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8 (수)

  • 구름조금동두천 22.6℃
  • 맑음강릉 26.5℃
  • 맑음서울 23.9℃
  • 맑음대전 25.5℃
  • 맑음대구 29.0℃
  • 맑음울산 26.0℃
  • 맑음광주 25.5℃
  • 맑음부산 20.6℃
  • 맑음고창 24.3℃
  • 맑음제주 23.5℃
  • 맑음강화 19.1℃
  • 맑음보은 24.8℃
  • 맑음금산 25.1℃
  • 맑음강진군 24.3℃
  • 구름조금경주시 27.5℃
  • 맑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화순전남대병원 인문학 강좌 ‘채움’ 올해 첫 개최

유성호 서울대 교수 ‘법의학자가 바라보는 삶과 죽음’

URL복사

  


  화순전남대학교병원 가족의 인문학 갈증을 채워주는 ‘채움’ 강좌가 지난 4월28일 대강당에서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열렸다.


  이날 강좌에는 유성호 서울대 의대 교수가 초청돼 ‘법의학자가 바라보는 삶과 죽음’을 주제로 실존적 존재로서의 인간의 삶과 죽음, 건강관리에 대해 강연했다.


  유 교수는 “유명 의학잡지 란셋에 따르면 2030년 한국인의 기대수명이 여성 90세, 남성 84세로 일본을 제치고 세계 1위를 차지할 전망”이라며 “기대수명이 늘어나면서 건강하게 오래 사는 방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비건강 나이를 줄이는 것, 마지막을 편안하게 보내는 것, 의사의 조력 문제 등이 전면에 등장하고 있다”면서 “나이듬을 인정하고, 나이에 맞게 일상생활의 습관을 바꾸고, 자신의 건강관리를 위해 적극 행동하고, 자신만의 인생을 설계해 살아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그러면서 담배는 당장 끊고, 규칙적 운동, 건강한 식습관, 적정 체중 유지, 스트레스 관리, 적정한 의사 조력 등을 권했다.


  유 교수는 특히 “꼭 이루고 싶은 ‘버킷리스트’와 절대로 하고 싶지 않은 ‘더 킷 리스트’를 작성해 실행해 보라”며 “그래야 삶에서 후회를 줄일 수 있다”고 조언했다.


  유 교수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촉탁 법의관, 대검·서울중앙지법·서울고법 법의학 자문위원, 경찰청·국방부 과학수사 자문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나는 매주 시체를 보러 간다’ 등을 저술하였고, ‘그것이 알고 싶다’, ‘유 퀴즈 온 더 블록’ 등 TV프로그램에도 다수 출연했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일부 미나리, 방풍나물 등에서 잔류농약 허용기준 16건 초과 검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봄철 다소비 농산물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지방자치단체와 합동으로 3월 21일부터 4월 13일까지 봄나물 512건을 수거․검사한 결과, 잔류농약 허용기준을 초과한 농산물 16건(3.1%)을 폐기하고 생산자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 등 행정조치를 요청했다. 이번 수거‧검사는 최근 3년간 다소비 농산물 중 월별 부적합률이 높은 품목*을 우선 대상으로 선정했으며, 대상은 미나리, 방풍나물, 부추, 곤드레, 비름나물, 산마늘, 쑥 등 총 80개 품목이다. 수거‧검사 결과, 일부 지역에서 생산하고 있는 미나리, 방풍나물, 부추, 당귀, 머위, 상추, 세발나물, 셀러리, 쑥, 참나물에서 잔류농약이 허용기준보다 초과 검출됐다. 올해 수거‧검사한 봄나물의 잔류농약 허용기준 초과 위반율(3.1%)은 2021년(1.0%)보다 다소 높았으나, 이는 검사 건수와 잔류농약 중점 검사항목이 대폭 확대*됐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식품소비 경향에 따라 시기별‧품목별 다소비 농산물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해 소비자들이 안전한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생산자는 농산물에 사용 가능한 농약을 반드시 확인*하고 휴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비보존 제약, 45개 품목 무더기 약가 인하... “인수 때 알고 있던 내용 모든 책임 다할 것" 비보존 제약(대표이사 이두현)이 45개 품목의 상한금액을 인하한다고 18일 밝혔다. 최근 회사는 대법원으로부터 약가인하 판결을 받았으며, 이어 보건복지부가 ‘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 집행정지 해제 안내’를 공고함에 따라 인하를 진행한다. 적용 일자는 5월 23일이다. 상한금액 인하는 2007년부터 2012년 사이 발생한 리베이트에 대한 것으로, 당시 사명은 제이알피다. 회사는 2012년 6월 형사처벌을 확정받았고 2016년 12월 약가인하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1차 통보받은 바 있다. 비보존 제약의 전신인 당시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은 해당 리베이트가 자사 인수 전 제이알피 시절 발생한 일인 점을 고려해 2017년 '약제급여상한금액 인하처분 취소청구의 소'를 제기한 것으로 확인된다. 이후 회사는 2018년 2심, 2019년 7월 3심을 진행했으나, 3심 결과가 나옴에 따라 최종적으로 약가인하 판결을 받게 됐다. 비보존 제약 관계자는 “5년 전부터 진행되고 있던 소송의 최종 결과가 발표된 것이며 회사는 이견 없이 지침에 따라 약가를 인하한다”며 “인수 시에도 알고 있던 내용이므로 인수자로서 모든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비보존 제약은 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