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2 (일)

  • 흐림동두천 24.3℃
  • 구름많음강릉 32.8℃
  • 서울 25.9℃
  • 흐림대전 30.4℃
  • 흐림대구 32.5℃
  • 구름많음울산 30.9℃
  • 구름많음광주 29.2℃
  • 박무부산 28.6℃
  • 흐림고창 30.2℃
  • 맑음제주 31.3℃
  • 흐림강화 24.5℃
  • 흐림보은 29.8℃
  • 구름많음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30.0℃
  • 구름많음경주시 31.3℃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기타

노브메타파마, 체내 주요기관 섬유증 치료 특허 획득

특발성 폐섬유증을 포함한 다양한 장기에서 섬유증의 예방 및 치료 기대

대사질환 신약개발 기업 ㈜노브메타파마(대표 황선욱)는 28일 서울대학교병원 및 서울대학교와 공동으로 체내 주요 기관에서 발생하는 섬유화를 억제하여 섬유증을 예방, 개선 또는 치료용 조성물에 대한 특허(출원번호:제10-2020-0037859호)를 취득했다.


본 특허는 ㈜노브메타파마의 핵심물질인 CHP(사이클로-히스프로)를 주성분으로 하여 폐, 간, 심장 등 체내 주요장기에 발생하는 섬유화 발생을 억제하여 섬유증을 예방, 개선 및 치료 효과가 있음을 나타내는 특허로, ㈜노브메타파마의 새로운 조성물은 특발성 폐섬유증을 포함 주요장기에 발생하는 섬유증 치료제 개발에 활용될 예정이다.


이번에 특허를 취득한 새로운 조성물은 ㈜노브메타파마가 2020년 상반기 미국에서 물질특허를 취득한 내인성 펩타이드 물질 ‘C01’을 사용했다.


C01에 대한 약물의 품질(CMC: Chemistry, Manufacturing, Control)과 안전성 (복합제 형태 검증)은 이미 미국 FDA에서 임상 3상 진입이 가능한 수준의 높은 개발단계에 있어, 향후 상용화 일정의 단축을 기대하여 볼 수 있다.
 
특발성 폐섬유증은 폐조직이 섬유화 되어 기능을 상실하는 질병으로 전세계적으로 인구 10만명당 13명에서 20명이 이 질환을 가지고 있다. 병의 진행을 늦출 수 있는 2개의 제품이 2014년 승인된 바 있으나, 제한적인 효과를 보여 이를 보완 및 대체할 수 있는 새로운 약제개발이 절실한 상황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휴온스, 코로나19 치료제 등 항바이러스제 개발 가속화 휴온스가 코로나19 치료제 등 항바이러스제 개발에 본격 착수한다. ㈜휴온스(대표 엄기안)는 지난 30일 성남 판교 본사에서 엄기안 대표이사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김기준 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신종 코로나 및 바이러스 억제 효과가 확인된 랄록시펜 및 신물질 10종에 대한 기술이전 및 공동연구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앞서 휴온스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주관한 ‘신종 코로나 항바이러스 물질 및 용도특허 기술이전 대상기업 공모’에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으며, 이번 본계약 체결로도 이어졌다. 이에 휴온스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유기적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정부 산하 기관이 보유한 정보와 민간 기업의 개발 역량 및 해외 임상, 사업 진출 노하우의 교류와 공동연구를 통해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랄록시펜’을 ‘코로나 19 치료제’로 상용화를 추진할 방침이다. 휴온스는 임상시험협의체에 임상시험용 랄록시펜을 공급할 예정이며, 치료에 가장 효과적인 맞춤형 제형 연구에도 착수할 계획이다. 임상협의체에는 아주대의료원,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경기도의료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참여한다. ‘랄록시펜’은 골다공증치료제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