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2 (월)

  •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30.5℃
  • 서울 25.8℃
  • 흐림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30.8℃
  • 구름많음울산 30.8℃
  • 구름많음광주 28.7℃
  • 구름많음부산 30.6℃
  • 구름많음고창 28.6℃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5.1℃
  • 흐림보은 28.3℃
  • 흐림금산 30.0℃
  • 흐림강진군 28.8℃
  • 구름많음경주시 31.9℃
  • 구름많음거제 30.9℃
기상청 제공

기타

생명보험재단, ‘태아건강검진 지원사업’ 산전 검사비 지원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사장 이종서, 이하 생명보험재단)이 인구보건복지협회와 함께 ‘2019 태아건강검진 지원사업’ 신청 접수를 시작한다.


‘태아건강검진 지원사업’은 선천성 기형아 고위험군 판정을 받아 추가적인 선별 검사 및 확진 검사가 필요한 저소득층 초기 임산부를 대상으로 산전 기형아 검사비를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비용 부담이 큰 태아 건강검진 비용을 지원함으로써 태아의 건강상태 확인이 필요한 임산부들이 안정적으로 임신을 유지하고 건강하게 출산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되었다.


지원 자격은 2019년도에 산전 기형아 고위험군 판정을 받아 비침습적 선별검사(NIPT), 양수검사, 융모막 융모생검, 태아정밀심초음파 등 비급여 산전 기형아 검사를 받은 임산부로 기준 중위소득 80% 이하의 가정(건강보험료 기준)이면 상시로 신청 가능하다. 심사를 통해 선정된 대상자에게는 1인 최대 100만원 내에서 검사비가 실비로 지급된다.


한편, 의료비 신청은 태어건강검진 지원사업 블로그(http://blog.naver.com/help-moms)에서 인터넷 접수 후에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블로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생명보험재단은 2007년 삼성생명, 교보생명, 한화생명 등 20개 생명보험회사들의 공동 협약에 의해 설립된 공익법인으로 고령화극복 지원사업, 저출산해소 지원사업, 생명존중 지원사업, 자살예방 지원사업 등 4대 목적사업을 통해 우리 사회의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양한 특화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침묵의 살인자, 고혈압...방치할수록 합병증 위험 껑충 연일 무더위가 이어지는 여름철, 직접 요리를 해서 먹기보다는 배달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쉽고 간편하게 주문해서 사 먹는 가구들이 늘기 마련이다. 이에 맵고 짠 음식에 노출되어 고혈압과 같은 만성질환에 걸리기 십상이다. 흔히 연령이 증가하면서 혈압이 높아진다고 하지만, 최근에는 30, 40대 젊은 고혈압 환자의 비율이 높아지고 있어 연령과 상관없이 예방에 관심을 갖고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필요하다. 방치할수록 합병증의 위험이 높아지는 고혈압에 대해 살펴보자. 고혈압은 뚜렷한 증상이 없어 치료를 게을리하기 쉽기 때문에 침묵의 살인자라고 불린다. 성인 3명 중 1명이 호소하는 고혈압의 대표적인 증상은 둔한 느낌의 두통, 어지럼증, 안구 충혈, 코피 등이 있다. 고혈압이 중증 합병증을 유발하면 심부전, 뇌경색, 심근경색, 뇌출혈로 이어져 사망에 이를 수 있다. 혈압 정상수치(수축기 혈압과 이완기 혈압 모두 120mmHg와 80mmHg 미만)로 낮출 수 있도록 고혈압의 주요 위험요인인 비만, 과체중, 음주, 흡연, 짠 음식, 스트레스 관리가 필요하다. 또한, 빨리 걷기와 같은 규칙적인 유산소 운동을 병행하고 정기적인 혈압체크 및 건강검진으로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념해야한

배너
배너


전남대병원 신장센터, 혈액투석기 증설...중증 신장투석환자 대상 고품질 의료서비스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이 보다 많은 중증 혈액투석환자들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혈액투석기를 증설했다. 혈액투석은 환자의 혈액을 투석기계에 연결된 필터를 통과시켜 수분과 노폐물을 제거한 후 혈액을 다시 환자의 체내로 주입하는 것으로 만성 신부전 환자의 신장 대체 치료법이다. 전남대병원 신장센터(센터장 마성권 신장내과 교수)는 중증 혈액투석환자의 지속적인 증가에 따라 혈액투석기를 기존의 46대에서 10대 더 늘렸으며, 한 곳이었던 투석실도 두 곳으로 증설했다. 증설에 따라 의료 인력도 간호사 20명에서 27명으로 증원했다. 이로써 월 평균 2,300여건에 달했던 혈액투석이 앞으로 22%(월 500여건) 더 늘어난 2,800여건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이같이 장비와 인력을 확충함에 따라 전남대병원에서의 치료를 필요로 하는 내과적 복합질환을 가진 중증의 혈액투석 환자들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확장공사를 마친 신장센터는 12일 병원 7동7층에서 이삼용 병원장을 비롯한 병원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을 개최했다. 지난 1980년 광주·전남지역 최초로 1대의 혈액투석기로 치료를 시작한 전남대병원 신장센터는 지속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