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4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7.6℃
  • 흐림서울 22.8℃
  • 구름많음대전 26.1℃
  • 구름많음대구 26.9℃
  • 흐림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4.5℃
  • 구름조금부산 22.2℃
  • 흐림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24.2℃
  • 흐림강화 20.3℃
  • 흐림보은 25.6℃
  • 흐림금산 25.9℃
  • 구름많음강진군 22.5℃
  • 구름조금경주시 27.6℃
  • 구름조금거제 22.7℃
기상청 제공

사노피, 제1회 ‘TOUCH the ESMO’ 심포지엄 개최

사노피(Sanofi)의 국내 제약사업부문인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대표 배경은)는 유럽종양학회 연례학술대회(2019 European Society of Medical Oncology Congress)에서 다뤄진 전립선암 등 비뇨기암의 최신 치료 지견을 공유하는 제 1회 ‘사노피 ESMO 비뇨기암 심포지엄 - TOUCH the ESMO(geniTOUrinary Cancer Highlight of ESMO)’을 지난 11월 29일과 30일 양일간 서울 오크우드 프리미어 코엑스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심포지엄은 지난 9월 27일에 시작해 10월 1일 막을 내린 종양학 분야 유럽 최대 규모 학회인 유럽종양학회 연례학술대회(ESMO 2019)에서 발표된 전립선암, 방광암, 신장암 등 비뇨기암에 대한 방대한 양의 최신 연구 결과를 종합적으로 소개하고자 마련됐다. 심포지엄이 진행된 이틀 동안 약 42명의 국내 종양내과 전문의들이 참석한 가운데, 학술 정보 및 실제 사례를 바탕으로 최적의 비뇨기암 치료에 대한 열띤 논의가 이뤄졌다.

울산의대 이재련 교수(서울아산병원 종양내과)가 좌장을 맡아 전립선암을 비롯한 비뇨기암의 주요 연구 성과들이 소개됐다. 먼저 요로상피세포암, 방광암, 신세포암 및 전립선암 분야 핵심 연구들의 초록의 발표가 진행됐으며, 이어서 ‘전이성 전립선암의 치료 순서 전략’을 주제로 전이성 전립선암 환자의 생존 연장을 위한 효과적인 치료 전략이 공유됐다. 마지막으로 전이성 호르몬 반응성 전립선암과 전이성 거세저항성 전립선암의 처방 증례를 발표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사노피의 권리반환에도...한미약품,“랩스커버리 기반 바이오신약 흔들림 없이 진행” 의지 다져 한미약품은 14일 사노피가 당뇨 신약 에페글레나타이드의 권리를 반환하겠다는 의향을 통보해 온 것과 관련 “에페글레나이타드의 유효성, 안전성과는 무관한 사노피의 일방적 결정일 뿐”이라고 밝히며 “랩스커버리 기반의 다양한 바이오신약 파이프라인은 여전히 굳건하며, NASH(비알코올성 지방간염), 비만, 희귀의약품 등 분야에서의 혁신신약 개발은 흔들림 없이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한미약품은 “전세계적인 코로나 펜데믹 상황에서 임상 진행의 어려움 등이 표출되며 발생한 측면도 있다”며 “라이선스 아웃 전략 기반의 신약개발 과정에서 일어날 수 있는 여러 변수들 중 하나일 뿐이지만, 사노피가 그동안 공언해 온 ‘글로벌 임상 3상 완료’에 대한 약속을 지키리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미약품은 이번 사노피의 권리 반환 의향과는 별개로, 현재 진행중인 랩스커버리 기반의 다양한 바이오신약 개발을 차질없이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한미약품은 현재 30여개에 이르는 신약 파이프라인을 확보해 글로벌 상용화를 위한 개발을 진행중이며, 이 중 바이오의약품의 약효를 늘려주는 플랫폼 기술 ‘랩스커버리(LAPSCOVERY™, Long Acting Protein/Peptide Disco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