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맑음동두천 24.1℃
  • 구름조금강릉 26.0℃
  • 구름조금서울 24.7℃
  • 구름조금대전 24.3℃
  • 맑음대구 26.2℃
  • 맑음울산 26.9℃
  • 맑음광주 24.3℃
  • 맑음부산 26.1℃
  • 구름조금고창 22.8℃
  • 구름많음제주 22.0℃
  • 구름조금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2.2℃
  • 맑음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4.6℃
  • 맑음경주시 26.7℃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보건단체

2030세대 청년, 국가무료건강검진

2030 세대가 행복한 내일의 ‘희망’을 위해 절대 잃어서는 안 될 중요한 자산은 바로 ‘건강’이다. 올해 보건복지부가 고시한 건강검진 실시 기준 개정안에 따르면 최소 2년에 한 번씩 무료로 제공하는 국가건강검진 혜택을 확대하여 20~30대 피부양자와 세대원 그리고 의료급여 수급권자까지 받을 수 있다. 


2018년까지는 정신건강에 대한 검사를 40세, 50세, 60세, 70세에만 각 1회 실시했으나 올해 국가건강검진 항목에는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청년들의 ‘우울증’검사도 포함됐다. 이외에도  신장, 체중, 허리둘레, 청력, 시력 등 기초검사와 혈액 검사, 소변 검사, 흉부촬영, 구강검진 등 다양한 검사를 실시하여 질병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다.


국가건강검진 대상자에게는 건강검진표를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우편으로 발송하기 때문에 수령하지 못하였다면 국민건강보험 홈페이지에서 검진 대상자 확인서를 직접 출력하거나 가까운 지사에서 재발급 받을 수 있다. 올해 대상자인 홀수년도 출생자는 물론 확대 시행되고 있는 2030청년 국가무료건강검진 혜택을 놓치지 말기 바란다.


메디체크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는 건강검진과 건강증진에 특화된 의료기관으로서 연령별, 질환별 특화검진, 맞춤형 건강검진 프로그램을 연중 실시하고 있으며, 매월 정기 건강강좌 개최를 통해 올바른 건강정보 제공으로 질병예방과 건강생활실천을 지속적으로 유도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소아에 더 치명적인 ‘햄버거병’..."날 음식 피하고, 야채나 과일도 깨끗이 씻어야" 최근 경기도 안산의 한 유치원에서 벌어진 집단 식중독 사건을 통해 이른바 '햄버거병'에 대한 우려가 다시 커지고 있다. 코로나 바이러스 유행의 장기화로 힘든 상황에서 최근 용혈성요독증후군으로 투석을 받는 어린이들까지 생겼다는 안타까운 소식에 많은 국민들이 한숨짓고 있다. 일명 ‘햄버거병’이라 불리는 용혈성요독증후군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햄버거병, 용혈성요독증후군이란? 용혈성요독증후군은 장대장균 O-157으로 인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 외에도 살모넬라 등으로 인하여 유발될 수도 있다. 대부분의 경우 설사가 동반되고 혈변을 보게 되며 이러한 잠복기가 약 4~5일 정도 지속된 이후에 혈전성 혈소판 감소 자반증과 빈뇨증, 급성 신부전 등이 오게 된다. 소아에게 더욱 치명적 용혈성요독증후군은 주로 6살 미만의 어린 아이들에게 잘 나타난다. 의심증상을 나타내는 설사를 시작한 지 2∼14일 뒤에 소변양이 줄고 빈혈 증상이 나타난다. 몸이 붓고 혈압이 높아지기도 하며 경련이나 혼수 등의 신경계 증상이 나타날 수도 있다. 특히 지사제나 항생제를 투여 받을 때 발생빈도가 높다. 또한 용혈성빈혈과 혈소판감소증·급성신부전 등 합병증도 나타난다. 약 50%에서는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