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2 (금)

  • 흐림동두천 25.0℃
  • 흐림강릉 24.5℃
  • 흐림서울 27.2℃
  • 구름많음대전 28.1℃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많음울산 27.2℃
  • 흐림광주 26.0℃
  • 구름조금부산 29.7℃
  • 구름많음고창 27.9℃
  • 맑음제주 29.2℃
  • 구름많음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7.0℃
  • 맑음강진군 28.9℃
  • 구름많음경주시 27.1℃
  • 구름조금거제 28.6℃
기상청 제공

한국파스퇴르연구소 서행란 박사,제32회 과학기술우수논문상 수상

한국파스퇴르연구소(소장 지영미)는 첨단바이오의학연구팀장 서행란 박사가 29일 개최되는 2022년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에서 ‘제32회 과학기술우수논문상’을 수상한다고 밝혔다.


서행란 박사는 수상 논문에서 폐암 세포와 주변 미세환경의 상호작용에 대한 연구를 바탕으로 항암제의 신규 약물 타겟이 될 수 있는 유전자 HYOU1의 기능을 규명했다.


서 박사팀은 실제 환자의 폐를 본떠 만든 3차원 다세포성 폐암 구상체 연구모델을 활용해 폐암 세포와 주변 환경 사이의 생화학적인 현상에 관여하는 유전자의 기능을 분석했고, 그 결과 HYOU1를 억제함으로써 폐암의 진행을 효과적으로 제어할 수 있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서 박사는 혁신적인 연구모델과 한국파스퇴르연구소의 이미지 기반 스크리닝 플랫폼을 활용해 폐암 및 간암 치료제 개발을 위한 신규 약물 타겟 규명과 후보물질 도출에 앞장서고 있으며, 최근에는 본 연구법을 감염병 연구에 접목하기 위한 기술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병원마다 다른 심장MRI 측정값 때문에 심근경색 진단과 치료도 달랐는데...해결 방안 찾았다 세브란스병원 영상의학과 최병욱 교수(사진)팀은 다기관 공동연구를 통해 MRI 촬영 장비와 영상 촬영 방법에 따라 측정값이 다르게 나타나는 심장MRI의 측정값을 표준화하는 방법을 개발하고 이를 검증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는 ‘유럽영상의학회지(European Radiology, IF 7.034)’ 최근호에 게재됐다. 심근경색, 비후성심근병증과 같은 심장근육 질환의 진단과 치료, 예후 예측을 위해서는 심근의 섬유화 정도와 심근병 조직의 특징을 진단하는 것이 중요하다. 진단을 위해 심장근육의 해부조직학적 구조를 파악할 수 있는 심장MRI T1지도영상에서 심근 이상 조직의 특성인 T1 이완시간과 심근세포가 파괴되고 남은 공간의 크기(세포외부피비율)를 측정한다. 하지만 의료기관에 따라 MRI 촬영 장비와 영상 촬영 방법이 동일하지 않아 측정값이 달라져 의료기관 간 데이터를 비교할 수 없고 이로 인해 진료를 위한 정상범위 데이터를 기관마다 따로 관리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다. 심근 질환 진단을 위한 측정값을 효율적으로 표준화하는 방법이 없어 북미심장자기공명학회는 각 의료기관에서 각 기관의 고유한 정상범위 데이터를 구축해 진단에 사용하기를 권고하고 있다. 심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