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3 (월)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3.4℃
  • 맑음서울 -1.1℃
  • 구름많음대전 2.1℃
  • 맑음대구 3.0℃
  • 맑음울산 3.4℃
  • 흐림광주 5.7℃
  • 맑음부산 4.3℃
  • 흐림고창 4.8℃
  • 흐림제주 10.1℃
  • 맑음강화 -2.0℃
  • 맑음보은 0.4℃
  • 구름많음금산 1.4℃
  • 흐림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유영제약, 제6회 중견기업인의 날 '중견기업 성장탑' 수상

URL복사
㈜유영제약이 지난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서울에서 개최된 ‘제6회 중견기업인의 날 기념식’에서 ‘중견기업 성장탑’을 수상했다.

산업통산자원부와 한국중견기업연합회가 공동 개최하는 ‘중견기업인의 날’은 경제·산업 발전에 기여한 중견기업의 성과를 널리 알리고자 매년 개최해오고 있는 중견기업계 최대 공식 행사로, 유영제약은 이날 기념식에서 혁신적인 연구개발과 우수한 품질의 의약품 제공을 통한 성과를 인정받아 ‘중견기업 성장탑’을 수상했다. 중견기업 성장탑은 최근 3년간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중견기업으로 성장한 기업에 수여되는 상으로 기업의 성취를 격려하고, 지속적인 기업 성장의 가치를 확산하기 위해 지난해 신설됐다.

2016년부터 3년간 연평균 매출액 915억을 기록한 끝에 지난해 중견기업으로 지정된 유영제약은 이러한 성장 기세를 몰아 2019년 전년대비 14% 상승한 매출액 1,060억 원, 영업이익 50억 원을 달성했다. 경쟁력 있는 전문의약품뿐 아니라 헬스케어, 에스테틱 사업 등 꾸준한 사업영역 확장으로 수탁사업(CMO) 및 해외수출에서도 각각 300억, 100억 달성으로 두각을 나타냈다.

유우평 대표는 “우리가 중견기업으로서의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할 수 있었던 것은 연구개발과 생산설비 투자, 업무혁신 등 다방면에서 노력이 뒷받침돼있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에 맞는 혁신을 추구해 코로나19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지속성장을 통해 기업가치를 증가해나가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식약처,식용 불가 꽃차 생산, 유통시킨 업체 20곳 무더기 적발 꽃차는 안전성을 인정받은 꽃에 대해서만 차(茶) 용도로 사용할 수 있으며, 알레르기 유발 성분 등을 갖는 꽃에 대해서는 사용량을 제한하거나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고 있다. 꽃잎만 사용가능한 꽃은 목련꽃, 장미꽃, 해바라기꽃, 찔레나무꽃, 참나리꽃등이며,사용금지 꽃(원료)은 개망초, 고마리, 비비추, 조팝나무, 초롱꽃, 도라지꽃, 애기똥풀꽃 등이다.사용가능한 꽃은 국화꽃, 금잔화꽃, 라벤더, 로즈마리, 복숭아꽃, 맨드라미 등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웰빙식품의 소비 증가와 함께 건조한 꽃을 뜨거운 물에 우려먹는 ‘꽃차(茶)’의 인기가 높아짐에 따라 더욱 안심하고 마실 수 있도록 꽃차에 대한 안전정보를 제공,소비자들의 건강증진에 보탬이 되도록 했다. - 식품에 사용할 수 없는 꽃 종류 (위반제품) 한편, 식약처는 식품원료로 사용할 수 없는 꽃을 꽃차 제품으로 만들어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는 업체를 대상으로 지난달 14일부터 30일까지 전국 식품제조업체(침출차) 총 46곳에 대한 기획단속을 실시한 결과, 식품에 사용할 수 없는 “꽃”과 “꽃의 부위” 등을 마시는 차(茶)로 만들어 판매하는 등 「식품위생법령」과 「식품등의 표시‧광고에관한법률」을 위반한 업체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