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8 (일)

  • 맑음동두천 19.1℃
  • 맑음강릉 21.1℃
  • 구름조금서울 18.5℃
  • 맑음대전 18.3℃
  • 맑음대구 20.3℃
  • 맑음울산 20.5℃
  • 구름많음광주 20.2℃
  • 맑음부산 21.4℃
  • 맑음고창 19.2℃
  • 구름많음제주 19.0℃
  • 맑음강화 18.3℃
  • 맑음보은 18.5℃
  • 맑음금산 18.1℃
  • 구름조금강진군 21.1℃
  • 맑음경주시 19.8℃
  • 구름많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의사 선생님 힘내세요!” 어린이들의 응원...훈훈한 감동

김포시 어린이집 원생들이 대한의사협회에 보내온 위문편지

URL복사



최근 경기도 김포시의 한 어린이집에서 코로나19로 헌신하는 의료진들을 응원하는 위문편지를 대한의사협회로 보내와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열다섯 명의 유아들이 고사리손으로 정성스레 써내려간 위문편지에는 “코로나에 걸린 사람들을 치료해주셔서 감사하다”는 내용과 함께, “선생님, 비닐 옷 때문에 많이 덥죠? 쓰러지지 않게 조심하세요”라며 의료진의 건강을 염려하는 기특한 마음이 들어있다.


어떤 아이는 “선생님들이 힘드니까 우리가 마스크를 잘 쓸께요. 손도 잘 씻을께요”라고 야무지게 다짐하기도 했고, 어떤 친구는 “코로나19 규칙을 지키지 않는 사람들, 규칙을 잘 지키세요”라며 엄한 훈계도 한다.


보육/교육기관에 제대로 가지 못하며 힘든 ‘집콕’ 시간을 보내는 아이들의 답답함도 편지에 서려있다. “선생님은 코로나가 없어지면 무엇을 하고 싶어요? 저는 야구장에 가고 싶어요. 그리고 세계여행을 가고 싶어요”


“코로나 없어지면 마음 편하게 가족들 보러 가셔서 재밌게 놀다가 오세요” “코로나가 사라지면 가족들과 행복하게 지낼 수 있을 거에요”라는 대목에서는 의료진의 고충을 위로하고 희망을 건네주는 어린이의 마음 씀씀이에 코끝이 찡해진다.


이 편지를 보내온 김포시 시립e-꿈찬어린이집 백연홍 원장은 “원아들이 자발적으로 의료진에게 편지를 쓰겠다고 해서 시작됐다. 아이들의 마음이 고스란히 적힌 편지에 선생님들이 감동해 저희만 볼 수 없어서, 상의 끝에 대한의사협회에 보내기로 했다”고 사연을 전하고, “의료진들의 수고에 감사와 존경을 보내드리며, 아이들과 함께 최선을 다해 방역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의협은 어린이들의 이 위문편지를 SNS를 통해 의료진들에게 공유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제38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 개최 동아쏘시오홀딩스(대표이사 사장 한종현)는 16일 오전 10시 ‘제38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이 개최됐다고 밝혔다.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은 1983년 시작돼 38년간 이어온 가장 오래된 국내 여성 백일장 대회로. 여성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동아제약과 동아에스티, 수석문화재단,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한다. 이번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은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개최식과 글제 발표는 코로나 19로 인해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페이스북과 문학광장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됐다. 참가자들은 시, 산문, 아동문학(동시·동화) 3개 부문 중 한 부문을 선택해 발표된 글제 4개 중 택일해 글을 짓는다. 참가자들은 작성한 원고를 당일 24시까지 온라인 또는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원고를 접수한 분에게는 동아제약 더스논 마스크, 가그린 등 소정의 기념품을 제공한다. 문예 창작 활동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온라인 문학강연도 마련됐다. 행사 당일 19시부터 20시 30분까지 ‘여성 그리고, 글쓰기’라는 주제로 박서련, 박민정 소설가를 초대해 공개방송이 진행되며,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페이스북과 문학광장 유튜브 채널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냄새 못 맡는 후각장애 한방치료로 개선 가능 최근 코로나19의 주요 임상 증상으로 후각 소실이 포함됐다. 실제 해외 경증·중증 코로나 환자 85.6%에서 후각장애를 호소했고, 국내에서도 후각장애를 호소하는 코로나19 환자가 늘고 있다. 후각장애를 일으키는 원인은 코로나19 외에도 알레르기 비염, 부비동염, 감기, 바이러스 감염부터 두부 외상까지 폭넓다. 대부분 원인질환이 나으면 후각도 돌아오게 되지만 그렇지 못했다면 한방치료를 고려할 수 있다. 특히 비염·부비동염·감기가 원인이면 한의학 치료가 효과적이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한방안이비인후피부과 최인화 교수와 함께 후각장애의 원인 및 치료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본다. 비염·부비동염·감기부터 정신질환까지 원인 다양 후각장애는 후각이 완전히 상실되거나 잘 맡지 못하는 증상을 말한다. 보통 후각뿐만 아니라 미각에도 영향을 미쳐 환자들의 삶의 질을 떨어뜨린다. 최근 후각장애의 유병률이 증가하고 있으며, 환경오염 등으로 인한 알레르기비염, 상기도 감염, 부비동염 등에 의해서도 후각장애가 발생하고 있다. 또 알츠하이머병, 파킨슨병 등과 같은 퇴행성 신경질환으로 인한 후각장애도 증가하는 추세다. 이 외에도 드물게 우울증, 자폐스펙트럼 장애 등의 정신과 질환의 증상으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