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7 (수)

  • 맑음동두천 7.9℃
  • 맑음강릉 14.5℃
  • 맑음서울 10.0℃
  • 맑음대전 10.0℃
  • 맑음대구 14.1℃
  • 맑음울산 14.1℃
  • 맑음광주 8.8℃
  • 맑음부산 14.4℃
  • 맑음고창 4.5℃
  • 맑음제주 12.0℃
  • 맑음강화 6.9℃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9.8℃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한독제석재단, 제14회 장학금 및 연구지원금 전달식 진행

의대ㆍ약대생 4명, 탈북 의료인 교육 장학생 5명, 의약학 교수 2명에게 총 1억 5천만 원

URL복사

한독제석재단(이사장 김영진)이 23일 ‘제14회 한독제석재단 장학금 및 연구지원금 전달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장학 졸업생 1명을 비롯해 의대∙약대생 장학생 5명과 탈북 의료인 교육 장학생 5명, 의약학 교수 4명이 참석했으며, 총 1억 5천만 원 상당의 장학금과 연구지원금이 전달됐다.


한독제석재단은 장학사업을 통해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학업에 매진할 수 있도록 매년 의대, 약대 장학생을 선정해 등록금 전액을 지원하고 있다. 또 남북보건의료교육재단의 추천을 받아 선정된 탈북 의료인 장학생에게 장학금을 지원하는 탈북 의료인 교육 지원도 함께하고 있다.


올해 한독제석재단 의대 장학생은 인제대학교와 원광대학교에서 각 1명, 약대 장학생은 경희대학교와 동덕여자대학교에서 각 1명이 선정됐다. 남북보건의료교육재단 추천 장학생은 광주보건대학교에서 1명, 이화여자대학교에서 2명, 성신여자대학교와 인하대학교에서 각 1명이 선정되었다.


이날 한독제석재단은 의학, 약학 분야의 연구과제와 성과를 기준으로 선정해 수여하는 연구지원금도 함께 전달했다. 의학 부문에서는 ‘신장 튜불로이드 기반 약물 안전성·유효성 평가 플랫폼 개발’을 연구 과제로 제안한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지헌영 교수가 선정됐다. 또 약학 부문에서는 ‘생리활성물질의 효율적인 뇌수송을 위한 나노수송체 기반 플랫폼 기술 개발’ 연구를 제안한 한양대학교 약학대학 김진기 교수가 선정됐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이송 서울성심병원장, ‘제29회 JW중외박애상’ 영예 JW중외제약은 제29회 JW중외박애상 수상자로 이송 서울성심병원장을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JW중외박애상은 사회에서 박애정신을 구현하고 있는 의료인을 발굴하기 위해 JW중외제약과 대한병원협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올해 29회를 맞는다. 이송 병원장은 ‘진료 현장에서 미래의 의료인을 육성해야 한다’는 신념을 바탕으로 도심형 거점병원이자 교육수련병원으로서 서울성심병원을 건립하고 후학양성과 지역 의료에 헌신해온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서울성심병원은 연간 외래환자 10만 명에 이르는 진료실적으로 지역뿐 아니라 전국적으로 널리 알려진 정형외과 전문 종합병원이다. 이송 병원장은 1991년부터 현재까지 서울성심병원장으로 역임하며 병원경영에 충실하면서도 정형외과 전문의로서 1,700여 건에 이르는 수지재접합수술과 2만 건이 넘는 인공슬관절 수술을 성공적으로 집도하여 많은 환자들을 치료했다. 기독교적인 신앙심을 바탕으로 의료봉사와 사회공헌사업에도 앞장섰다. 이와 함께 이송 병원장은 후진양성에 남다른 관심을 기울였다. 2017년부터 2019년까지 대한정형외과학회 이사직을 맡으며 100편 이상의 의학논문을 발표하여 학문 발전을 도모했으며, 동시에 여러 장학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