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8 (금)

  • 흐림동두천 10.5℃
  • 구름많음강릉 12.5℃
  • 구름많음서울 14.5℃
  • 구름많음대전 13.1℃
  • 구름많음대구 12.5℃
  • 울산 16.3℃
  • 흐림광주 15.8℃
  • 맑음부산 17.8℃
  • 흐림고창 13.7℃
  • 구름많음제주 20.7℃
  • 흐림강화 12.3℃
  • 구름많음보은 8.8℃
  • 구름많음금산 8.9℃
  • 흐림강진군 13.3℃
  • 구름조금경주시 12.2℃
  • 구름조금거제 15.5℃
기상청 제공

심평원

감기환자 항생제 처방 줄고 있다지만...의원급은 껑충 상급종합병원은 찔금

심평원.의보공단 공동 분석결과 지난해 급성상기도감염에 대한 항생제 처방률 종합병원 3.6%p 감소 > 의원 3.1%p 감소 > 상급종합병원 0.8%p 감소 > 병원 0.7%p 감소

2017년 요양기관 의료인력은 전년대비 3.7% 증가한  36만 8763명으로  집계됐다.
이가운데  의료기관 근무인력은 33만 8138명(91.7%), 약국 근무인력은  3만 625명(8.3%)으로 나타났다. 이는   2010년 26만 7452명에서 2017년 36만 8763명으로 연평균 4.7% 증가율을  보였다.
  
종별 근무인력 수는 종합병원 8만 3383명(22.6%) > 상급종합병원 7만 782명(19.2%) > 의원 5만 4952명(14.9%) 순으로  나타났으며,인력구성은 간호사 18만 5853명(50.4%) > 의사 10만 241명(27.2%) > 약사 3만 6980명(10.0%) > 치과의사 2만 5300명(6.9%) > 한의사 2만 389명(5.5%) 순이었다.



지난해 보험료부과액은  50조4168억 원(전년대비 5.9% 증가) 으로  직장보험료 42조4486억 원, 지역보험료가 7조9682억 원을 차지했다.
 
건강보험 세대 당 월평균보험료 10만1178원을  낸 꼴이다. 직장가입자의 경우  월평균 10만7449원, 지역가입자는 월평균 8만7458원을 건보료로 냈다.

요양급여비용 심사실적은 69조6271억(전년대비 7.7% 증가)으로  약국 15조2888억 원 > 의원 13조7111억 원 > 병원 11조4969억 원 순으로 나타났다.

주사제처방률은 전년대비  의원 1.0%p 감소 > 병원 0.8%p 감소 > 종합병원 0.7%p 감소 > 상급종합병원 0.1%p 감소 순으로 나타나 의원급의 처방이  가장많이 줄어든  수치를  보였다.
  
급성상기도감염에 대한  항생제 처방률은 전년대비  종합병원 3.6%p 감소 > 의원 3.1%p 감소 > 상급종합병원 0.8%p 감소 > 병원 0.7%p 감소순으로  기록됐다.

또  2017년 진료비가 큰 질병(단일상병 기준)은  ‘본태성(원발성) 고혈압’ 질환으로 2조9213억 원(581만 명)이 지급돼 1위를 기록했으며,‘2형 당뇨병’  1조8509억 원(254만 명), ‘만성신장병’  1조8126억 원(21만 명) 순으로 나타났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과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건강보험과 관련한 주요통계를 수록한「2017년 건강보험통계연보」를 올해로 14년째 공동 발간했다.
 
 「2017년 건강보험통계연보」는 건강보험 재정현황, 급여․심사실적, 적정성 평가 결과 등 총 7편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건강보험 전반사항에 대한 통계를 확인할 수 있다. 

건강보험통계연보는 「요양기관」 부문 통계 중 ‘의료인력’과 ‘의료장비’ 현황을 확대하고,「그림으로 보는 건강보험 주요통계」 부분에 ‘내원일당 요양급여비용 크기별 진료실적’, ‘처방일수별 원외처방횟수’ 지표를 추가 수록했다. 
 
 또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의 시행에 따른 다양한 변화상을 반영하여 국민의 건강보험료 현황, 급여 현황, 의료이용 현황 등 정책추진에 도움을 주는 통계로 구성하였다. 

 「2017년 건강보험통계연보」는 9월 28일(금)부터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홈페이지(www.hira.or.kr) 및 국민건강보험공단 홈페이지(www.nhis.or.kr)에서 열람 가능하며,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시스템 KOSIS(www.kosis.kr)에도 DB 자료를 구축하여 서비스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아리바이오 개발 '자음강화탕(ARI-JE) 캡슐'...美 FAD 신규 건강식품 원료 인증 마케팅 '기대되네'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산하 천연물의약품연구회(회장 신대희)는 지난 9월 13~14일 양일간 엘리시안 강촌 리조트에서 제약/바이오기업과 바이오스타트업, 벤처기업 등 산·학·연 천연물 연구자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건강백세를 위한 천연소재 제품의 개발 전략'을 주제로 “제24회 정기세미나 및 워크숍”을 개최했다. 워크숍에는 아리바이오 강승우 연구소장, 전남생물산업진흥원 천연자원연구센터 최철웅 팀장, 동화약품 윤주병 수석연구원,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 허석현 사무국장, 코스맥스비티아이 김영희 상무, 허찬우화장품연구소 허찬우 소장, 글로벌암웨이 김경진 팀장 등이 연자로 참석해 의약품, 건강기능식품, 기능성화장품 등에 사용되는 천연물의 연구개발 동향 및 제품 개발 전략, 개발 사례를 다루어 전문가들 간의 정보와 지식을 공유하였다. 강승우 연구소장은 최근 미국 FAD로부터 신규 건강식품 원료(New Dietary Ingredient, 이하 NDI) 인증을 획득한 바 있는 자음강화탕(ARI-JE) 캡슐과 관련한 개발 사례 및 향후 계획에 대해 발표하였으며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 허석현 사무국장은 건강기능식품 산업 현황 및 시장 동향, 건강기능식품에 사용되는 천연물의 연구

국내 개발 천연물 항암제 ‘태을항암정’...연구결과 국제학회서 발표 한다 한국인 사망 원인 부동의 1위는 암(cancer, 癌)이다. 서구화된 식생활, 스트레스 등이 원인으로 지목되는데, 암 환자들은 대부분 수술, 방사선, 화학 항암제 같은 표준 서구 의학에 의존하고 있다.하지만 힘들게 암을 제거하더라도 3대 표준 치료로 인해 떨어진 면역력에 의한 부작용과 재발 및 전이의 문제점이 대두됨에 따라 천연물 생약 항암제의 개발 기대가 커져가고 있는 실정이다.독일이나 영국 등 의료 선진국들은 이미 서양형 표준 암 치료에 한계를 깨닫고 환자들로 하여금 채식이나 음악 치료 등으로 자연 면역력 증강치료에 힘쓰고 있다.이러한 상황 속에 한국의 럭쎌내과한의원이 ‘태을항암정’이라는 이름의 천연물 항암제를 개발하여 10월 18일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암 학회인 2018 일본임상종양학회(JSCO)에 연구결과를 발표한다.협력 병원인 국제 청심병원의 노리히사요꼬(미국 국립암센터 종양면역연구) 과장과 말기 암, 전이암 환자들을 대상으로 활성 혈소판 치료와 병행한 임상에서 매우 기대 해볼 만한 결과들이 나왔기 때문이다. ‘태을항암정’은 정상 세포는 지키고 암세포에 직접적으로 작용한다는 것이 병원 측의 설명이다.한 달 복용한 한 환자의 경우 면역력이 상승했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