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8 (목)

  • 구름많음동두천 27.0℃
  • 구름많음강릉 30.3℃
  • 박무서울 27.6℃
  • 구름많음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9.7℃
  • 구름많음광주 28.6℃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30.2℃
  • 맑음제주 32.1℃
  • 구름많음강화 29.0℃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6.1℃
  • 구름많음강진군 29.1℃
  • 구름조금경주시 30.3℃
  • 구름많음거제 30.3℃
기상청 제공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리피뷰 II & 리피플로우 심포지엄 성료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대표 성종현)은 지난 6일 대구에서 국내 안과 의료진을 대상으로 마이봄샘 기능저하(MGD, meibomian gland dysfunction)의 진단과 치료에 대한 지견을 공유하는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심포지엄에서는 경북대학교병원 안과 김홍균 교수가 좌장을 맡아 안과 수술 전 마이봄샘 기능저하의 진단과 치료의 중요성에 대한 다양한 임상적 경험이 공유됐다. 또한, 건성안 눈물막 지질층 두께를 측정하는 의료기기인 리피뷰 II(LIPIVIEW II®)와 마이봄샘 기능저하로 인한 안구건조증 전문 치료 의료기기인 리피플로우(LIPIFLOW®)를 활용한 치료 방법과 사례를 나누는 시간이 마련됐다.


이날 첫 연자로 참석한 미국 듀크대학교 안과센터 프리야 굽타(Preeya Gupta) 박사는 최상의 안과 수술 결과를 위한 안구표면질환 관리(Managing OSD to Optimize Post-Surgical Outcomes)를 주제로 한 강연에서, 미국 백내장 굴절 학회 (ASCRS)에서 소개된 수술 전 안구표면 질환의 진단과 치료에 대한 프로토콜 공유와 함께 안과 수술 진행 전 마이봄샘 기능저하 여부를 진단하고 이를 고려한 적절한 수술 계획을 수립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프리야 굽타 박사는 “건성안, 마이봄샘 기능저하를 가진 환자의 각막지형도 검사 결과가 정확하지 않은 경우가 있는데, 이는 백내장 수술 결과에 영향을 준다”며 “안구 표면 컨디션을 정상화하기 위해 리피플로우로 마이봄샘 기능저하를 치료한 후 수술 계획을 세우고 있다”고 말했다.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안과 이지은 교수가 리피뷰 II를 임상에서 활용한 사례와 관련 연구를 공유했고, 대구 아이백안과 이준훈 원장은 리피플로우를 활용한 마이봄샘 기능저하 치료 사례와 시술 방법을 주제로 강연했다. 특히 이준훈 원장은 백내장 수술 전 마이봄샘 기능저하의 진단과 치료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실제 환자에게 적용한 사례를 함께 소개했다.


마이봄샘은 눈꺼풀 안 쪽에 위치한 기관으로, 기름을 분비해 눈물이 빠르게 증발되는 것을 방지한다. 이번 심포지엄의 주제로 다루어진 마이봄샘 기능저하는 안구건조증 환자의 86%를 차지하는 증발성 안구 건조증의 원인으로 수분 부족형 안구 건조증과는 치료법을 달리해야 한다.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의 성종현 대표는 “이번 심포지엄은 국내 안과 전문의에게 마이봄샘 기능저하 치료의 새 시대를 여는 효과적인 치료방법을 공유할 수 있는 자리가 됐다“며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은 앞으로도 의료진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정확한 안과 진료를 위한 의료기기를 제공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리피뷰 II는 마이봄샘 구조 및 기능의 진단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눈물막 지질층 두께를 측정하는 영상촬영장비이다. 이를 통해 마이봄샘의 손상도를 확인할 수 있다. 리피플로우는 마이봄샘 기능저하 치료용 의료기기로 유일하게 미국 식품의약처(FDA)의 승인을 받았다. 눈꺼풀 안쪽에 열(42.5도)과 부드러운 연동압력을 가해 마이봄샘을 막고 있던 노폐물을 효과적으로 배출시킨다.

배너
배너

배너
식약처 국민청원 안전검사제, OECD 공공분야 혁신사례로 선정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국민청원 안전검사제’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공공분야 혁신사례로 선정되어 국제사회에 혁신적인 열린정부 정책 구현 사례로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고 밝혔다. 경제협력개발기구 공공거버넌스국(OECD-OPSI)은 국제사회의 열린정부 구현을 목표로 각국의 혁신사례를 조사·선정 후 해당사이트에 발표하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국민청원 안전검사제’는 앞서 지난 2월 OECD-OPSI에 선정·발표된 바 있는 ‘의약품 부작용 피해구제 제도’ 이후 식약처의 두 번째 혁신사례로서, 국제사회에 혁신적인 열린정부를 구현한 우수한 사례로서 회원국에 제시하게 될 것이다. ‘국민청원 안전검사제’는 생활 속 불안요인을 국민 눈높이에 맞춰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국민들이 불안해하는 식품, 의약품 등에 대해 청원을 받아 다수가 추천한 제품을 수거‧검사하고 그 결과를 공개하는 제도로 지난 해 4월 시작해 6건의 국민청원을 검사하여 결과를 발표하였다. 지난해 정부와 시민사회의 협력을 기반으로 각국 정부의 국민참여 활성화를 위해 출범한 열린정부파트너십(OGP, Open Government Partnership)에서 우리나라 대표 혁신 공약으로 선정되었으며, 국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