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맑음동두천 23.6℃
  • 흐림강릉 22.6℃
  • 구름많음서울 22.9℃
  • 대전 24.5℃
  • 흐림대구 27.7℃
  • 흐림울산 28.9℃
  • 흐림광주 28.1℃
  • 흐림부산 28.6℃
  • 흐림고창 28.4℃
  • 구름많음제주 32.5℃
  • 구름조금강화 23.4℃
  • 흐림보은 23.8℃
  • 흐림금산 25.5℃
  • 흐림강진군 29.1℃
  • 흐림경주시 29.2℃
  • 흐림거제 28.4℃
기상청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식약처, 식품 중 이물 혼입 예방을 위한 관리 강화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식품 중 이물 혼입을 예방하기 위해 학교급식에 김치를 납품하는 업체와 제품에 이물이 반복적으로 혼입된 업체를 대상으로 6월 28일부터 29일까지 이물 혼입 방지 교육과 이물관리 우수업체 현장견학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과 현장견학은 최근 학교급식 열무김치에서 이물을 발견하는 사례가 발생하는 한편, 하절기를 맞아 벌레·곰팡이 등 이물 신고*가 증가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물 혼입을 예방하기 위해 대상별 맞춤형으로 진행한다.
    
6월 28일에는 학교급식에 김치를 납품하는 업체 172곳을 대상으로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충북 청주시 소재)에서 김치류 이물혼입 방지를 위한 특별교육을 실시한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피부암에 대한 오해와 편견 5가지 피부의 상처를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상처가 잘 치유되지 않고 장기간 반복된다면 피부암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피부암이란 피부에 생기는 악성 피부질환이 암이 되는 것을 말한다. 피부암의 종류는 크게 세 가지로 편평상피세포암과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기저세포암, 가장 악성도가 높은 흑색종이 있다. 최근 길어지는 수명과 잦은 야외활동으로 고령층을 중심으로 피부암의 발생이 점점 늘고 있다. 피부암의 발생률은 증가하는데, 그 이해도는 낮아 사람들을 헷갈리게 만드는 오해와 편견을 경희대학교병원 성형외과 강상윤 교수와 함께 바로 잡아봤다. ◇피부암은 쉽게 자가진단이 가능하다? 피부암의 경우 자가 진단을 하는 것은 쉽지 않다. 대신 피부에 문제가 생겼을 때 단기간 내 낫지 않고 반복되거나 길어질 경우, 병원에 내원해 해당 부위의 조직 검사를 시행해 암인지 아닌지를 감별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인터넷이나 자료 검색을 통해 스스로 단정 짓고 치료를 미루거나 늦게 발견하는 것은 치명적인 결과를 가지고 올 수 있다. ◇피부암은 성형외과와 관련이 없다? 피부와 관련된 질병이기 때문에 피부과만 생각하는데 피부암의 수술은 성형외과에서 담당한다. 성형외과에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