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1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3℃
  • 흐림강릉 20.6℃
  • 구름조금서울 23.4℃
  • 대전 24.2℃
  • 구름조금대구 26.3℃
  • 박무울산 26.0℃
  • 박무광주 26.2℃
  • 흐림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5.6℃
  • 소나기제주 24.7℃
  • 구름많음강화 23.5℃
  • 구름조금보은 22.6℃
  • 구름조금금산 23.6℃
  • 구름많음강진군 24.3℃
  • 구름많음경주시 24.7℃
  • 흐림거제 27.8℃
기상청 제공

고신대복음병원 이강대교수, 대한 갑상선학회 회장 취임

성문암수술 300례, 갑상선암 수술 3000례 기록 보유

고신대복음병원 이비인후과 이강대교수가 2019년 9월 1일부터 대한갑상선학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이강대교수는 대한갑상선학회의 초대간행이사를 역임하면서 대한갑상선학회지 창간호를 발간하였고 부회장 등을 거쳤다.


또한 '제1회 아시아·태평양 갑상선외과학회'의 학술대회장과  국내 81명의 저자가 공동집필한 888페이지 분량의 '갑상선두경부외과학' 집필위원장과 대한갑상선두경부외과학회 회장도 역임했다. 


이강대 교수는 자타가 공인하는 두경부외과 분야의 대가로서 성문암수술 300례, 갑상선암 수술 3000례라는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현재까지 해당 분야에서 100건이 넘는 논문을 집필했으며 이 교수는 국제적인 학문 및 임상활동을 펼치며 국내 갑상선암 분야의 국제화를 이끌고 있다.


대한갑상선학회는 내과, 외과, 이비인후과, 핵의학과, 영상의학과, 병리과, 예방의학과 등 7개의 다학제로 구성된 학회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한미약품,아모잘탄플러스 등 3제 복합신약 수출 탄력 받나...국내 최초 중남미 진출 한미약품이 개발한 고혈압치료 3제 복합신약 2종이 중남미 시장에 진출한다. 한국의 고혈압치료제 중 3가지 성분을 하나로 합친 3제 복합신약이 이 시장에 진출하는건 한미약품이 최초다. 한미약품은 멕시코의 중견 제약기업인 실라네스(SILANES)社와 고혈압치료제 ‘아모잘탄플러스’, 고혈압·고지혈증치료제 ‘아모잘탄큐’ 2종의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내년부터 시판허가를 위한 본격적인 절차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한미약품은 실라네스에 두 제품의 완제품을 5년간 약 1000만불 규모로 수출할 계획이다. 실라네스는 2020년 하반기 중 두 제품의 허가를 신청하고, 2021년 2분기부터 현지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한미약품은 이번 계약과 함께 실라네스로부터 1차 마일스톤을 수령했으며, 제품 출시 후추가 마일스톤을 수령한다. 마일스톤 규모는 양사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아모잘탄플러스, 아모잘탄큐는 한미약품의 국내 최초 고혈압치료 복합신약인 아모잘탄에 한가지 성분씩을 각각 더한 제품이다. 아모잘탄플러스는 추가적인 강압효과를 나타낼 수 있는 이뇨제 성분(Chlorthalidone)을, 아모잘탄큐에는 고지혈증 같은 이상지질혈증을 동반한 고혈압 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