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8 (화)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2.1℃
  • 맑음대전 0.5℃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4.5℃
  • 연무광주 2.9℃
  • 연무부산 5.3℃
  • 구름많음고창 2.4℃
  • 흐림제주 7.2℃
  • 맑음강화 -0.8℃
  • 구름많음보은 0.5℃
  • 구름많음금산 1.2℃
  • 구름조금강진군 4.9℃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ㆍ건강식품ㆍ화장품

올림푸스한국, 이화의료원과 스마트 수술실 구축 협약

‘엔도알파’ 이대서울병원에 국내 첫 선...수술실 의료장비를 스마트 터치 패널로 한 자리에서 정확하게 컨트롤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오늘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의료원장 문병인)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올 2월 개원할 이대서울병원에 자사의 수술실 통합 시스템 ‘엔도알파’를 국내 최초로 구축한다고 밝혔다. 


올림푸스의 ‘엔도알파(ENDOALPHA)’는 수술실에 들어가는 복강경 시스템, 소작기, 기복기 등의 의료장비 제어와 영상 송출 등 일련의 작업을 네트워크 상에서 통합해 한 자리에서 정확하고 쉽게 스마트 터치 패널로 컨트롤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컴퓨터단층촬영(CT), 자기공명촬영(MRI), 환자 의료기록 등 수술에 필요한 환자정보를 별도 모니터가 아닌 수술 모니터에서 확인할 수 있어 의료진의 이동 동선과 수술 시간을 줄이는 동시에 감염관리에도 도움을 준다.


또한 집도의 및 술기별로 의료기기 설정 값을 미리 저장해 놓고 한 번의 터치로 불러오는 프리셋(Preset) 기능으로 의료진과 환자별 맞춤형 수술 환경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수술 전 준비시간을 감소시킬 뿐 아니라, 정형화되고 순차적인 수술 진행을 도와준다.


실제로 ‘엔도알파’를 도입한 일본 한 대학병원의 수술 사례 2,500건을 조사한 결과 연간 8일 이상의 수술 시간이 단축된 것으로 확인됐다. 독일의 한 병원도 수술실 수를 8개에서 7개로 줄였지만 연간 수술 건수는 오히려 시스템 도입 전보다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엔도알파’는 감염관리에도 도움을 준다. 수술실 내부 벽면을 강화유리로 지어 충격이나 시간 경과에 따라 생길 수 있는 흠집을 방지, 미생물이 자라나는 환경을 억제한다. 의료기기도 바닥이 아닌 천장 펜던트(Pendant)에 탑재해 의료기기의 수술실 간 이동을 최소화시켰다.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은 “의료 기술과 기기가 고도화되고 있는 만큼 다양한 수술실 내 장비들을 한 번에 정확하게 제어할 수 있고 철저한 감염관리가 가능한 스마트 수술실을 구축해 환자 안전과 치료 결과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대서울병원은 최신 IT 기술을 적용한 혁신적인 진료 시설 및 시스템, 차별화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병원으로 탄생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카다 나오키 올림푸스한국 대표는 “진정한 환자중심의 미래지향적 병원을 지향하는 이대서울병원에서 올림푸스의 스마트하고 안전한 수술실 통합 시스템 ‘엔도알파’의 첫 선을 보일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소화기 내시경 1위 기업에서 한 걸음 나아가 수술실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글로벌 의료기업으로서 자리매김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림푸스는 1950년 위(胃)카메라를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이후 높은 기술력과 의료진과의 지속적인 R&D를 바탕으로 소화기 내시경 분야에서 독보적인 세계 1위를 유지하고 있는 글로벌의료기업이다. 수술에 쓰이는 3D 복강경, 에너지 디바이스, 그리고 비뇨의학과, 산부인과, 이비인후과 등의 검사와 치료에 쓰이는 다양한 내시경으로 조기진단∙조기치료의 가치를 실현하고 있다.


이대서울병원은 국내 유일 기준 병실 3인실, 전체 중환자실 1인실로 구성되어 있고, 암과 심뇌혈관질환, 장기이식 등 고난도 중증질환을 특화할 예정이다. 또한 병원내 환자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생체 정보를 중앙에서 환자 감시 장치를 통해 모니터링하고 의료진에게 실시간으로 전달해 주는 ‘임상통합상황실’을 구축하는 데 이어 이번 올림푸스의 스마트 수술실 도입으로 환자가 가장 안전한 병원을 만들기 위한 다양한 첨단 시스템을 구축해 2019년 2월 개원한다.

배너

배너

배너


서울시醫 제34대 집행부 외국인 근로자 서울특별시의사회(회장 박홍준) 제34대 집행부는 지난 1월 6일(일) 서울시의사회관 5층 강당에서 실시하는 ‘서울시의사회 의료봉사단 외국인 근로자 나눔진료’에 참여하여 인술을 실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의료봉사는 2019년 새해를 맞이하여 한해를 새롭고 보람찬 일로 시작하자는 의미에서 제34대 집행부 전체가 2019년 첫 나눔진료에 의사로서 참여하자는 아이디어에서 출발하였으며, 휴일인 일요일에 휴식을 반납하고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서 진료봉사에 참여하였다. 이번 진료에는 내과, 정형외과, 산부인과, 안과, 이비인후과, 피부과, 비뇨기과, 신경과, 영상의학과, 가정의학과, 정신건강의학과, 항문외과 등 평소 나눔진료보다 다양한 과목의 진료와 법률상담이 진행되었고 평소보다 많은 200여명의 환자가 나눔진료 현장을 방문하여 평소보다 30분 이상 진료가 길어지기도 하였다. 그러나 진료에 참여한 집행부 전원이 마지막까지 웃음을 잃지 않으며 찾아온 모든 환자의 진료가 끝날 때까지 본인 병원의 환자를 대하듯 환자에게 인술을 펼쳤다. 특히 이 날은 롱 디망쉐 주한캄보디아 대사가 나눔진료 현장을 찾기도 하였는데, 디망쉐 대사는「2017년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캄보디아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