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1℃
  • 흐림강릉 16.9℃
  • 구름많음서울 17.7℃
  • 구름조금대전 17.5℃
  • 구름많음대구 17.5℃
  • 흐림울산 19.0℃
  • 구름조금광주 17.2℃
  • 흐림부산 19.2℃
  • 구름많음고창 16.4℃
  • 제주 20.9℃
  • 구름많음강화 16.8℃
  • 구름많음보은 12.8℃
  • 구름많음금산 14.3℃
  • 구름많음강진군 16.6℃
  • 흐림경주시 17.2℃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필립스, RSNA2019서 정밀진단 실현 돕는 영상의학 AI 솔루션 소개

URL복사
로열 필립스 (Royal Phillips, 필립스)는 12월 1일부터 6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제105회 북미영상의학회 (Radiological Society of North America Meeting, RSNA2019)에 참가해, 디지털 이미징 플랫폼, 첨단 인포메틱스 솔루션, 통합 서비스로 구성된 종합적인 영상의학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RSNA에서 필립스는 이미지 획득, 시각화, 데이터 분석, 환자 관리 워크플로우를 최적화하는 다양한 솔루션을 전시한다. 이로써 영상의학과의 생산성을 높이고 △더 나은 치료 효과 도출△환자 경험 개선 △워크플로우 개선을 통한 의료진의 진료 만족도 향상△의료비용 저감 등 헬스케어 4대 목표(Quadruple Aim)를 달성하는 데 기여하는 헬스케어 선도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강화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영상의학 AI 분야의 리더십을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다. 필립스는 영상의학 분야에서 쌓은 역량에 AI 기술을 접목해 병리학 및 유전체학 데이터를 포함한 환자의 모든 데이터에서 임상적 통찰력을 창출하고 있다. 특히 이번 RSNA에서는 효율적인 워크플로우, 유용한 임상 기능, AI 기술을 통합한 솔루션을 제시한다. 이로써 정밀진단과 표적치료를 실현하고자 하는 영상의학 AI에 대한 필립스의 비전을 공유할 예정이다. 

로버트 카셀라(Robert Cascella) 필립스 정밀 진단 사업부CEO는 “필립스는 정밀진단을 실현하는 데 기여하는 것을 중요한 목표로 삼고 전략적인 R&D와 기업 인수를 통해 영상의학 포트폴리오를 대폭 확장했다“라며, “데이터 통합 (Integration)과 AI 분야에서의 역량 증대부터 MRI와 CT의 완전히 새로운 플랫폼까지, 의료계의 필요를 충족시키기 위한 필립스의 포트폴리오와 솔루션 구축 역량은 그 어느 때보다 강력해졌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비보존 계열사 '루미마이크로', 이니스트바이오제약 인수..글로벌 종합제약그룹으로 발돋움 하나 통증 및 중추신경계 질환 전문 신약개발 바이오 업체 ㈜비보존(대표이사 이두현)은 23일 루미마이크로를 통해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을 인수했다고 밝혔다. 회사 관계자에 따르면 비보존 계열사 루미마이크로는 이니스트바이오제약 인수에 대한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어, 23일 지분 89.6%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 완료 후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은 29일 임시주총을 열고 비보존 측 이사 3인과 감사를 신규 선임할 계획이다. 루미마이크로와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의 합병도 빠르게 추진된다. 비보존은 회사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빠른 시일 안에 양사의 합병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히며, 제약사업의 내재화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인수 대상인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은 완제의약품의 제조와 판매를 전문으로 하는 의약 전문 기업으로, 2019년 매출 626억 매출을 기록한 중견 제약사다. 최근 3년간 연평균 31%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며, 사업을 공격적으로 확대해 오고 있다. 인수가 완료되면 비보존과 루미마이크로는 제약사를 품에 안게 된다. 자체 생산 역량을 확보한 양사는 본격적으로 제약사업에 진출하며, 신약개발과 완제의약품 생산∙판매로 역할을 분담하며 시너지를 극대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루미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경희대병원 "생물학적 제제, 조기 치료 효과 좋지만 투약기준 미비" 염증성장질환은 장에 원인 미상의 만성 염증이 발생하는 질환으로 크론병과 궤양성대장염으로 잘 알려져 있다. 현재까지 내과적 약물치료로는 완치할 수 없는 대표적 난치병으로, 질병 정복을 위한 다양한 치료약제 개발연구가 활발하다. 그중 대표적인 것이 바로 ‘생물학적 제제’다. 생물체에서 유래한 신약으로 조기 치료 시 효과가 좋지만, 보험적용, 임상경과 등 다양한 조건으로 인해 투약 시기에 대한 정의가 명확하지 않았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 곽민섭·차재명 연구팀이 8년간의 크론병 환자 치료 효과 분석 연구를 통해 생물학적 제제의 적정 투약 시기를 새롭게 제시했다. 5년 사이 32%나 증가한 염증성장질환 염증성장질환은 최근 우리나라를 포함한 아시아 국가를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발생률이 증가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염증성장질환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질병코드: K50 크론병, K51 궤양성대장염 단순합산)는 최근 5년 사이 32%나 급증했다. (2015년 53,274명→2019년 70,814명) 식생활 서구화가 가장 주요한 증가원인으로 거론된다. 크론병과 궤양성대장염은 대부분 젊은 시절에 발병해서 평생을 치료 해야 하는 난치병으로 조기진단과 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