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2 (월)

  • 구름많음동두천 11.3℃
  • 흐림강릉 6.9℃
  • 구름많음서울 10.2℃
  • 맑음대전 17.0℃
  • 맑음대구 16.3℃
  • 맑음울산 19.0℃
  • 맑음광주 16.3℃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6.3℃
  • 맑음제주 23.2℃
  • 구름많음강화 10.6℃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8.2℃
  • 맑음강진군 16.6℃
  • 맑음경주시 20.0℃
  • 맑음거제 16.6℃
기상청 제공

일동제약, 지난해 해외사업 성과 빛나…전년比 59% 증가

언택트 마케팅 확대…중국ㆍ대만에 건식 및 화장품 수출 2배 성장

URL복사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이 마케팅 다변화 등을 통해 지난해 해외사업 분야에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25일 밝혔다.

일동제약의 2020년 해외사업 실적은 의약품 및 원료의약품, 건강기능식품, 화장품 등의 수출 증대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약 59% 성장했다.

의약품의 경우 코로나19와 관련해 룩셈부르크, 싱가포르에 항생제와 같은 긴급의약품 수출 등의 특수가 있었고, 기존의 완제의약품을 비롯해 합성의약원료, 비타민원료 등의 판매 실적도 확대됐다.

또한, 중국과 대만을 상대로 ‘마이니(MyNi) 시리즈’를 포함한 건강기능식품, 기능성화장품 브랜드 ‘퍼스트랩(FIRST-LAB)’ 등 컨슈머헬스케어 품목의 수출 실적이 2019년에 비해 두 배 이상 증가했다.

특히, 중국 유명 온라인몰 입점, 왕홍(网红, 온라인 및 SNS 상에서 유명하고 영향력이 있는 사람)과의 협업을 통한 라이브 판매방송, SNS 마케팅 등을 시도해 얻은 성과가 컸다.

회사 측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판로 확보가 어려운 상황에서 기존의 방식 대신 온라인, SNS 등 언택트 마케팅으로 발 빠르게 대응한 것이 주효했다고 설명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국내뿐 아니라 해외시장 역시 온라인, 언택트 마케팅의 비중이 확대되는 추세”라며, “시장 및 소비 트렌드를 반영해 인터넷, SNS 등의 활용을 확대하고, 현지의 온라인몰, 왕홍 등 파트너 발굴과 함께 협업 추진에도 역량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해외 사업과 관련한 조직을 일원화해 효율성을 높이는 한편, 동남아시아, 러시아 등 주변 지역으로도 시장 개척에 나설 방침”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신약 등 연구개발 빛난 한미약품, 레고켐 바이오사이언스, 알테오젠, 올릭스...기술수출상 수상 한미약품, 레고켐 바이오사이언스, 알테오젠, 올릭스 등이 지난해 연구개발 부문에서 높은 성과를 거둬 기술수출부문 기술수출상을 받는다. 기술수출부문 기술수출상은 △ 비알콜성지방간염 치료제 ‘에피노페그듀타이드’를 개발한 한미약품㈜ △ ADC 후보물질 및 ADC 플랫폼을 개발한 ㈜레고켐 바이오사이언스 △ 인간 히알루로니다제 원천기술을 개발한 ㈜알테오젠 △ 건성 및 습성 황반변성 치료제 ‘OLX301A’ 및 망막하 섬유화증 및 습성 황반변성 치료제 ‘OLX301D’를 개발한 올릭스㈜가 선정되었다. 특히 한미약품이 개발한 비알콜성지방간염 치료제 ‘에피노페그듀타이드(LAPSGLP/GCG)’는 인슐린 분비 및 식욕 억제를 돕는 GLP-1과 에너지대사량을 증가시키는 글루카곤을 동시에 활성화하는 이중 작용 치료제이다. 비알콜성지방간염은 현재까지 승인된 치료제가 전무하여 의학적 미충족 수요가 높은 분야로 에피노페그듀타이드가 세계 최초로 비알콜성지방간염 치료제로 승인 받을 경우, 국산 글로벌 신약으로서 전 세계 인류의 보건 향상에 기여함은 물론 환자의 경제적 부담 또한 현저히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한미약품은 2020년 8월, 미국 MSD로부터 확정된 계약금 1,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