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7.0℃
  • 맑음서울 2.9℃
  • 맑음대전 3.9℃
  • 맑음대구 4.5℃
  • 맑음울산 5.4℃
  • 맑음광주 4.5℃
  • 맑음부산 7.3℃
  • 맑음고창 1.2℃
  • 맑음제주 7.0℃
  • 맑음강화 0.9℃
  • 맑음보은 0.5℃
  • 맑음금산 0.5℃
  • 맑음강진군 3.5℃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5.7℃
기상청 제공

한국아스트라제네카, ‘희망샘 북 세미나’ 진행

한국아스트라제네카(대표이사 사장 김상표)는 지난 26일(금), 서울 삼성동 본사에서 여름방학을 맞은 희망샘 장학생과 가족, 그리고 임직원을 포함해 총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샘 북 세미나(Hope Fund Book Seminar)’ 행사를 가졌다.


희망샘 프로젝트는 부모의 암 투병으로 더 많은 관심과 돌봄을 필요로 하는 초중고생 자녀들을 경제적 정서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올해로 15년째 꾸준히 진행해 오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매년 55명의 희망샘 장학생을 선정해 월 장학금을 지급하며, 분기별 북 멘토링과 다양한 교류 활동을 통해 희망과 사랑을 나누고 있다.


이번 여름방학 특별 ‘북 세미나’ 프로그램에서는 책을 매개체로 문화적 소양을 쌓고, 표현력도 높일 수 있는 ‘스토리텔링’ 세션이 마련됐다. 스토리텔링 전문 강사를 초청해 기초 발성법과 이야기 전달 기법을 배워보는 한편, 사무실을 돌아보며 임직원 멘토들과 더 긴밀히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북 세미나에 참여한 희망샘 장학생 안유진 학생(가명 12세)은 “평소 유튜브 크리에이터가 되는 것이 꿈이었는데, 어떻게 하면 이야기를 잘 전달할 수 있는지 구체적으로 배워볼 수 있어서 도움이 됐다”며 “방학을 맞아 멘토 선생님도 만나보고 그간 편지로 전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나눌 수 있어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경북대병원장, “병원내 감염, 진료공백 우려” 최대집 회장 등 대한의사협회 임원진이 21일 코로나19 감염증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대구·경북지역 주요기관들(대구광역시청, 대구파티마병원, 경북대병원)을 방문해 현장 상황을 면밀히 살피고 관계자들과 함께 확산방지 대책을 모색했다. 대구광역시청을 방문한 최 회장 일행은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배지숙 대구광역시의회 의장, 대구지역 병원장들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의견을 나눴다. 권영진 대구광역시장은 “확진자 급증으로 대구가 매우 불안한 상황이지만 높은 시민의식으로 침착하게 대응해나가고 있다. 대구광역시의사회 등 의료계와 시민들이 힘을 합쳐 나간다면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 의협에서도 코로나19로 막연한 두려움에 떨고 있는 시민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최대집 의협 회장은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해 우선 시민들의 외출 자제가 필요하다. 경증환자는 전담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야 하고, 중증환자는 대학병원 격리병실을 지정해 집중치료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의협에서 정부에 강력히 주장해 실행토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박종혁 의협 대변인은 “대구뿐만 아니라 앞으로 우리나라 전역으로 지역사회 감염이 확산될 수 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