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7 (일)

  • 구름조금동두천 14.8℃
  • 맑음강릉 15.7℃
  • 서울 14.7℃
  • 박무대전 15.9℃
  • 박무대구 16.4℃
  • 흐림울산 16.2℃
  • 박무광주 16.2℃
  • 박무부산 16.2℃
  • 구름많음고창 14.5℃
  • 박무제주 14.5℃
  • 구름조금강화 13.7℃
  • 구름많음보은 15.7℃
  • 구름많음금산 15.3℃
  • 구름많음강진군 14.7℃
  • 구름많음경주시 16.2℃
  • 구름많음거제 16.5℃
기상청 제공

순천향대 부천병원,제19회 QI 경진대회 개최



순천향대 부천병원(병원장 신응진)이 의료 질 향상과 환자 안전을 위해 개최한 ‘제19회 QI 경진대회’가 6일(수) 원내 순의홀에서 1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끝났다.

QI(Quality Improvement) 활동은 환자에게 제공하는 의료, 시설, 시스템 등 의료서비스 전반의 품질 향상을 위해 펼치는 개선 활동이다.

이번 대회는 ‘직종 간 소통을 통한 환자안전 문화 구현’을 주제로 열렸으며, 사전 심사를 거친 6개 팀이 지난 1년간 펼친 QI 활동 결과를 구연 발표했다.

신응진 병원장과 질 향상위원회 위원장들의 심사 결과, ‘부서 내 교육 및 소통을 통한 내·외부 고객만족도 증대’에 대해 발표한 ‘We are the one’ 팀이 대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직원 CS 교육, 병동 매니저 시행 등을 통해 입원 환자와 적극적 소통함으로써, 환자 안전 및 고객만족도를 높인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은 ‘중환자실 간호업무 표준 매뉴얼 개발’에 대해 발표한 ‘중환자실 Bluetooth ing’ 팀과 ‘안전의 첫걸음-정확한 외래환자 확인 수행 프로세스 개선’에 대해 발표한 ‘너의 이름은’ 팀이 받았다.

이 외에도 17개 팀이 의료 질 향상과 환자 안전을 위해 노력한 QI 활동 결과를 포스터로 발표했다.

신응진 순천향대 부천병원장은 “바쁜 업무 가운데 1년 동안 QI 활동을 하느라 모두 고생 많았다. 모든 팀이 환자 안전과 병원 발전을 위해 많이 고민하고 소통한 노력이 엿보였다. 오늘 발표 내용을 더 발전시켜서 12월 부산에서 있을 한국의료질향상학회 학술대회에서 우리 병원이 좋은 성과를 거두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서울대병원, 코로나19 극복 희망 캠페인 릴레이 동참 서울대병원(김연수 병원장)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캠페인 릴레이에 참여했다. 희망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과 의료진에게 응원의 문구를 손글씨로 적어 SNS 등 온라인에 게시하고 다음 참가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캠페인이다. 김연수 병원장은 경증·무증상 환자의 격리와 적절한 치료를 위해 생활치료센터를 운영한 분당서울대병원장 및 보라매병원장과 캠페인에 함께 동참했다. 서울대병원이 선제적으로 운영한 문경 생활치료센터에서는 환자와 의사가 화상전화와 앱을 통해 검사결과를 주고받으며 상담과 진료가 이뤄졌다. 그 결과 코로나19의 거센 확산에도 불구하고 감염병 환자는 물론 당장 치료가 시급한 환자가 큰 어려움 없이 진료를 받을 수 있었다. 이는 세계적인 팬데믹 상황에서도 우리나라의 의료시스템 붕괴가 일어나지 않게 된 이유로 꼽힌다. 분당서울대병원은 ‘경기도 제1호 생활치료센터’를, 보라매병원은 ‘서울형 생활치료센터’를 운영했다. 김연수 병원장은 이날 직접 쓴 응원문구 #코로나19 극복할 수 있어요 #서로서로 응원하고 #나부터 먼저 실천해요 ‘생활 속 거리두기’를 들고 사진을 찍어 서울대병원 공식 페이스북에 게재함으로써 코로나19와 사투중인 국민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