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31 (수)

  • 흐림동두천 24.2℃
  • 구름많음강릉 32.2℃
  • 천둥번개서울 24.0℃
  • 흐림대전 30.0℃
  • 맑음대구 31.6℃
  • 구름조금울산 31.0℃
  • 구름많음광주 29.1℃
  • 구름조금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30.0℃
  • 구름조금제주 30.2℃
  • 흐림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30.4℃
  • 구름많음금산 29.3℃
  • 구름많음강진군 29.3℃
  • 구름조금경주시 32.8℃
  • 구름조금거제 28.4℃
기상청 제공

GSK, HIV 2제 요법 GEMINI 1&2 임상 96주차 데이터 발표

GSK의 글로벌 HIV 전문기업 비브헬스케어는 지난 24일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의 2제 요법의 3상임상인 GEMINI 1&2 임상의 96주차 결과를 발표했다.


GEMINI 1&2임상에서는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의 2제 요법이 돌루테그라비르+뉴클레오시드 역전사효소 억제제(NRTI)인 테노포비르 디소프록실푸마르산염/엠트리시타빈(TDF/FTC) 3제 요법과 비교해 효과의 비열등성을 다시 한번 입증하였으며, 바이러스학적 실패를 경험한 환자 기준 치료 관련 내성은 나타나지 않았다. 두 임상은 멕시코 시티에서 열린 제 10회 국제에이즈학회 HIV 과학학술대회(IAS 2019)에서 발표됐다.


GEMINI 1&2 두 임상 모두에서 2제 요법인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요법은 3제 요법인 돌루테그라비르+TDF/FTC와 비교해 96주차까지 비열등한 효과를 보였다.1 두 임상의 96주차 분석에 따르면 HIV-1 RNA 수치가 50c/mL미만인 환자 비율은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치료군이 716명 중 616명으로 86%, 돌루테그라비르+TDF/FTC 치료군이 717명 중 642명으로 90%로 나타났다 [adjusted difference(조정 차이) -3.4 (-6.7, 0.0)].


두 임상 진행 중  96주까지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치료 환자 11명(1.5%), 돌루테그라비르+TDF/FTC 치료 환자 7명(1.0%)이 임상 프로토콜에 따라 정의된 바이러스학적 중단 기준에 부합하였으며1, 두 치료군에서 확인된 바이러스학적 중단환자 가운데 치료로 인한 내성을 보인 경우는 없었다.


GEMINI 임상의 책임연구원인 페드로 칸(Pedro Cahn) 박사는 “이번에 발표된 GEMINI 96주 데이터는 48주차에 확인된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의 2제 요법의 임상적 이점이 96주차까지 유지되었음을 보여주며, 2제 요법을 실제 처방할 경우 돌루테그라비르 기반의 3제 요법 대비 비열등한 효과를 얻을 수 있음을 의미한다”며, “이는 치료 경험이 없는 환자에서 돌루테그라비르 기반 2제 요법의 이점을 잘 뒷받침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의료진과 HIV 감염인 모두 2제 요법의 지속적인 효과를 확신할 수 있게 되었다. 이번 연구 결과는 HIV 관리를 위해 향후 수십 년 간 약물 치료를 해야 할지도 모르는 HIV 감염인에게 매우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96주에 베이스라인 혈액 혈장 1mL 당 바이러스 RNA 수치가 100,000이 넘는 (100,000c/mL 초과) 환자 기준 바이러스 억제 반응률은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치료군과 돌루테그라비르+TDF/FTC 치료군에서 유사하게 나타났다 (GEMINI 1: 각각 81% (60/74) 및 88% (67/76) [unadjusted difference(비조정 차이) -7.1 (-18.6,4.4)], GEMINI 2: 각각 86% (57/66) 및 84% (65/77) [unadjusted difference(비조정 차이) 1.9 (-9.6,13.5)]).

