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금)

  • 구름조금동두천 24.0℃
  • 흐림강릉 23.8℃
  • 구름많음서울 25.4℃
  • 흐림대전 23.4℃
  • 대구 23.1℃
  • 울산 24.3℃
  • 광주 24.3℃
  • 천둥번개부산 24.3℃
  • 흐림고창 24.2℃
  • 흐림제주 29.8℃
  • 구름많음강화 23.1℃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5℃
  • 흐림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3.2℃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보라매병원, 91세 고령 환자... ‘관상동맥 우회술’ 성공

수술 후 10일 만에 무사히 퇴원... 고난도 심장수술 성과 달성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원장 김병관)이 최근 91세의 고령 환자를 대상으로 고난도 심장수술 중 하나인 ‘관상동맥 우회술’을 시행해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관상동맥 우회술’이란 심장에 혈액을 공급하는 관상동맥이 좁아져, 이를 대체할 수 있는 혈관을 연결해 심장에 혈류가 공급되게 하는 수술을 말한다. 주로 관상동맥의 협착 또는 폐쇄가 발생한 협심증 환자의 치료를 위해 시행되며, 심혈관의 절제와 봉합이 이루어지는 만큼 우수한 의료기술을 필요로 하는 고난도의 수술법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에 보라매병원에서 수술을 받은 환자는 91세 남성으로, 지속적인 흉통 증세로 보라매병원을 방문해 지난 5월 12일 협심증이 최종 진단됐다. 당시 환자의 연령과 중증도를 고려해, 심장수술이 불가피하다고 판단한 의료진은 지난 5월 15일 환자에게 관상동맥 우회술을 시행했다.


고령의 나이로 인해 성공을 장담할 수 없었던 수술은 보라매병원 흉부외과 의료진의 노력을 통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으며, 환자는 별다른  합병증세 없이 건강을 회복해 수술 10일 뒤 가족과 함께 무사히 퇴원했다.


또한, 퇴원 후 현재 통원치료를 받고 있는 환자는 최근 수술을 진행한 의료진 앞으로 자필로 작성한 감사의 편지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져 이번 수술에 훈훈한 감동을 더했다.  


수술을 집도한 흉부외과 오세진 교수는 “이번 수술을 통해 공공의료기관인 보라매병원에서도 얼마든지 고난도 심장수술이 가능하다는 것을 다시 한번 입증해냈다”며, “이번 성과가 고령의 나이로 수술을 망설이는 환자 분들에게 수술에 대한 용기와 희망을 전달하는 하나의 사례가 되기를 바란다.”고 이번 수술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김강립 보건복지부차관" 전공의 파업, 매우 안타깝게 생각"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은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이 7일 오후 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김 차관의 이번 전북대병원 방문은 전공의 집단휴업과 관련해 비상진료체계를 점검하고 응급의료기관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한 것이다. 이날 오후 전북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를 방문한 김강립 차관은 전공의 집단 휴업에 대비한 병원 측의 비상진료대책에 대한 설명 및 간담회를 가진 뒤 응급실 진료구역과 격리병상, 응급실중환자실 등을 둘러보며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번 현장 간담회 및 라운딩에는 보건복지부에서는 김강립 차관과 윤태호 공공보건정책관, 장영진 응급의료과장이, 병원측에서는 조남천 병원장과 김정렬 진료처장, 양종철 대외협력실장, 정명자 교육수련실장, 윤재철 권역응급의료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김강립 차관은 “긴 장마와 코로나19라는 전대미문의 감염병 등 여러 가지 국가적인 위기상황에서 24시간 진료체계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조남천 병원장을 비롯한 전북대병원 의료진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전제한 뒤 “이같은 어려운 상황에서 응급실과 수술실 중환자실 등 필수진료 분야까지를 포함한 전공의 집단행동이 이루어져 매우 안타깝게 생각하며 병원에서는 환자진료에 차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