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0 (금)

  • 구름조금동두천 25.7℃
  • 맑음강릉 29.2℃
  • 구름조금서울 25.6℃
  • 맑음대전 27.2℃
  • 구름조금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2.4℃
  • 흐림광주 24.9℃
  • 구름많음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25.5℃
  • 흐림제주 22.8℃
  • 맑음강화 21.3℃
  • 맑음보은 24.6℃
  • 구름조금금산 25.2℃
  • 흐림강진군 23.1℃
  • 구름조금경주시 29.4℃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보건단체

보건복지부, 2022년 찾아가는 유아 흡연 위해 예방 교실 운영

URL복사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원장 조현장)은 전국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방문하여 교육하는 ‘2022년 찾아가는 유아 흡연 위해 예방교실’을 오는 6월 2일(목)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 국가금연지원센터는 2015년부터 유아 흡연 위해 예방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유아 흡연 위해 예방사업은 유아에게 담배의 해로움 및 간접흡연의 위험성에 대한 인식을 심어주고, 이를 통해 성장기에 흡연을 시작하는 것을 방지하는 목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또한, 부모와 유아교육․보육기관 교사를 대상으로 한 교육을 통해 유아 주변의 흡연 예방을 유도하고, 흡연 환경으로부터 유아를 보호한다.


구체적으로 찾아가는 유아 흡연위해 예방교실(방문교육), 놀이형 체험관(노담밴드의 연주회 가는 길), 부모 대상 흡연예방 교육, 교사 교육과정, 교육자료 개발·보급, 우수사례 공모전 등을 운영한다.


 ‘찾아가는 유아 흡연위해 예방교실’은 올해 수행기관인 한국생산성본부 소속의 교사가 전국의 교육기회 취약지역(읍·면)에 위치한 유아교육·보육기관으로 직접 찾아가, 3~5세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흥미로운 교육 활동을 제공한다.


보건복지부 건강증진과 조신행 과장은 “아동의 성장기 흡연 진입을 예방하고, 건강한 성장·발달을 돕기 위해서는 유아기부터 흡연이 해롭다는 인식을 갖도록 하고 간접흡연의 위험성을 교육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라면서, “아이들 눈높이에서 교육과정을 점검하고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교육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테니스 열풍 이유 있네... 체중감량과 건강관리,"두 마리 토끼 잡는다" 엔데믹 전환 기대감으로 다양한 레저 스포츠 활동이 인기를 끌고 있다. 그 중 하나가 테니스다. 테니스는 여러 레포츠 중 특히 칼로리 소모량이 많아 체중과 건강관리를 한 번에 잡는 ‘유지어트’(체중 감량 이후 유지를 뜻하는 신조어) 비법으로 각광받는 추세다. 테니스 다이어트의 효과와 주의사항에 대해 손보드리 전문의의 도움말로 알아본다. 유통업계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는 동안엔 골프가 가장 인기 있는 레저 스포츠였다. 그러다 최근에는 대세 운동이 테니스로 옮겨지는 추세다. SSG닷컴에 따르면 올해 1~3월 테니스용품 전체 매출은 지난해보다 210% 증가했다. 같은 기간 티몬도 라켓(23%), 테니스복(18%) 등 관련 용품 매출이 40% 상승했다. 테니스는 골프와 같은 속칭 ‘귀족 스포츠’로 통하지만 상대적으로 골프보다 비용이 저렴하고 진입장벽이 낮은 편이라 젊은 층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또 라운딩 때를 제외하면 착용이 힘든 골프웨어와 달리 테니스웨어는 평소에도 입을 수 있는 미니 테니스 스커트, PK셔츠 등이 다양해 패션 면에서도 강세다. 테니스가 주는 건강상 이점도 적잖다. 손 대표원장은 “테니스는 숙달하기까지 적잖은 기간이 소요되고 그만큼 연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