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0.9℃
  • 구름조금강릉 6.8℃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3.6℃
  • 흐림대구 7.0℃
  • 구름많음울산 6.5℃
  • 흐림광주 6.6℃
  • 흐림부산 8.0℃
  • 흐림고창 4.4℃
  • 흐림제주 11.6℃
  • 구름많음강화 1.1℃
  • 구름많음보은 -0.7℃
  • 흐림금산 0.2℃
  • 흐림강진군 8.1℃
  • 구름많음경주시 3.6℃
  • 흐림거제 9.2℃
기상청 제공

지놈앤컴퍼니, ‘BIO-EU 2020’ 참가…글로벌네트워크 강화

신규 면역관문억제제 파이프라인 소개…해외 기술이전 및 파트너링 추진”

URL복사

글로벌 면역항암제 선도기업 지놈앤컴퍼니(대표: 배지수∙박한수)가 글로벌네트워크 강화를 위해 10월 26~29일(현지시간) 유럽 최대 바이오 파트너링 행사 ‘BIO-EU 2020’에 참가한다.


올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BIO-EU는 1995년부터 매년 전세계 50여개국 다국적 제약사들이 대거 참여하는 바이오 제약업계 최대 연례행사로 신약후보물질들의 라이센싱 인, 라이센싱 아웃 등의 비즈니스가 빠르게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서 지놈앤컴퍼니는 유럽, 아시아, 북미 소재 글로벌 제약사 10여곳과 파트너링 미팅을 진행한다. 특히, 올해는 기존 마이크로바이옴 파이프라인 이외에도 면역관문억제제 파이프라인을 소개하고 기술이전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면역관문억제제(immune checkpoint inhibitor)는 인체가 가진 면역세포의 면역기능을 최고로 활성화시켜 암세포와 싸우게 하는 면역항암요법(immune-oncology)중 하나다. 암세포는 다양한 면역체계의 공격으로부터 스스로 보호하기 위해 사용할 수 있는 면역체계의 주요 조절기구인 면역관문을 표적(target)으로 하여 면역시스템을 회피하는 기능을 발휘하는데 이를 방어하는 기능을 활성화시키는 물질이다.


면역력을 인위적으로 높이는 기존의 면역치료와는 달리 선천적 면역 부작용이 덜하고 비교적 안전해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다.


지놈앤컴퍼니의 면역관문억제제 파이프라인은 이미 널리 알려진 대표 면역관문억제제 anti-PD-1, anti-PD-L1 anti-CTLA-4와 달리, 신규표적(novel target)을 발굴하고 이를 억제하는 항체를 연구 개발한다는 점에서 차별점을 지닌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종근당 ‘나파벨탄’,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감 껑충... 멕시코 임상 2상 승인 종근당(대표 김영주)이 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하고 있는 ‘나파벨탄’이 러시아에 이어 멕시코에서도 해외 임상을 진행한다. 종근당은 멕시코의 국립보건원 중 하나인 코로나19 치료 지정병원 살바도르 주비란 국립의학∙영양연구소와 협력하여 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하기로 하였으며, 20일 멕시코 식약처로부터 나파벨탄의 효능을 확인하기 위한 임상 2상을 승인받았다. 살바도르 주비란 국립의학∙영양연구소는 나파벨탄의 코로나19 치료제로써의 유효성과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코로나19로 인한 중등증 및 중증의 폐렴환자 약 118명을 대상으로 중등도 및 기저 질환에 따라 나파벨탄을 10일 간 투여할 계획이다. 종근당은 최근 승인 받은 러시아 임상 2상과 병행하여 글로벌 임상이 성공하면 국내에서 긴급승인을 신청할 예정이다. 이번 임상 승인은 종근당의 축적된 신약 개발 역량과 한국파스퇴르연구소의 글로벌 협력 네트워크, 한국원자력의학원의 임상 프로토콜 개발 능력,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이 한 데 모여 시너지를 낸 결과다. 나파벨탄의 주성분인 나파모스타트는 한국파스퇴르연구소가 진행한 약물재창출 연구에서 코로나19 치료제로의 개발 가능성이 확인됐다.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갑자기 숨이 가빠지는 과호흡증후군, ‘과도한 스트레스’ 때문? 과호흡증후군은 아직은 널리 인정되는 기준이 없다. 여러 가지 이유로 폐포환기가 증가하면서, 이산화탄소가 감소하여 폐포과호흡이 발생하면서 생길 수 있다. 일반적으로 호흡불편감이나 어려움 등의 호흡기증상과 불안이나 고통을 느끼는 것이 특징이다. 유병율은 명확히 알려져 있지 않으나 여성이 더 많고, 공황장애나 불안장애와 중복된 경우가 있다고 보고가 있다. 대사성 산증을 유발하는 질환, 갑상선기능항진증, 급성 관상동맥증후군, 심부전, 폐색전증, 기흉, 천식이나 만성폐쇄성폐질환 등 기도질환, 폐혈증, 중추신경계 장애 등의 경우 같은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여러질환 상태가 과호흡을 유발과 증상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이를 감별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과호흡증후군의 주요 증상은 호흡곤란, 가쁜 호흡과 동반된 가슴 통증이나 압박감, 어지럼증, 감각이상, 두근거림, 시력저하 등이 있고, 심한 경우엔 경련을 일으키거나 잠깐 의식을 잃을 수도 있다. 공황상태나 공포감, 두려움의 심리적 증상도 느낄 수 있다. 한번 과호흡을 경험한 경우 증상이 또 나타날 수 있다는 불안감이 커지게 된다. 그래서 사람이 많은 곳을 갈 때나 긴장되는 환경에 처했을 때 공포감과 두려움을 느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