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목)

  • 흐림동두천 27.9℃
  • 흐림강릉 29.7℃
  • 흐림서울 29.5℃
  • 구름많음대전 32.0℃
  • 구름많음대구 30.8℃
  • 구름많음울산 29.9℃
  • 구름조금광주 31.3℃
  • 박무부산 27.2℃
  • 구름많음고창 30.7℃
  • 구름조금제주 34.5℃
  • 흐림강화 28.2℃
  • 구름많음보은 29.1℃
  • 구름많음금산 30.3℃
  • 구름많음강진군 31.6℃
  • 구름많음경주시 31.4℃
  • 구름많음거제 28.7℃
기상청 제공

부천성모병원, 상병수당 시범사업 참여

2023년 6월 30일까지 순환기내과, 소화기내과, 정형외과 관련 질환 대상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병원장 김희열)이 보건복지부에서 시행하는 상병수당 시범사업에 참여한다.

상병수당은 근로자가 업무와 상관없는 질병·부상으로 경제활동이 어려졌을 때 최소한의 소득을 보전해 치료에 전념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다.


시범사업 기간은 2022년 7월부터 2023년 6월 말까지 1년간으로, 부천성모병원에서는 순환기내과(관상동맥질환), 소화기내과(위장관질환), 정형외과(족부질환 제외) 관련 질환을 대상으로 시범사업에 참여한다.


김희열 병원장은 “객관적인 임상 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한 전문적인 의료적 판단으로 아픈 근로자가 조금이라도 더 맘 편히 치료받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영구 탈모 환자, 새 치료길 열리나...출생 후 모낭 생성 멈추는 원인 찾아 태아 때만 갖고 있는 모낭 재생능력을 성인의 피부에서도 회복할 수 있는 가능성이 제시됐다. 국내 연구진이 모낭 재생능력의 소실 과정과 핵심인자를 최초로 규명해냈다. 서울대병원 피부과 권오상·조성진 교수 연구팀(김진용 박사, 박민지 박사과정)은 태아기 모낭 생성을 담당하는 성체 줄기세포인 ‘상부진피 섬유아세포’를 대상으로 출생 직후 모낭 재생능력이 사라지는 기전에 대해 연구한 결과를 7일 밝혔다. 모낭은 태아기 3~7개월에 완성된 후 더 이상 생성되지 않는다. 모낭 생성을 담당하는 진피 줄기세포가 출생 후 기존의 모낭 재생능력을 잃어버리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사는 동안 모낭에 손상을 입으면 그 개수가 줄어 영구적인 탈모로 이어지게 된다. 연구팀은 출생 후 진피 줄기세포에서 모낭 재생능력이 사라지는 기전을 확인하고 원인을 찾기 위해 쥐의 진피 줄기세포인 ‘상부진피 섬유아세포(이하 섬유아세포)’를 분석했다. 그러자 섬유아세포의 모낭 재생능력은 출생 직후 급격히 감소하여 생후 4일째 완전히 없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급격한 변화의 원인을 찾기 위해 섬유아세포의 유전자 발현 양상을 날짜별로 확인한 결과, 세포를 성숙시키는 유전자 발현은 급증한 반면 재생능력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