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5 (월)

  • 맑음동두천 8.0℃
  • 맑음강릉 12.7℃
  • 맑음서울 10.1℃
  • 맑음대전 9.1℃
  • 맑음대구 11.5℃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8.7℃
  • 맑음부산 12.0℃
  • 맑음고창 10.0℃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11.2℃
  • 맑음보은 8.6℃
  • 맑음금산 7.3℃
  • 맑음강진군 11.1℃
  • 맑음경주시 12.0℃
  • 맑음거제 12.3℃
기상청 제공

고대 안암병원 천식환경보건센터,제44회 보건학종합학술대회 대한보건협회장상 수상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천식환경보건센터(센터장 정지태, 소아청소년과 교수) 연구팀(김채봉 외 4인)은 지난 4월 5일과 6일 양일간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융합관에서 개최된 제44회 보건학종합학술대회의 연구경연에서 ‘서울시 미세먼지 농도와 Health & Wellbeing Communication’ 연구로 대한보건협회장상(장려상)을 수상했다.

 이 연구에서 연구팀(교신저자 윤석준 교수, 고려의대 예방의학교실)은 미세먼지 농도와 실시간 빅데이터 정보의 관계를 파악하고자 기상/기후, 실시간 웹 검색을 통한 대기오염 및 미세먼지 관련 소비재, 호흡기, 비염, 천식 키워드를 이용하여 상관성을 제시하였다.

 연구는 2019년 1월 1일부터 3월 11일까지 70일간 서울지역의 미세먼지(PM10/PM2.5) 평균 농도, 기상/기후, 실시간 웹 검색률, 미세먼지 관련 소비재(공기청정기, 방진 보건마스크)의 판매량, 건강관련 정보에 대한 빅데이터를 수집하였다. 

 연구 결과, PM10(미세먼지)는 실시간 웹 검색, 공기청정기, 방진 보건마스크와 상관관계를 보였고 PM2.5(초미세먼지)는 온도, 습도, 실시간 웹 검색, 공기청정기, 방진보건마스크와 상관관계를 보였다. 실제 PM10과 PM2.5의 농도가 높을 때, PM10과 PM2.5에 대한 검색량이 증가하였고 공기청정기와 방진 보건마스크 판매량 또한 증가하였다. 또한 PM10과 PM2.5의 농도 증가와 호흡기질환의 관련성을 보였다. 특히 PM10에 비해 PM2.5 농도가 높았을 때 미세먼지와 관련된 정보에 더 민감하게 반응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구연 발표를 한 김채봉 연구원은 고농도 미세먼지로 인한 국민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 미세먼지와 관련된 빅데이터 정보 제공과 국민들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인보사 사태,원인 규명 위해 감사원 감사 실시해야" 한국환자단체연합회가 인보사 사태와 관련 "원인 규명을 위해 감사원 감사를 실시하고, 코오롱생명과학과 정부당국은 피해 환자들에 대한 의료적 보호조치를 취하고 신속히 경제적 배상을 해야 한다."고 촉구하고 나섰다. 연합회는 성명을 통해 "식약처는 인보사 허가 관련해 취소를 할 것인지 결정해야 하고, 2액의 세포가 뒤바뀐 원인과 함께 처음부터 2액의 세포가 다른 세포라는 사실을 코오롱이 알고 있었는지 고의 여부를 규명해야 한다."고 지적하고 " 방사선 조사에도 불구하고 종양 유발 논란을 빚고 있는 ‘GP2-293세포’의 안전성에 대해서도 철저한 조사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연합회는 "코오롱은 인보사 관련 허가의 취소가 아닌 변경을 기대하고 있다. 인보사의 주성분인 1액과 2액은 임상시험 단계와 식약처 허가 이후에도 실제 달라진 것이 없고 모두 일관된 세포를 사용해 왔기 때문에 2액의 세포가 ‘TGF-β1 유전자가 삽입된 태아신장유래세포주(GP2-293세포)’인 것을 ‘유전자 도입 연골세포’로 명찰만 잘못 붙였을 뿐이라고 변명하고 있다."며 "코오롱이 고의이든, 과실이든 식약처에 잘못된 자료를 제출해 허가를 받았다면 당연히 취소해야 한다."는 강경한 입장을 내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