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3 (월)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5.9℃
  • 서울 24.9℃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9.0℃
  • 구름많음울산 28.1℃
  • 박무광주 27.5℃
  • 박무부산 27.0℃
  • 흐림고창 28.3℃
  • 흐림제주 29.5℃
  • 흐림강화 23.8℃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7.6℃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보건단체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아주대학교-㈜엔포유기술지주, 업무협약 체결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공동 프로젝트 운영 등산학협력 선도모델 구축 협력 본격 나서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사장 김동연, 이하 신약조합)은 아주대학교 산학협력단/LINC+사업단/창업지원단(단장 오영태), ㈜엔포유대학연합기술지주회사(대표이사 임재성)와 2020년 7월 29일(수)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4홀 내 현장세미나실 B에서 3자 간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산학협력 선도모델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신약조합 산하 K-BD Group(제약·바이오 사업개발연구회) “2020년 제1회 유망바이오벤처·스타트업 투자포럼”과 병행하여 신약조합 김동연 이사장, 여재천 전무이사, 조헌제 상무이사 및 아주대학교 산학협력단 오영태 단장, 엔포유기술지주 김수동 전무이사 등 각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내용은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스타트업 사업화 및 투자유치 지원 협력, 기업 맞춤형 지원사업 협력 및 기술이전 활성화, 우수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교육(취업/창업 등) 협력, 산학공동연구 및 사업화 지원 등의 상호협력 및 관련 성과 확산, 협의체 구성 및 운영 등 산학협력 선도모델 구축 협력이다.


신약조합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아주대학교, 엔포유기술지주가 발굴하는 바이오헬스분야 예비창업자 및 창업초기기업과 국내 제약·바이오헬스산업 간 연계협력이 가속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방침”이라고 밝히고, “이를 통해 각 기관이 보유한 전문성 및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제약·바이오헬스산업 분야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MOU 체결식과 병행하여 개최되는 “K-BD Group 2020년 제1회 유망바이오벤처·스타트업 투자포럼”은 국내 제약·바이오헬스기업 및 벤처캐피털 등 투자기관에게 유망바이오벤처·스타트업기업과의 네트워킹을 통한 유망아이템 발굴 및 투자, M&A 등 상생협력 및 정보교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지난 7월 28일(화)를 시작으로 30일(목)까지 3일에 걸쳐 아주대학교 LINC+ 사업단, 아주대학교 창업지원단, ㈜엔포유기술지주를 비롯하여 기술과행복㈜, 케이그라운드파트너스㈜,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창업진흥원 등 총 7개 기관과 공동으로 리퓨어생명과학, 뉴로비스, 큐제네틱스, 펜타메딕스, 우신라보타치 등 총 26개 벤처·스타트업기업이 보유한 유망 기술에 대한 IR을 진행한다.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KDRA, Korea Drug Research Association)은 지난 1986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단체로 공식출범한 국내 연구개발중심 제약·바이오헬스산업계 대표단체로서 국내외 산·학·연·벤처·스타트업 간 협력과 오픈이노베이션의 범부처적인 중심기관 역할 수행은 물론 바이오헬스분야 단중장기 국가연구개발프로그램 기획, 제약·바이오헬스 연구개발 활성화와 산업육성을 위한 정책연구 및 혁신통계구축사업 등 각종 사업을 수행 중에 있으며 403개 회원기업을 보유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비알코올성 지방간 임신부, 고혈압 발생 위험 껑충...10명중 3명 이상 고혈압 발생 비알코올성 지방간을 가진 임신부는 고혈압이 발생할 위험이 높아 사전 진찰을 통해 면밀한 관리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대병원 산부인과 박중신 정영미 이승미, 보라매병원 김원 신수, 김병재, 김선민 교수, 인천서울여성병원 공동 연구팀은 비알코올성 지방간 임신부의 임신 관련 고혈압 발병 위험도 연구결과를 3일 발표했다. 그간 심혈관계 질환, 당뇨, 고혈압 및 대사증후군의 독립적인 위험인자는 연구가 많았으나 임신 여성의 비알코올성 지방간 질환 연구는 부족했다. 연구팀은 2014~17년, 총 877명의 임신부를 대상으로 조사했다. 그 결과 임신 10-14주 비알코올성 지방간으로 진단된 여성은 임신 20주 이후에 임신 관련 고혈압이 발생할 위험도가 높았다. 지방간 1등급의 경우 위험도가 2.9%로 상승했으며 2등급, 3등급 환자는 각각 11.5%, 22.2%로 임신 관련 고혈압 위험성이 증가하는 것이 확인됐다. 140/90mmHg 이상으로 혈압이 높은 임신부들에게서는 혈액에서 단백질 셀레노프로테인P의 농도가 증가했다. 비알코올성 지방간과 고혈압은 독립적 위험인자지만 셀레노프로테인P는 이 둘과 모두 연관성이 있어 이들을 연결 짓는 체내 물질로 보인다고 연구팀은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