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1 (수)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16.9℃
  • 흐림서울 19.1℃
  • 구름많음대전 19.4℃
  • 흐림대구 20.2℃
  • 흐림울산 18.7℃
  • 구름조금광주 20.7℃
  • 흐림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20.3℃
  • 흐림제주 20.6℃
  • 흐림강화 18.6℃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19.1℃
  • 구름조금강진군 21.2℃
  • 구름조금경주시 19.3℃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툴젠, “유전자교정 세포주 개발 및 사업화” 강화

㈜엔세이지(nSAGE)와 MOU계약 체결

㈜툴젠의 김종문 대표이사(오른쪽), ㈜엔세이지의 이봉희 대표이사(왼쪽)가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툴젠(대표 김종문, KONEX 199800)은 유전자교정 세포주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해 차세대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회사인 ㈜엔세이지(nSAGE)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엔세이지는2016년부터 툴젠과 다수의 차세대 줄기세포 치료제를 공동 개발하여 왔으며 작년에는 툴젠의 지분참여로 미국 내 자회사 Ngene Therapeutics를 설립하기도 하였다.


최근에는 스마트 팩토리 전문 기업인 에이티아이㈜로부터 1차 투자금 30억원을 비롯한 총 1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이끌어 내 주목받은 바 있다. 엔세이지는 에이티아이의 투자 및 기술 지원을 바탕으로 인천 송도에 자동화 시스템에 기반한 세포주 생산 스마트 팩토리 구축에 돌입했으며, 향후 차세대 줄기세포 치료제 등의 생산을 위한 GMP시설까지 확충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공동으로 유전자교정 세포주 개발 서비스를 추진하기로 하였다. 툴젠은 이미 자사의 원천기술인 크리스퍼 (CRISPR/Cas9) 유전자가위를 활용한 유전자교정 세포주 제작 서비스를 국내 연구진에게 제공 해 오고 있다.


툴젠에 따르면, 최근 유전자가위 관련 연구 논문이 15,000편 이상 출간 되는 등 생명공학 연구분야에서 유전자가위의 활용이 급증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유전자교정 세포주 제작 서비스 수요도 매년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양사는 이와 같은 시장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툴젠의 크리스퍼 유전자가위 기술을 바탕으로 엔세이지가 구축 중인 스마트 팩토리를 접목하여, 유전자교정 세포주 제작 서비스를 글로벌 마켓 까지 확장함과 동시에, GMP 시설을 활용하여 제약회사의 니즈까지 흡수 할 수 있는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겠다는 전략이다.


김종문 툴젠 대표는 “2018년 툴젠의 연구용 유전자교정 세포주 제작 서비스 매출은 2017년 대비 두배 수준으로 성장했다. 툴젠의 기술력에 엔세이지가 구축중인 스마트 팩토리 자동화 시스템을 접목한다면, 전세계의 대학 및 연구소의 연구용 수요 뿐만 아니라 제약기업 등을 대상으로 한 신약 스크리닝, CRO 등의 서비스 시장까지 진출이 가능할 것”이라며, “양사의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현실적인 조기 수익 모델을 만들어 내자는 것이 이번 협약의 핵심”이라 강조했다.


이봉희 엔세이지(nSAGE) 대표는 “오랜기간 양사간 실무 협의를 마치고 협력사업을 본격화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협약을 교두보로 삼아 세계 최고 수준의 유전자 교정 세포주 생산 플랫폼을 확보함과 동시에, 툴젠과 설립한 미국 자회사인 Ngene Therapeutics 를 통한 차세대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에도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제8대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 박노숙 회장 취임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 제8대 회장에 박노숙(목동실버복지문화센터) 관장이 취임했다. 지난 29일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는 코리아나호텔 다이아몬드홀에서 서울시 박원순 시장, 종로구 김영종 구청장,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서상목 회장, 한국사회복지사협회 오승환 회장, 한국사회복지시설단체협의회 장순욱 상임대표 등 내외빈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7대 전용만 회장 이임식과 제8대 박노숙 회장 취임식을 열었다. 온라인으로도 동시 진행된 이날 취임식은 내빈소개와 케이크커팅 및 기념촬영, 취임사, 축사 및 격려사, 임원소개, 감사패전달 등의 순서로 진행되었으며, 마지막으로 제8대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를 이끌어갈 임원진을 소개하며 마무리되었다. 이날 취임사에서 박노숙 회장은 개인의 취임식이 아닌 협회 소속 회원기관과 각 직능단체, 시민단체가 함께하는 ‘연대’와 ‘소통’을 위한 출정식이라고 선언하고,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에 힘을 더해 줄 것을 제안하며 ‘모두를 위한 하나, 하나를 위한 모두’가 되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투명하고, 공정하며, 공유하고, 통합하는 과정을 통한 진정한 협치의 운영가치를 강조하며, 역대 가장 강력한 협회가 되어 미래를 예측하고 준비하는 협회로 거듭날 것이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더워질수록 찬 음식 찾는데..."속 차갑게 만들어 과민대장증후군 유발" 본격 무더위가 시작되며 아아(아이스 아메리카노), 아이스크림을 달고 사는 계절이 되었다. 차가운 음식을 먹으면 시원함을 느껴 더위가 가시는 것 같지만, 평소 장이 약하면 차가운 음식을 조심하는 것이 좋다. 가뜩이나 약한 장을 예민하게 만들어 과민대장증후군과 같은 질환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이다. 찬 음식, 소화 기능 떨어뜨리고 식중독 등 감염 위험 한방에서는 날 것이나 찬 음식을 ‘생냉지물(生冷之物)’로 지칭하며, 위장을 상하게 하고 비위를 약하게 한다고 말한다. 찬 음식은 일시적으로는 몸을 시원하게 만드는 것 같지만, 위장관에는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 찬 음식을 먹으면 소화기관의 온도가 내려가면서 소화효소가 제 기능을 하지 못할 수 있다. 결국, 음식물 소화가 잘 안 되고 배탈, 설사 등으로 이어지기 쉽다. 또한, 찬음식에 병원균이 없을 것 같지만, 식중독균인 병원성 대장균이 검출되는 사례도 있어 장 건강을 해치는 요인이 될 수 있다. 상대적으로 속 차가워지며 여름철 환자 증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2019년 한 해 동안 과민대장증후군(질병코드 K58, 과민대장증후군)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는 7월에 234,276명으로 가장 많았다. 여름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