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4 (수)

  • 구름조금동두천 17.0℃
  • 흐림강릉 9.8℃
  • 맑음서울 16.1℃
  • 맑음대전 15.9℃
  • 구름조금대구 15.8℃
  • 흐림울산 13.7℃
  • 연무광주 15.8℃
  • 구름많음부산 18.9℃
  • 맑음고창 15.1℃
  • 구름많음제주 15.4℃
  • 맑음강화 15.0℃
  • 구름많음보은 15.5℃
  • 구름조금금산 14.9℃
  • 맑음강진군 17.6℃
  • 구름많음경주시 14.9℃
  • 맑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이중교합 신연 골수정’ 세계 최초 개발...골형성부전증 환자 희소식

서울대병원 소아정형외과 신창호·조태준 교수팀,새로운 뼈 고정장치 효과성 입증 부작용, 합병증도 최소화
-

 뼈가 쉽게 부러지는 유전성 질환인 ‘골형성부전증’ 환자에게 기존보다 효과적이면서 합병증까지 줄일 수 있는 골 고정장치가 개발됐다.


 키가 자라는 어린환자들에게 부작용과 합병증은 물론 성장에도 크게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대병원 소아정형외과 신창호·조태준 교수팀은 종아리뼈 변형과 골절이 발생한 소아청소년 골형성부전증 환자들에게 새로운 골 고정 장치인 ‘이중교합 신연 골수정(dual interlocking telescopic rod)’으로 수술 후 2년 이상 경과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골형성부전증은 유전성 질환으로 환자의 중증도에 따라 다르지만, 일생 동안 신체 여러 부위에 여러 번 골절이 발생하게 되고, 변형 등으로 인해 심하면 걷기 어려운 정도에 이른다.


  치료를 위해서는 ‘골수정(Intramedullary rod)’이라는 기구를 이용해 골절을 고정하는데, 아직 성장기에 있는 소아청소년인 경우 뼈가 자라면서 골수정이 그 길이를 따라가지 못해, 골수정의 끝부분에서 다시 뼈가 부러지는 일이 흔히 발생한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조태준 교수팀은 뼈의 성장에 따라 길이가 함께 늘어나는 ‘단일 교합 신연 골수정’을 개발해 환자 치료에 이용하고, 2007년에는 이를 정형외과 분야 최고 권위 국제학술지인 ‘골관절외과학회지(Journal of Bone and Joint Surgery)’에 발표했다.


 하지만 ‘단일 교합 신연 골수정’을 이용한 경우에도, 골수정의 이동 같은 합병증이 여전히 발생했다. 종아리뼈에 고정된 골수정이 위쪽으로 이동하면, 무릎 관절에 통증이 유발되고 움직임이 어려워져 추가 수술을 받아야 했다. 반대로 골수정이 아래로 이동하면, 재 골절 수술 시 뼈 속 깊숙이 위치한 골수정 제거를 위해 수술 범위가 커지는 문제가 있었다.


 연구팀은 이를 보완하기 위해 골수정 위아래 모두를 금속핀으로 결합해 뼈에 고정할 수 있는 ‘이중 교합 신연 골수정’을 개발했다. 뼈가 자라더라도 위아래 고정된 핀으로 골수정이 잘못된 방향으로 이동하는 것을 막아주었다.


 새롭게 개발한 골수정을 적용한 수술은 장치의 유지기간, 추가 수술까지의 기간, 장치가 늘어난 길이 등 모든 면에서 타 장치 보다 우수하거나 비슷한 결과를 보였고, 골수정 이동 같은 합병증의 빈도가 훨씬 적었다.


 신창호 교수는 “골형성부전증 환자들이 반복되는 골절과 합병증으로 여러 차례 수술을 받는 것이 안타까웠다”며 “새로운 고정장치로 보다 효과적이고 적은 합병증으로 환아들을 도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권위 있는 국제 학술지인 ‘임상 정형외과 및 관련연구(Clinical Orthopaedics and Related Research)’ 11월호 표지논문으로 선정됐다.

배너

배너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 서울시 사회공헌대상 수상 영예 사단법인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회장 민우성)는 13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2018 서울시 사회공헌대상’에서 파트너기업인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과 함께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올해 2회째를 맞는 서울시 사회공헌대상은 기업의 사회공헌 우수 프로그램 10개를 선정해 기업과 파트너 기관(복지시설 등 비영리단체)에 함께 상을 준다. 민·관 파트너십과 나눔 문화 확산을 장려한다는 취지다. 이번에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와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은 ‘조혈모세포 기증 확산을 위한 착한 프로젝트 공모전’을 통한 착한 영향력을 인정받아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이양화 사무총장과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 조미진 사무국장이 대표로 수상하였다.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와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은 2012년부터 7년간 조혈모세포 기증 활성화를 위해 ‘조혈모세포 기증 확산을 위한 착한 프로젝트 공모전’을 진행해오고 있다. 이 공모전은 조혈모세포 기증희망등록 가능 연령(만 18세~40세)인 대학생들이 직접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실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조혈모세포 기증에 대한 국민들의 오해 개선 및 조혈모세포 기증희망등록자 확산을 통해 백혈병 등 혈액암 환자의 완치를 기원하기 위한 목적에서 시작됐다. 지난 7년간

배너

휴온스, ‘나노복합점안제’ 유럽 임상 추진...전세계 안구건조증치료제 시장 겨냥 ㈜휴온스(대표 엄기안, www.huons.com)가 전세계 안구건조증치료제 시장 진출을 위해 ‘나노복합점안제(HU-007)’의 유럽 임상 추진을 계획 중이라고 밝혔다. 이번 ‘나노복합점안제’의 유럽 임상 시험은 ‘월드클래스 300 프로젝트 기술개발 사업’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며, ‘다인성 안구건조증에 대한 눈물막 보호 효과 및 항염 효과를 통한 복합 치료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휴온스는 현재 국내에서 진행 중인 임상 3상 결과를 기반으로, 내년 상반기 유럽 임상 시험계획(IND)을 승인 받겠다는 방침이다. 현재 전세계 안구건조증치료제는 항염 작용의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와 안구 보호 작용의 ‘히알루론산 단일제’ 등이 대표적인데, 휴온스가 개발하고 있는 ‘나노복합점안제’는 사이클로스포린과 트레할로스를 복합해 기존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에 비해 사이클로스포린 사용량을 줄이면서 우수한 눈물막 보호 및 항염 효과 등의 복합치료작용과 복약 편의성을 증대시킨 안과용 점안제다. 휴온스는 전세계적으로 미세먼지, IT기기 사용 증가 등 변화하는 환경적 요인에 따라 다인성 안과질환이 증가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 복합치료제 개발의 필요성 을 인식하고, 전세계 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