 

48주차 결과와 마찬가지로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치료군에서 CD4+ 수치가 200c/mm3 이하인 경우 반응율이 더 낮았다(GEMINI 1: 각각 65% (20/31) 및 90% (26/29) [unadjusted difference(비조정 차이) -25.1 (-45.3,-5.0)], GEMINI 2: 각각 72% (23/32) 및 85% (22/26) [unadjusted difference(비조정 차이) -12.7 (-33.6,8.1)].1 하지만 해당 환자에서 치료 중단 대부분은 치료 요법과는 무관했다.

 

전체 임상 모집단 기준 가장 흔하게(5% 이상) 발생한 약물 관련 이상반응(AE)은 두 치료군 모두에서 비인두염, 설사, 두통이었다 (각각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치료군에서 10%, 12%, 11%, 돌루테그라비르+TDF/FTC 치료군에서 16%, 13%, 12%).1 약물 관련 이상반응은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치료군이 돌루테그라비르+TDF/FTC 치료군에 비해 더 적게 나타났다(140/716, [20%] vs. 179/717 [25%]).


심각한 이상반응 비율은 서로 유사했다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치료군 vs. 돌루테그라비르+TDF/FTC 치료군: 64/716 [9%] vs. 67/717 [9%]). 이상반응으로 인한 치료 중단은 각각 3%였다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시험군(24/716) vs. 돌루테그라비르+TDF/FTC시험군 (23/717)).


비브 헬스케어의 글로벌 리서치 및 의료 전략 총괄인 킴벌리 스미스 박사는 “GEMINI 1&2 임상은 이미 HIV 감염인의 치료 패러다임을 바꾸었으며,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2제 요법을 통해 환자가 복용해야 하는 약물의 수를 줄이면서 제 3의 항레트로바이러스 약물 없이도 HIV를 관리할 수 있게 되었다”며 “96주 실험 결과는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2제요법의 지속적 효과와 내약성을 보다 잘 입증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단일정으로 복용하는 돌루테그라비르+라미부딘 2제 요법은 항레트로바이러스 치료 경험이 없고 돌루테그라비르 혹은 라미부딘에 알려진 내성이 없는 환자를 위한 HIV 치료제로 미국에서 허가 받았다. 유럽에서는 올해 7월 통합효소억제제 또는 라미부딘에 대해 알려지거나 의심되는 내성이 없는 체중 40kg 이상 12세 이상 청소년 및 성인 환자의 HIV-1 감염 치료제로 허가 받았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김안과병원, '정확한 녹내장진단법' 눈 건강 강좌 개최 건양의대 김안과병원은 오는 8월 12일(목) 오후 3시 30분부터 김안과병원 명곡홀(망막병원 7층)에서 '정확한 녹내장진단법'을 주제로 ‘해피 eye 눈 건강 강좌’를 개최한다. 이번 강좌는 녹내장센터 정재근 교수가 녹내장의 증상과 진단 방법을 중심으로 강의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청중들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녹내장은 높은 안압을 시신경이 견뎌내지 못해 눈 속의 시신경이 점점 약해져 시야가 차츰 좁아지는 병으로 정의할 수 있다. 따라서 녹내장 진단과 치료의 기본은 치료 전 안압이 얼마나 높은지, 치료 후 안압이 얼마나 내려갔는지, 치료 중 안압이 얼마나 일정하게 유지되는지를 확인하는 안압검사라고 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각막두께 측정, 시신경검사, 망막신경섬유층 촬영, 빛간섭 단층촬영, 시야검사 등의 결과를 종합해 녹내장을 진단한다. 정재근 교수는 "치료 중에 지속적으로 검사를 하는 것에 대한 의문을 품는 환자들이 있는데 예전 검사결과와 비교해서 변화가 있으면 치료방향을 수정하기 위해 꼭 필요하며, 검사 간격은 각자의 녹내장 진행상황에 따라 다르다."며, "녹내장의 종류 등 여러 조건에 따라 달라지기는 하지만 대부분의 경우 관리를 잘 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