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9 (월)

  • 흐림동두천 26.0℃
  • 흐림강릉 29.9℃
  • 흐림서울 26.4℃
  • 구름많음대전 27.5℃
  • 구름많음대구 28.6℃
  • 구름많음울산 27.9℃
  • 구름조금광주 28.3℃
  • 박무부산 26.5℃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조금제주 28.8℃
  • 구름많음강화 26.3℃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7.4℃
  • 구름조금강진군 30.3℃
  • 구름많음경주시 28.2℃
  • 구름많음거제 27.9℃
기상청 제공

보건단체

여름철 설사감염병 주의보

비누로 꼭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 씻기 등 개인 위생 준수해야

기온이 상승하는 5월 ~ 9월 사이에는 병원성 세균, 바이러스 등이 활발해지면서 ‘설사감염병’이 증가한다. 구토, 설사, 복통으로 우리의 건강을 괴롭히는 ‘설사감염병’ 여름철 건강을 지키기 위해 어떻게 예방해야 하는지 알아보겠다. 

설사감염병의 증상으로는 하루 세 번 이상의 묽은 변이 나오는 설사 증상과 구토, 복통, 발열 등이 동반되며, 감염성 설사를 일으키는 주요 원인은 다양한데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노로바이러스가 전체의 45%로 가장 많았고 이어 병원성 대장균 9.7%, 살모넬라균 5.6%, 캄필로박터균 4.8%순 이었다.  

설사감염병의 예방하기 위해서는 비누로 꼭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을 씻고 물은 꼭 끓여 먹고 음식은 꼭 익혀 먹기를 권장한다. 육류나 어패류를 덜 익혀 먹거나 야채, 과일 등의 껍질을 벗기지 않고 섭취되면 설사감염병에 노출되기 쉽다. 채소는 흐르는 물에 3회 이상 세척한 후에 섭취하는 것이 설사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해 좋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러시아 성형외과 의료진, 한국의 선진 의술과 노하우 전수 받아 지난 19일 러시아 국제의료센터 On Clinic 성형외과 의료진은 한국의 선진화된 의료기술을 배우고 국제적 학술교류를 위해 뷰성형외과에 방문했다. 19일, 20일 양일간 진행된 학술교류 동안 러시아 의료진은 눈성형, 코성형, 양악수술 등의 수술에 직접 참관하며 선진 의술과 노하우를 전수받는 시간을 가졌다. 뿐만 아니라 수술 후에는 의료진과의 컨퍼런스를 통해 수술방법에 대한 정보 공유는 물론 임상에서 접했던 다양한 케이스와 연구 사례를 나누며 토론하는 학술교류의 장을 이어갔다. 러시아 의료진은 “러시아 내 K-뷰티 등 한류 열풍이 지속되면서 한국 화장품이나 미용성형에 대한 관심이 높은 편이다. 특히 한국 의료진의 성형기술은 섬세하고 정교해 이미 세계적으로도 인정받고 있다. 러시아에서도 성형수술을 위해 한국을 찾는 환자들이 증가하고 있으며, 이에 오래전부터 한국에 방문해 선진화된 성형 의료기술을 직접 접해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수술을 참관하며 고난도의 수술임에도 수술 준비 과정부터 수술, 수술 후 회복치료까지 전 단계에 걸쳐 전 과정이 체계적으로 이루어져 놀라웠고, 이번 학술교류를 통해 미용성형에 대한 수술법 이외에도 한국의 첨단 의료장비와 시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