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9.1℃
  • 구름많음강릉 31.2℃
  • 구름많음서울 30.1℃
  • 구름조금대전 29.7℃
  • 흐림대구 30.1℃
  • 구름조금울산 30.1℃
  • 구름조금광주 28.8℃
  • 구름많음부산 29.4℃
  • 구름많음고창 28.6℃
  • 구름많음제주 29.5℃
  • 구름많음강화 29.1℃
  • 구름많음보은 28.2℃
  • 구름많음금산 27.5℃
  • 구름많음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31.4℃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오라팡, 재복용 의사 증가

대한장연구학회 국제학술대회(IMKASID 2022)에서 연구결과 발표

염증성장질환 환자를 상대로 한 ‘알약 장정결제 오라팡과 2L(리터) PEG 장정결제의 안전성, 유효성 비교평가’ 결과 다음번 대장내시경 검사 시에도 오라팡을 사용하겠다고 응답한 비율이 94.5%로 비교군 75%보다 월등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한 대한장연구학회(회장 명승재)가 지난 12~14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제 5회 대한장연구학회 국제학술대회(IMKASID 2022)'를 개최했다. 대회 마지막 날인 14일 영남대학교와 계명대학교 대구가톨릭대학교, 경북대학교 등 대구ㆍ경북지역 대학병원과 대구파티마병원 연구진이 110명의 염증성장질환 환자를 대상으로 알약장정결제 오라팡과 2L(리터) PEG 장정결제의 안전성, 유효성을 평가한 결과가 발표됐다.


평가 결과 거품 점수는 오라팡(94.5%)이 2L 장정결제(50.0%)보다 월등하게 높았으며 미각 점수도 오라팡이 더 높았다. 장정결 성공률은 98.1%로 두 그룹 다 높았으며 완전 준비율에도 차이가 없었다.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에서 3년간(2019년~2021년) 진행한 65세 미만 1만 6854명의 대장내시경 피검사자 분석결과도 발표됐다.


연구결과 장정결률(97.5%, 95.7%), 평균 보스톤 장정결평가척도(BBPS_8.02, 7.75)), 선종 발견률(34.5%, 30.7%)과 거치상 용종 발견률(5.2%, 3.3%) 모두 오라팡이 더 높았다.


가장 관심을 끈 논문인 65세 이상 고령 환자들 대상으로 한 오라팡과 PEG, 1L PEG 제제의 비교임상결과도 발표됐다. 고신대병원 및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등 부산지역 대학병원은 PEG 제제와 오라팡의 비교임상 결과를 공유했으며 영남대, 대구카톨릭대 등, 대구•경북지역 대학병원은 1L PEG 제제와 오라팡의 비교임상결과를 발표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대웅제약, '참지마요' 5기 대학생 교육 봉사단 성료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이창재)은 자사 사회공헌 프로그램 ‘참지마요’ 대학생 봉사단 5기 수료식을 지난 1일 비대면으로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194명의 대학생 멘토로 구성된 5기 봉사단은 사전 교육을 마친 후, 지난 2월부터 6월까지 전국 복지관 36곳 및 공동생활 가정의 느린학습자 멘티 178명을 대상으로 1:1 쉬운 글 독서 교육을 주 1회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지난 5개월간 투입된 멘토링 시간은 800여 시간이 넘는다. 특히 5기 봉사단은 독서 교육 외에도 느린 학습자들을 위한 여섯 개의 신규 프로젝트들을 자발적으로 기획 및 추진하며 진정성 있는 활동을 펼쳤다. 참지마요 멘토와 멘티가 서로 마음을 전하는 기념 도서 ‘나의 참지마요 이야기’, 증상 표현을 돕는 책자 ‘나만의 증상 표현 사전 만들기’, 발달장애인 인지행동 교육을 위한 ‘감정 추리 동화와 질병 표현 패키지’, 느린학습자를 위한 구급키트 ‘친절한 키트씨’, 느린 학습자를 위한 증상표현 보드게임 ‘건강지킴이: 트래블’, 느린 학습자를 위한 키오스크 안내 책자 ‘키오스크 사용 방법 알아보기’ 제작 프로젝트 등이 성공적으로 이뤄졌다. 이날 수료식에서는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리더십을 발휘한 최우수 봉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경희대병원, 최신 인공지능 기반 심정지 예측 프로그램 도입..안전한 입원 치료 초석 #산부인과병동 입원환자의 산소포화도가 떨어지기 시작했다. 신속대응팀은 스크리닝 프로그램으로 이를 조기에 발견하고 검사를 통해 환자의 상태를 확인했다. 그 결과, 폐혈전 색전증에 폐렴까지 동반된 중증환자로 기계호흡치료를 진행, 무사히 퇴원할 수 있었다. 빠른 스크리닝과 신속한 조치가 없었다면, 자칫 심정지까지 이어질 수 있었던 아찔한 순간이었다. 경희대병원 신속대응팀(이승현 교수, 신은경·이은주 간호사)은 6월부터 인공지능(AI) 기반 심정지 예측 프로그램을 도입·운영해나가고 있다. 이번 도입은 국내 3차 의료기관 중에서도 손꼽힐 정도로 환자 안전을 위해 얼마나 많은 노력을 하고 있는지를 보여주는 사례다. 전산 상에 입력되는 입원환자의 기본 활력징후(혈압, 맥박, 호흡, 체온)를 분석해 환자별 심정지 발생 위험도를 제공하고 고위험군에 대해서는 알람을 통해 의료진의 선제적 대응을 가능토록 도와준다. 신속대응팀 책임전문의인 호흡기알레르기내과 이승현 교수는 “기존 스크리닝 프로그램과의 병행을 통해 매우 초기에 그리고 정확하게 고위험 환자를 예측·식별할 수 있어 환자 관리의 질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할 수 있게 되었다”며 “병원 내의 119로서 신속대응팀의 역할이 나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