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8 (토)

  • 구름많음동두천 -3.3℃
  • 흐림강릉 2.5℃
  • 흐림서울 -0.4℃
  • 구름조금대전 -1.1℃
  • 구름조금대구 0.3℃
  • 구름조금울산 3.9℃
  • 맑음광주 0.6℃
  • 맑음부산 4.8℃
  • 맑음고창 -2.7℃
  • 구름조금제주 6.3℃
  • 구름많음강화 -3.8℃
  • 흐림보은 -4.3℃
  • 구름조금금산 -3.8℃
  • 맑음강진군 1.4℃
  • 구름많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고신대복음병원 조경임 교수, 유방암 환우 지원 1,000만원 기부

심장내과 조경임 교수가 유방암 환우 지원 목적으로 1000만원을 고신대학교복음병원(병원장 최영식)에 기부했다.


2017년부터 매년 핑크하트 캠페인을 개최하며 유방암환자들의 심혈관질환 예방과 관리에 힘써온 조 교수는 유방암 환우 지원에 써달라며 1,000만원을 병원 원목실을 통해 전달했다.


심장내과 전문의면서 고신대학교복음병원 U-헬스케어센터장을 맡고 있는 조경임 교수는 2016년부터 메디컬ICT와 U헬스케어를 접목해 운동처방을 통한 대사질환 예방과 관리에 많은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이러한 공로로 고령자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아 2016년에는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으며, 2018년에는 대한심장학회 간행위원·연구위원을 맡아 교재 편찬 및 개편, 간행물 발간 등에 참여하고 국내외 저널에 연구결과를 활발히 발표하는 등 학술발전에 이바지하여 부산시의사회 ‘제37회 의학대상’ 학술상을 수상한 바 있다.


조 교수는 “심혈관계가 남성보다 취약한 여성의 경우 스트레스로 인한 심혈관질환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면서 “치료과정에서 많은 스트레스를 받는 유방암 환자의 치료과정에 물심양면으로 도움이 되고 싶어 기부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최영식 병원장은 “의료인면서 또 환자의 입장에서 공감하고 도움을 주고자 하는 마음에 감동했다”면서 “조 교수가 기탁한 기부금은 뜻에 따라 잘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조 교수의 선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5년부터는 매년 대한심장학회 심장대사증후군연구회와 색동리본캠페인을 개최하며, 다운증후군 환자들을 초청해 심전도검사, 심장초음파 검사를 포함한 심장검사를 무료로 진행하는 등 꾸준한 의료나눔활동을 해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의료·병원

더보기
의협, 수은 함유 체온계, 혈압계 사용금지 유예 조치 “환영”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 이하 ‘의협’)가 식약처의 ‘의료기기 허가‧신고‧심사 등에 관한 규정’ 고시 중 수은 함유 의료기기의 사용금지 시행에 대한 유예결정에 환영의 뜻을 밝혔다. 수은에 관한 미나마타 협약은 수은 및 수은화합물의 노출로부터 인간 건강과 환경 보호를 위해 유엔환경계획(UNEP)이 2013년 채택한 국제조약으로 2017년 8월 발효됐다. 미국과 일본, 중국 등 110여개 국가가 비준을 완료했으며 우리나라 역시 지난 해 11월 비준 절차를 마친 상태다. 식약처는 당초 2014년도 개정된 ‘의료기기 허가‧신고‧심사 등에 관한 규정’(고시)에 따라 협약 발효일인 올해 2월 20일부터 수은이 함유된 체온계와 혈압계의 사용을 금지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의료계는 그동안 가정용을 포함한 수은 함유 의료기기(혈압계, 체온계 등)의 실제 사용 현황이 제대로 파악조차 되지 않고 있으며 정부의 처리 방침이 명확치 않고 특히, 수은 관련 의료기기 폐제품을 효율적으로 수거하고 처리할 수 있는 기관이 부재하여 안전하게 처리할 수 있는 방법이 없다는 점을 들어 일선 의료기관에서 혼란이 발생할 우려를 지적하고 정부의 현실적인 대책을 요구해왔다. 식약처는 16일, 대한의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