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24.0℃
  • 흐림강릉 24.2℃
  • 흐림서울 25.6℃
  • 대전 23.3℃
  • 대구 24.0℃
  • 흐림울산 25.1℃
  • 광주 24.3℃
  • 흐림부산 25.8℃
  • 흐림고창 24.5℃
  • 제주 26.8℃
  • 흐림강화 24.4℃
  • 흐림보은 22.0℃
  • 흐림금산 23.6℃
  • 흐림강진군 25.7℃
  • 흐림경주시 24.3℃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아주대병원-㈜휴톰,최소침습수술용 내비게이션(RUS) 사업화 MOU 체결

아주대병원(병원장 한상욱)은 6월 27일 의료기기 소프트웨어 개발업체 ㈜휴톰(대표이사 형우진)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아주대병원 한상욱 병원장과 임상현 혁신의료기기 실증지원센터 소장, ㈜휴톰 형우진 대표이사 등 경영진과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아주대병원 별관 의료원장 회의실에서 진행되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최소침습수술용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RUS의 상용화와 사업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의료기기 성능개선을 위한 실사용 평가 및 자문 △의료기기 개발을 위한 기술 교류, 데이터 제공 및 자문 △의료기기 개발을 위한 임상적 안전성, 유효성 증명을 위한 연구 등에서 협력할 예정이며, 협약을 통해 국산 의료기기 기술력과 혁신 역량을 증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상욱 병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최소침습수술용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연구 분야에 깊은 관심과 특화된 기술을 보유한 양 기관의 적극적인 공동연구개발과 정보교류 등을 통해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삼일제약, ‘레스타시스’와 신약 ‘레바케이’로 안구건조증 치료제 시장서 우뚝 서나 삼일제약(000520)이 빠르게 환자가 늘고 있는 안구건조증 치료제 시장에서 ‘레스타시스’와 ‘레바케이’ 점안제를 내세워 고성장을 예고하고 있다. 삼일제약은 2021년에 1.7조원(13억달러)의 매출을 올린 세계 1위 안구건조증 치료제 ‘레스타시스(Restasis)’를 작년 상반기부터 엘러간(Allergan)과 국내 독점유통 및 판매하고 있다. 1991년부터 이어 온 엘러간과의 끈끈한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국내 독점유통 및 판매 계약을 체결한 삼일제약은 ‘레스타시스’로 작년 한해 동안 60억원의 품목 매출을 달성했다. 통상 신제품 출시 후 2~3년차부터 매출 성장이 가속화되는 제약업의 특성을 감안하면, 회사 측은 3년 내 매출 100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레바미피드’ 성분의 새로운 안구건조증 치료 신약인 ‘레바케이점안액’의 식약처 허가를 받아 안구건조증 치료제 라인업을 추가로 확보하게 됐다. 일본에서 시판중인 레바미피드 성분의 ‘무코스타점안액’은 주 성분이 잘 녹지 않는 난용성 현탁액 제제로 눈에 넣었을 때의 이물감과 자극이 단점으로 지적돼 왔다. 삼일제약이 허가 받은 ‘레바케이점안액’은 주 성분의 특성을 기술적으로 극복해 무색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