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맑음동두천 12.7℃
  • 흐림강릉 12.6℃
  • 서울 14.4℃
  • 안개대전 13.6℃
  • 대구 15.2℃
  • 흐림울산 16.5℃
  • 광주 14.1℃
  • 흐림부산 17.3℃
  • 흐림고창 12.7℃
  • 제주 17.4℃
  • 구름많음강화 12.2℃
  • 맑음보은 12.7℃
  • 구름많음금산 12.3℃
  • 흐림강진군 15.9℃
  • 흐림경주시 14.6℃
  • 구름많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기타

뉴스킨 코리아, 고성 마암초등학교에 제22호 희망 도서관 개관

 뉴스킨 코리아(대표이사 조지훈)는 지난 13일 경상남도 고성에 위치한 마암초등학교에 제 22호 뉴스킨 희망 도서관 ‘늘벗 꿈마루 도서관’을 개관하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뉴스킨 희망 도서관’은 뉴스킨 코리아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설립한 회원 자치 봉사단체인 뉴스킨 포스 포 굿 후원회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지난 2008년 시작돼 올해로 11년째를 맞았으며, 해마다 전국 2곳의 초등학교를 선정해 낙후된 도서관 시설을 개선하고 신규 도서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기존 희망 도서관 기증 초등학교와 문화 소외 지역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책 공연, 독서 교실 등 교육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해 호응이 높아지고 있다.



 


이날 마암초등학교 ‘늘벗 꿈마루 도서관’ 개관식에는 뉴스킨 코리아 임직원 및 ‘뉴스킨 코리아 포스 포 굿 후원회’ 회원을 비롯해 마암초등학교 관계자, 재학생 등 약 7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선정된 마암초등학교는 전교생 26명의 소규모 학교로, 그동안 도서관이 다목적 공간으로 활용되어 책 읽기를 비롯해 도서 교육 프로그램 등이 원활히 진행되기 어려웠다. 뿐만 아니라, 책들이 도서관이 아닌 각 교실에 비치되어 있는 등 독서 환경 개선이 필요하다고 판단되어 뉴스킨의 제 22호 희망 도서관 지원 사업 대상 학교로 선정되었다.



 


마암초등학교 ‘늘벗 꿈마루 도서관’은 늘 친구처럼, 함께 꿈을 키워주는 언덕이라는 뜻을 담아 지어진 이름에 걸맞게 아이들이 마음껏 책을 읽으며 큰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전면 리모델링됐다.



 


특히, 아이들이 오랜 시간 머물면서 꿈을 꾸는 공간인 만큼 아이들의 감성을 키워줄 수 있도록 다채로운 색감의 인테리어를 적용했으며, 더욱 안전하게 도서관 이용이 가능하도록 낙후된 서가 및 책상, 의자 등을 새롭게 교체했다. 도서관 내부는 약 940권의 초등학생 추천 도서로 채워져 아이들의 창의력이 쑥쑥 자라는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마암초등학교 이점자 교장은 “기존에 편안하게 책을 즐기기 어려웠던 공간을 마음껏 책을 읽으며 원대한 꿈을 꿀 수 있는 멋진 공간으로 탈바꿈시켜준 뉴스킨 코리아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이번 도서관 개관을 통해 마암초등학교의 모든 아이들이 더 큰 꿈을 꿀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뉴스킨 코리아 관계자는 “이번 ‘늘벗 꿈마루 도서관’이 개관하면서 전국 각지에 총 22개의 희망 도서관이 마련되었다“며 “희망 도서관 개관과 더불어 2016년부터 시작한 독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이들이 독서를 통해 자신만의 희망찬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꾸준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금까지 개관한 뉴스킨 희망 도서관은 어린이들의 학습과 휴식공간이자 지역 문화 교류의 장으로 활용되고 있다. 뉴스킨 코리아와 뉴스킨 코리아 포스 포 굿 후원회는 지난해 희망도서관의 공로를 인정받아 제12회 대한민국사회공헌대상에서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상을 공동 수상한 바 있다.

배너

배너
한국백신이 수입판매하는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 첨부용액서 비소 검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일본 후생성이 결핵 예방을 위해 1세 미만의 영아에게 접종되는 BCG 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되어 출하를 정지하였다고 발표함에 따라 해당 제품에 대해 회수한다고 밝혔다.이번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이다. 일본 후생성은 백신이 아닌 첨부용제(생리식염수액)가 일본약전 비소기준을 초과한 것이나, 일본 국립의약품식품위생연구소의 건강영향평가 결과, 함유된 비소로 인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어 회수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하였다고 발표하였다. 식품약품안전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면밀히 검토하는 한편, 국내 비씨지백신 대체품이 있는 점을 고려하여 우선적으로 해당 제품의 회수조치를 취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 BCG백신은 국내 충분히 공급*되고 있으나, 피내용 BCG 접종을 제공할 전국 보건소 및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되어 있어 불편할 수 있다고 밝혔다.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가능한 재고(29,322바이알) 및 예상 공급 물량(44,000바이알) 확보.피내용 BCG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