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수)

  • 구름많음동두천 17.7℃
  • 구름많음강릉 21.4℃
  • 연무서울 19.3℃
  • 연무대전 19.9℃
  • 구름많음대구 21.5℃
  • 구름조금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2.8℃
  • 흐림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1.2℃
  • 구름조금제주 21.2℃
  • 흐림강화 18.4℃
  • 흐림보은 18.7℃
  • 구름많음금산 20.5℃
  • 구름조금강진군 23.2℃
  • 구름조금경주시 22.9℃
  • 구름많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기타

디지털 노안 유발과 시력 저하의 원인, ‘블루라이트’ 주의보

무방비 상태로 장시간 블루라이트 접할 경우, 안구건조증·황반변성 등의 눈 질환 발생 위험 높아져

최근 스마트폰, PC 등의 디지털 기기 사용이 급증하면서 전 세대에 걸쳐 디지털 기기에서 발생하는 ‘블루라이트(청색광)’의 위협이 증가하고 있다. 회사에서 업무를 할 때, 인터넷 강의 등을 보며 공부를 할 때, 이동 중 스마트폰을 사용할 때, 심지어는 집에서 TV나 컴퓨터를 보며 휴식을 취할 때도  ‘블루라이트’위 위험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한 상황이다.


이렇게 블루라이트를 오랜 시간 접하면 눈 건강에 해로운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블루라이트는 최근 들어 점점 낮아지고 있는 노안 발생 연령의 주된 원인일 뿐만 아니라, 장시간 노출될 경우 안구건조증이나 황반변성 등의 눈 질환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일상 생활 속에서 블루라이트를 차단하는 습관을 가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생활 속에서 블루라이트를 차단하는 방법으로는 스마트폰이나 PC의 블루라이트 차단 모드를 사용하는 것이 있다. 블루라이트 차단 기능이 있는 어플을 다운로드 받거나 스마트폰과 PC 자체에 내장된 블루라이터 필터 기능을 이용하면 도움이 된다. 또한 시중에 나와 있는 다양한 블루라이트 차단 제품들을 이용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방법으로는 일상 생활 속 블루라이트를 충분하게 차단할 수 없으므로, 블루라이트 차단 안경을 착용하는 것이 좋다. 전문가들은 자신의 시력에 꼭 맞는 블루라이트 차단 렌즈를 안경원에서 처방 받아 사용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라고 말한다.


이에 니콘안경렌즈는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블루라이트 차단 렌즈의 인지도를 확대하고, 블루라이트 차단의 필요성 및 눈 건강 유지 방법을 홍보하기 위해 ‘블루라이트 눈 보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니콘안경렌즈는 소비자들에게 블루라이트 차단의 필요성과 눈 건강을 유지하는 방법을 홍보하고, 교육하기 위해 캠페인을 통해 서울 전역에서 니콘 BLUE 버스를 운영하고, 블루라이트 동영상을 배포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왔다.


또한, ‘블루라이트 눈 보호 캠페인’의 일환으로 오는 5월 18일 코엑스에서 소비자 대상 ‘니콘 BLUE DAY’ 이벤트를 개최한다. 니콘안경렌즈는 코엑스를 즐겨 찾는 2030 직장인 및 가족 단위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제품 홍보를 진행할 예정이다.


니콘안경렌즈 관계자는 "블루라이트 눈 보호 캠페인, 특히 이번 ‘니콘 BLUE DAY’ 이벤트를 통해 블루라이트 차단의 중요성을 알리고, 소비자를 대상으로 블루라이트 차단의 중요성과 니콘 BLUV 시리즈에 대한 인지도를 확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향후에도 ‘블루라이트 눈 보호 캠페인’을 지속 진행하여 소비자들의 눈 건강을 위해 다양한 캠페인 및 이벤트를 꾸준히 기획하고, 소비자 커뮤니케이션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희귀병 척수성 근위축증, 치료길 열리나..."효과 뛰어난 치료제 ‘스핀라자’ 국내 첫 투여" 영유아 유전자 관련 신경근육계 질환 중 사망 원인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척수성 근위축증의 치료제가 희귀질환 환자 치료의 국가 지원으로 건강보험 적용돼 14일, 어제 국내 환자에게 첫 투여됐다. 희귀병을 앓고 있는 환자와 가족들에게 큰 희망을 선사하게 될 전망이다. 서울대어린이병원 채종희 교수는 지난해 7월 척수성 근위축증으로 진단돼 운동 기능을 잃어가고 있던 24개월 된 김모 어린이 환자에게 척수성 근위축증의 세계 최초 치료제로 개발된 바이오젠의 ‘스핀라자’를 투여했다고 15일 밝혔다. 척수성 근위축증은 척수 내 운동신경 세포가 퇴화돼 근육 위축과 근력 감소를 일으키는 질환이다. 이 때문에 호흡과 음식 삼키기 등 기본적인 움직임조차 어려워 정상적인 생활이 불가능하다. 영유아기에 발생하면 만 2세가 되기 전에 사망할 확률이 높다. 10만 명 중 1명의 유병률을 보이며 국내에는 약 150명의 환자가 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다만, 유전적 원인이 잘 구명돼 있어 유전자 결손 검사를 거쳐 확진이 가능하다. 그간 척수성 근위축증은 불편감 완화와 급식 튜브 장착, 호흡기 보조 등의 중재적 치료뿐이었으나, 2016년 최초이자 유일한 척수성 근위축증 치료제가 개발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