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7 (목)

  • 구름많음동두천 -0.2℃
  • 흐림강릉 2.1℃
  • 흐림서울 0.3℃
  • 박무대전 4.7℃
  • 흐림대구 4.7℃
  • 흐림울산 7.5℃
  • 박무광주 5.7℃
  • 흐림부산 9.4℃
  • 흐림고창 3.5℃
  • 제주 11.6℃
  • 흐림강화 -1.7℃
  • 구름조금보은 3.6℃
  • 흐림금산 4.7℃
  • 흐림강진군 4.6℃
  • 흐림경주시 2.4℃
  • 흐림거제 11.3℃
기상청 제공

기타

카네카, 미국 의료 기기 회사에 투자

 카네카코포레이션(Kaneka Corporation(일본 도쿄, 사장: 마모루 카도쿠라)은 이름을 밝히지 않은 미국 의료 기기 회사("회사")와 투자 및 전략 계약을 체결했다. 카네카는 본 계약에 따라 회사의 주식 18.5%에 투자하였으며 회사가 특허를 보유한 FFR 제품의 일본 내 독점 대리점으로서 2020년부터 판매를 시작할 계획이다. 카네카는 회사의 FFR 제품을 통해 2022년까지 1억 달러 이상의 진단 기기 판매를 기대하고 있으며 카네카가 미국, 유럽과 아시아 등지에서 영위하는 본 사업 분야의 발전을 촉진하게 될 것이다.

FFR (Fractional Flow Reserve)은 관상동맥 협착에 의한 혈류 장애 상태를 측정하는 기술로서 심근경색 같은 허혈성 심장 질환 1에 대한 최적 치료법을 평가하는데 사용되어 왔다. FFR 활용을 통해 협착의 생리적 효과를 측정하고 초기에 최선의 치료법을 선택하게 함으로써 상당한 의료비 절감이 예상된다. 일본에서는 2018년에 이루어진 의료수가 개정에 따라 수술전에 진행하는 기능상 허혈 평가* 2가 추가되었다. FFR 제품 시장 규모는 본 개정에 따라 가까운 장래에 크게 확대될 것으로 예측된다.

카네카는 풍선 카테타와 색전 코일 등 중재 및 혈관내 치료 용 기존 제품 외에 , 회사의 첨단 기술이 들어간 FFR 제품을 시작으로 상당한 성장이 예상되는 진단 의료 기기를 추가함으로써 사업을 확대하게 된다.

카네카는 파트너십과 M&A 기회를 계속 추구하며 2022년까지 진단 분야에서 1억 달러 매출 달성을 목표로 하고, 전세계인들의 건강하고 활기찬 생활을 지원하는 솔루션들을 공급할 것이다.
배너

배너

배너


연명의료결정법 시행 1년 성적표는?...'사전연명의료의향서’ 115,259명, ‘연명의료계획서’ 16,366명 등록 나쁘지 않아 본인이 작성하는 사전의료의향서와 의사가 환자와 함께 작성하는 연명의료계획서의활성화를 통해 환자 가족이 아닌 환자 본인의 의사가 존중되는 성숙한 임종문화를 만들어야 한다는 의견이 제기됐다.한국환자단체연합회는 지난 2월 4일 연명의료결정법 시행 1주년을 맞아 논평을 내고 이같이 주장했다. 환자단체는 "지난 1년간 연명의료결정법이 시행됨에 따라 의료현장에서는 법률과 제도에 대한 이해 부족으로 환자가 임종기에 접어들지 않았는데도 환자가족이 연명의료 중단을 의사에게 요구하는 경우들도 있었다. 또한 임종기 환자의 품위 있게 죽을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서라기보다는 치료비·상속·보험금 등 경제적 동기로 가족 전원이 합의해 연명의료 중단을 결정하는 사례들도 있었다. 이러한 필생명 경시 풍조 조장을 방지하기 위해서라도 연명의료결정제도 남용 방지책은 필요하다."며 일정기간 연명의료결정법을 시행한 후 성숙한 임종문화가 정착되어 남용 우려가 없어졌을 때 그때 사회적 논의를 거쳐 개선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연명의료결정법 시행 후 생전에 건강할 때 환자가 직접 작성하는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자수는 115,259명으로 집계됐다. 의사가 환자 본인의 의사를 물어서 작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