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맑음동두천 22.7℃
  • 맑음강릉 24.7℃
  • 맑음서울 23.8℃
  • 구름많음대전 23.5℃
  • 구름많음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1.0℃
  • 구름조금광주 22.7℃
  • 구름많음부산 21.4℃
  • 구름많음고창 21.4℃
  • 박무제주 21.2℃
  • 맑음강화 19.2℃
  • 구름조금보은 21.0℃
  • 구름조금금산 21.2℃
  • 구름조금강진군 21.7℃
  • 구름많음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심평원

심사평가원 부산지원, 1사1촌 월평마을서 일손 도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부산지원(지원장직무대리 조회규, 이하 ‘부산지원’)은  10월 17일(목) 1사1촌 자매결연을 맺은 월평마을(부산광역시 기장군)을 찾아 가을철 영농기 맞이 일손돕기에 나섰다. 

부산지원은 마을 공동 텃밭 조성, 폐비닐 수거 등에 구슬땀을 흘렸으며, 월평마을에서 생산되는 2백만원 상당의 농산물을 구매했다. 구매한 농산물은 무료급식소 수자타의 집(부산시 연제구 소재)에 전달할 예정이다. 

부산지원은 2015년부터 월평마을과 자매결연을 맺고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으며, 매월 무료급식소 배식 봉사, 어르신 건강교실 운영 등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조회규 부산지원장 직무대리는 “앞으로도 부산지원은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돕기 위한 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의협, “한방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철회” 거듭 요구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는 3일 한방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추진을 논의하기 위한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 소위원회 회의에 앞서 긴급 집회를 열고 이 시범사업의 철회를 다시 한 번 촉구했다. 이날 오후 2시 30분 서울 서초동 국제전자센터 앞에서 열린 ‘한방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철회 촉구 집회’에서 의협 변형규 보험이사는 “안전성도 검증되지 않은 한방첩약에 대한 건강보험 급여가 얼마나 국민건강에 위해를 끼치고 건강보험재정을 낭비시키는지 건정심 위원과 국민들에게 정확하게 알리고 싶다”며 집회의 취지를 설명하고 “반드시 시범사업 철회를 이끌어 내 국민의 건강권을 보호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대집 회장은 “의협은 국민건강을 최우선으로 책임져야 하는 전문가 단체”라며, “한방첩약 급여화를 반대하는 것은 단순히 건강보험 재정이나 한의계와의 직역간 다툼의 문제가 아닌 국민의 건강권을 지키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 회장은 또 “전문가뿐만 아니라 환자단체도 안전성과 유효성 입증이 가장 중요하다고 지적하고 있음에도 검증되지 않은 첩약에 건강보험 재정을 투입해 시범사업을 진행하고, 오히려 시범사업을 통해 안전성과 유효성을 검증하겠다는 것이 보건복지부 입장에서 어떻게 가능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