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7℃
  • 구름많음강릉 4.3℃
  • 구름많음서울 7.0℃
  • 구름많음대전 7.9℃
  • 흐림대구 6.7℃
  • 흐림울산 8.9℃
  • 흐림광주 8.4℃
  • 흐림부산 8.8℃
  • 흐림고창 6.2℃
  • 흐림제주 11.6℃
  • 구름조금강화 2.6℃
  • 구름많음보은 2.1℃
  • 구름많음금산 2.7℃
  • 흐림강진군 7.6℃
  • 흐림경주시 6.9℃
  • 흐림거제 9.5℃
기상청 제공

연세의료원-신영와코루, ‘방사선 치료용 브래지어’ 개발 기술이전 협약

URL복사



연세의료원과 ㈜신영와코루가 연세암병원에서 ‘방사선 치료용 브래지어’ 개발을 위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이전하는 기술은 여성 암 환자들이 방사선 치료 시 착용해 치료 효과는 높이고, 정상 조직은 보호할 수 있는 브래지어의 설계 및 사용 방법이다. 유방암 환자의 경우 종양 부위는 고정하고 정상 부위의 방사선 노출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며, 유방암 이외의 여성 암 환자의 치료 시에는 유방을 치료 부위에서 이격시켜 보호하는 기술이다. 환자들이 심리적으로 보다 안정된 상태에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목적도 있다.


계약 체결식에는 최재영 연세의료원 의과학연구처장 겸 의료원 산학협력단장, 문석준 의과학연구처 연구진흥부처장, 발명자인 금기창 연세암병원장(기술이전 책임자), 공동 발명자인 김용배 연세암병원 방사선종양학과 교수, 안승권 연세암병원 방사선종양학팀 방사선사, 조삼주 이대목동병원 방사선종양학과 교수와 이호성 신영와코루 전무이사, 홍국현 와코루사업부 이사, 김석정 와코루사업부 차장 등이 함께했다.


금기창 기술이전 책임자는 “유방암은 여성암 중 가장 많이 발병하는 암종에 속한다”고 설명하며 “유방암 환자뿐만 아니라 이를 필요로 하는 모든 환자들을 위해 연세암병원의 치료 및 연구 경험을 바탕으로 기술을 현실화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호성 전무이사는 “신영와코루는 인체과학연구소를 설립해 오랜 기간 동안 정밀한 인체 계측을 통해 최적의 제품을 개발해 왔다”면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연세의료원과 뜻을 함께해 환자의 회복을 위한 제품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영와코루는 1954년 설립돼 ‘비너스와 와코루를 대표 브랜드로 경영 중인 국내 최초의 란제리 기업이다. 유방암 수술 환자를 위한 브랜드 <리맘마>를 2001년 런칭, 유방암 환자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한 제품 개발을 위해 노력해 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