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6.3℃
  • 구름많음강릉 6.1℃
  • 구름조금서울 8.1℃
  • 구름많음대전 6.4℃
  • 흐림대구 7.1℃
  • 흐림울산 9.1℃
  • 광주 7.6℃
  • 부산 10.0℃
  • 흐림고창 7.6℃
  • 제주 11.3℃
  • 구름조금강화 4.6℃
  • 구름많음보은 5.3℃
  • 흐림금산 6.1℃
  • 흐림강진군 8.5℃
  • 구름많음경주시 8.5℃
  • 흐림거제 7.9℃
기상청 제공

뜻밖의 기부금.. 코로나19 완치 환자,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의료진의 헌신에 감사”

고려대 안암병원, 완치 판정받고 퇴원한 환자로부터 기부금 받아.."코로나19 퇴치에 최선"

URL복사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은 최근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19병동)에서 치료를 받다 퇴원한 환자 A씨(61세, 남)로부터 기부금을 전달받았다.


A씨는 고려대 안암병원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19병동)의 첫 환자로 지난 9월 입원해 약 한 달간 치료를 받고 10월 퇴원했다. 입원 당시 영상 검사에서 폐 전체가 하얗게 보일 정도로 폐 손상이 심했지만,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의료진의 헌신적인 치료 덕에 무사히 완치돼 퇴원할 수 있었다.


A씨는 입원기간 동안 정성스런 치료에 힘써준 감염내과 김선빈 교수를 비롯하여 19병동 이경순 수간호사 등 의료진에 대하여 특별히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박종훈 병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몸과 마음이 많이 힘드셨을텐데 이렇게 다시 건강해지신 모습을 보니 병원장으로서, 또 의료진으로서 기쁘다”며 “다른 환자들을 위해 보여주신 정성과 마음을 잊지 않고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는 안암병원이 될 것을 약속드린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A씨는 “치료 기간 동안 보여주신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의료진의 헌신에 감사한다”며 고마움을 표했고 “작은 정성이지만 코로나19로 인해 고통 받고 있는 환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향후 감염병 극복을 위해서 병원과 함께  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