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3 (화)

  •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1.2℃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1.8℃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0.2℃
  • 구름많음광주 1.6℃
  • 맑음부산 1.2℃
  • 맑음고창 1.3℃
  • 흐림제주 8.8℃
  • 구름많음강화 -3.5℃
  • 맑음보은 -5.1℃
  • 구름많음금산 -2.9℃
  • 구름많음강진군 3.9℃
  • 맑음경주시 -1.7℃
  • 맑음거제 0.8℃
기상청 제공

인천성모병원, 울란바토르 전력공급공사와 업무협약

임직원 및 가족 대상 건강검진 나눔의료 등 최상의 의료서비스 제공



인천성모병원(병원장 홍승모)은 몽골 최대 국영기업 울란바토르 전력공급공사(Ulaanbaatar Electricity Distribution Network, UBEDN), 의료관광 및 외국인환자유치 전문기업 ㈜에어맨(대표 김평수)과 삼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울란바토르 전력공급공사 임직원과 그 가족을 대상으로 최상의 건강검진과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현지에서 치료가 어려운 고난도 수술이 필요한 임직원 및 가족에게는 나눔의료를 진행하기로 했다. 이때 비자(Visa)업무와 투어 등은 에어맨이 담당한다.


또한 이날 협약식에서는 인천광역시 나눔의료 지원사업으로 손가락이 붙어서 태어나는 ‘선천성 합지증’을 앓고 있는 신네빌레그 소드작크할단(만1세) 군과 그 가족에게 나눔의료 증명서도 전달됐다. 수술은 내년 중 인천성모병원 정형외과 주선영 교수의 집도로 진행된다.


울란바토르 전력공급공사 경영지원부 부사장 오치르 오트공바이아르(Ochir Otgonbayar)는 “온몸에 퍼져있는 혈관을 통해 생명유지에 필요한 혈액이 공급되듯, 울란바토르 전력공급공사는 몽골 전역에 전기뿐 아니라 생명을 공급한다는 차원에서 다수의 다양하고 보람된 일을 수행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의 상호발전은 물론 다양한 분야에서 서로 협력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점에서 매우 의미가 크다”고 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은 “2019년 한 해 동안 인천시의 지원으로 몽골 의료진 총 16명이 4차에 걸쳐 이미 선진의료기술을 체험했고, 이번에 울란바토르 전력공급공사 직원의 자녀에게 나눔의료를 시행하는 등 몽골과 알찬 인연을 이어가게 돼 기쁘다”며 “2020년 개원 65주년을 맞는 인천성모병원은 앞으로 더 다양한 기관과의 소통과 변화를 통해 인천최초 대학병원이라는 명성에 걸맞은 도약을 이뤄 나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인천시 의료연수 사업으로 인천성모병원에서 연수를 받고 있는 몽골 의사들도 함께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배너
배너

배너
지재연, “권리범위확인심판의 개선방안” 주제 전문가 포럼 개최 한국지식재산연구원(원장 권택민)이 특허심판원(원장 박성준)과 공동으로 주최한 지식재산 환경변화에 따른 권리범위확인심판의 개선방안 전문가포럼이 12월 2일(월) 한국지식재산센터 19층 대회의실에서 개최되었다.포럼은 박성준 특허심판원장을 비롯하여, 학계, 법률전문가, 변리사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전문가포럼은 지식재산 환경변화에 따라 보다 수요자의 요구에 부합할 수 있는 권리범위확인심판제도로 발전시키기 위한 개선 및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려는 취지로 마련되었다. 포럼에 앞서 박성준 특허심판원장은 "전문가포럼을 통하여 권리범위확인심판을 개선하고 활성화하는 방안을 검토해봄으로써, 본 심판이 나아 갈 미래비전을 보다 명확히 확립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지식재산연구원의 전정화 박사, 경기대학교 정태호 교수, 국제특허 티앤비 최정호 변리사가 ▲권리범위확인심판 개선을 위한 쟁점 연구, ▲상표에 관한 권리범위확인심판의 한계점과 극복방안, ▲디자인 분야에서의 권리범위확인심판의 활용과 개선방안에 대하여 발표를 하고 이어 권리범위확인심판의 개선 및 활성화에 대해 토론을 하였다. 전정화 박사는 권리범위확인심판이 수요자가 원하는 방향에 따라, 또한 권리자를 더욱 보호할 수 있는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