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1 (수)

  • 맑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0.4℃
  • 맑음서울 -2.4℃
  • 맑음대전 -1.9℃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2℃
  • 구름많음광주 1.2℃
  • 맑음부산 0.5℃
  • 구름많음고창 0.3℃
  • 흐림제주 7.5℃
  • 맑음강화 -4.4℃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0.9℃
  • 구름조금강진군 2.4℃
  • 맑음경주시 0.0℃
  • 맑음거제 2.5℃
기상청 제공

휴온스메디케어-메디컬, 독일 MEDICA 2021 참가

소독멸균-에스테틱-치료까지… 눈길 끌어

URL복사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의 의료기기 자회사들이 해외 시장 개척에 집중하고 있다.


㈜휴온스메디케어(대표 이상만)와 ㈜휴온스메디컬(대표 이승용)은 지난 15일부터 나흘간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 의료기기 전시회 ‘메디카 2021(MEDICA 2021)’에 참가해 소독∙멸균부터 에스테틱, 치료를 아우르는 자체 개발 의료기기들을 선보였다고 24일 밝혔다.


휴온스메디케어의 공간멸균기 ‘휴엔 IVH ER’와 휴온스메디컬의 여드름 치료용 의료기기 ‘더마 아크네’가 해외 바이어 등 참관객들의 눈길을 끌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휴엔 IVH ER은 위드 코로나 시대를 맞아 더욱 중요해진 일상 속 감염 예방을 위한 제품이라는 평을 받으며 바이어들의 문의가 이어졌다.


휴엔 IVH ER은 에어쿠션 기술이 과산화수소멸균제를 미립자화한 후, 열풍 증발로 멸균제를 곳곳에 퍼뜨려 각종 바이러스(사스, 메르스, 코로나 바이러스 등) 뿐 아니라 MRSA, 박테리아 포자까지 사멸시키는 공간멸균기다. 기기 사이즈가 작고, 멸균 처리 속도도 빨라 구급차, 음압차량 등 좁은 공간에서도 매우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과산화수소멸균제가 멸균 후 물과 산소로 분해돼 안전성과 편리성도 뛰어나다.


더마 아크네는 유럽 최초로 여드름 치료용 의료기기 CE 인증을 획득했다는 점에서 이목을 끌었다. 특히, 에스테틱 시장에서 장시간 마스크 착용으로 인한 피부 트러블뿐 아니라 일반적인 여드름에도 효과적인 의료기기임을 집중 홍보해 바이어들의 호응을 받았다.


휴온스메디케어 이상만 대표는 “이번 전시회 참가는 휴온스메디케어와 휴온스메디컬에서 자체 개발한 의료기기들의 혁신적인 기술과 품질력, 더불어 소독∙멸균-에스테틱-치료까지 확장되어있는 포트폴리오를 글로벌 시장에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향후 해외 시장 진출을 적극 타진해 세계 의료기기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휴온스메디케어와 휴온스메디컬은 내년 2월 합병을 앞두고 있다. 전문 분야별로 분산되어 있는 의료기기 사업을 통합함으로써 국내 대표 의료기기 전문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제약바이오 산업은 국민산업"...제약업계, 제20대 대선 후보들에게 정책공약 제안 국내 주요 제약바이오기업 최고경영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제약주권 확립 및 제약바이오강국 실현을 위한 제20대 대통령선거 제약바이오 정책 공약화를 제안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11월 30일 오후 5시 서울 강남 임피리얼팰리스서울호텔에서 ‘2021 한국제약바이오협회 CEO 포럼’을 개최했다. 정부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열린 이날 행사에는 협회 이사장단을 비롯한 제약바이오기업 대표들과 허경화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엄(KIMCo) 대표, 김화종 AI(인공지능)신약개발지원센터장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또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 처장도 포럼 개최 축하차 참석, 특별강연을 통해 제약바이오산업의 발전과 글로벌 도전을 위한 민·관 협업을 강조했다. 대통령 직속 ‘제약바이오혁신위원회’ 설치 등 대선 주요 정책공약 제시 원희목 회장은 이날 주제 발표를 통해 국내 제약바이오산업이 백신을 비롯한 혁신의약품 개발부터 글로벌 시장 진출까지 제약바이오강국을 실현하기 위한 ‘제20대 대선 정책공약’을 공식 제안했다. ‘제약바이오, 보건안보 확립과 국부창출의 새로운 길’을 키 메시지로 산업 발전 과제를 제시하면서, 내년 3월 제20대 대통령선거에 나서는 여야 정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