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6 (화)

  • 흐림동두천 10.4℃
  • 구름조금강릉 8.1℃
  • 맑음서울 11.4℃
  • 구름조금대전 10.5℃
  • 맑음대구 9.1℃
  • 구름조금울산 9.1℃
  • 맑음광주 10.9℃
  • 맑음부산 9.7℃
  • 맑음고창 6.6℃
  • 맑음제주 12.2℃
  • 흐림강화 10.1℃
  • 구름조금보은 7.0℃
  • 맑음금산 7.1℃
  • 맑음강진군 8.0℃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세브란스병원,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작

윤동섭 의료원장, 하종원 세브란스병원장을 시작으로 5,500명 접종

URL복사



세브란스병원이 8일 오전 10시 윤동섭 연세의료원장(간담췌외과)을 시작으로 의료진 대상 코로나19 예방백신 접종을 시작했다.


이날 세브란스병원은 6층 은명대강당에서 500여명에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했다. 윤동섭 연세의료원장과 하종원 세브란스병원장(심장내과)을 시작으로 세브란스병원 소속 교직원 5,500명에 대해 먼저 배분된 백신을 순차적으로 접종할 계획이다.


접종은 세브란스병원 모바일앱 ‘My 세브란스’에서 예약한 시간에 맞춰 진행되며, 2주에 걸쳐 접종이 이뤄진다. 2차 접종은 5월에 진행할 계획이다. 임산부와 임신 예정자, 화이자 백신 접종 대상자, 타병원 접종 등록자 등을 제외한 대부분의 교직원이 접종을 받는다.


윤동섭 의료원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병원 근무자들이 선제적으로 백신을 접종해 환자들의 안전은 물론 의료진의 안전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백신접종으로 일반 환자들이 안전하게 진료를 받게 되고 코로나19도 극복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세브란스병원은 화이자 백신이 입고되면 확진 중증환자 병동 근무자를 대상으로 접종을 시작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