of Alzheimer's Disease)을 통해 이 같이 발표했다.


연구팀은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코호트를 활용해 50세 이상 성인 남녀 21만 9,423명을 전신 마취 경험이 있는 그룹(4만 4,956명)과 대조군(17만 4,469명)으로 나눠 2002년부터 2013년까지 12년에 걸쳐 치매 발생 여부를 분석했다.


이 기간 동안 두 그룹에서 새롭게 치매를 진단받은 환자는 모두 8,890명으로 상당수가 알츠하이머 치매(76.5%)였다.


연구팀에 따르면 전신 마취 그룹의 치매 발생 위험이 대조군에 비해 28.5%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치매 발생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나이, 성별, 동반 질환, 수술 부위 등 다른 요인들을 모두 반영한 결과다.


또 마취에 사용하는 정맥 마취제가 여러 개 일 때 한가지를 사용할 때보다 49%가량 위험이 늘었다. 뿐만 아니라 전신 마취 시간이 1시간 늘 때마다 치매 발생 위험도 6%씩 늘었다.


연구책임자인 김도관 교수는 “치매로 인한 사회적 부담이 늘고 있지만 아직까지 근본적인 치료제가 없는 만큼 여러 가지 위험 인자들을 탐색하고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 연구 결과는 수술을 위해 시행하는 전신마취가 위험하니 피해야 한다는 것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전신마취 전후에 인지기능에 대한 평가와 관리가 필요하다는 것을 뜻한다”라고 말했다. 또 “수술에 꼭 필요한 전신마취를 하지 않거나 두려워할 이유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연구재단의 지원을 통해 진행됐다.

배너

배너

배너

동성제약, ‘2018 농생명기술실용화대전’ 참가. 농진청 공동개발 ‘벌독•실크프로테인’ 성분 함유 화장품 홍보 동성제약(대표이사 이양구)이 지난 6월 8일부터 10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2018 농생명기술실용화대전’에 참가했다. 이번 박람회에서 동성제약은 농촌진흥청과 공동으로 개발한 ‘실크 프로테인’과 ‘벌독’ 성분을 함유한 화장품 브랜드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안티 에이징과 피부 턴오버에 효과적인 스킨케어 라인 ‘리투앤(Re20)’은 누에고치 섬유에서 추출한 ‘실크 프로테인’ 성분을 함유하고 있다. 실크 프로테인에는 인체를 구성하고 있는 단백질의 결합체인 아미노산이 다량 포함되어 있어 피부 친화력과 흡수력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동성제약 부스에는 ‘리투앤 밸런스 2∙3종 세트’ 및 ‘하이드로 실키 크림’, ‘에센셜 실키 클렌징 젤’ 등이 전시되어 전체 제품 구성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게끔 했다. 리투앤과 함께 소개된 ‘에이씨케어(a.c.care)’는 ‘벌독’을 주요 성분으로 함유해 문제성 피부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공하는 스킨케어 브랜드다. 이번 박람회에는 ‘뉴비즈 스킨케어 2종 세트’가 전시되었으며 부스를 방문한 이들에게 2종 세트 구성품인 스킨, 로션 제품과 ‘뉴비즈 리페어 콤플렉스’, ‘뉴비즈 포밍 클렌저’로 구성된 샘플이 증정되었다. 이외에도

서울대치과병원,광화문 광장에서 무료검진 및 구강보건 교육 서울대치과병원(원장 허성주)이 지난 8일 국민 구강보건향상과 치아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제정된 ‘구강보건의 날(매년 6월 9일)’을 맞아 무료검진 및 구강보건 교육과, 이동치과진료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보건복지부와 치과계 단체에서는 8일 광화문 광장에서 ‘2018년 제73회 구강보건의 날’을 기념하여 대국민 구강건강의 중요성을 인식시키고 구강건강 생활분위기 확산을 위한 기념식 및 홍보 캠페인을 펼쳤다. 서울대치과병원은 해당 행사에 참여하여 치과의사 2인, 치과위생사 4인, 스텝 2인 등 총 8명으로 구성된 봉사단으로 광화문 중앙광장에서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무료구강검진, 올바른 칫솔질 교육 및 구강위생용품 사용법 교육을 실시하고, 구강 위생용품도 증정했다. 이 날 행사에서는 130여 명을 대상으로 구강검진을 실시하고, 140여 명을 대상으로 구강보건교육을 실시했다. 같은 날 서울대치과병원은 미래에셋과 함께하는 독거노인 의료봉사인 ‘찾아가는 치과서비스’도 진행했다. 올 해 세 번째로 진행되는 ‘찾아가는 치과서비스’는 일산 서구 대화노인종합복지관을 방문했다. 서울대치과병원 원스톱협진센터 김현주 교수를 봉사단장으로 한 19명의 봉사단은 이 날 6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