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7 (토)

  • 맑음동두천 7.7℃
  • 맑음강릉 13.9℃
  • 맑음서울 8.4℃
  • 맑음대전 11.4℃
  • 맑음대구 10.7℃
  • 맑음울산 13.5℃
  • 맑음광주 13.1℃
  • 맑음부산 12.5℃
  • 맑음고창 12.3℃
  • 맑음제주 14.0℃
  • 구름많음강화 6.1℃
  • 맑음보은 9.5℃
  • 맑음금산 11.2℃
  • 맑음강진군 13.8℃
  • 맑음경주시 13.3℃
  • 맑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전남대병원, 뉴스위크지 발표 ‘한국 최고의 병원’ 선정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안영근)이 미국 시사주간지 뉴스위크가 실시한 ‘2023 세계 최고 병원(2023 World’s Best Hospitals)’에서 국내 병원 중 20위로 선정됐다. 

뉴스위크는 글로벌 조사기관인 스타티스타(Statista)와 함께 28개국 8만여명의 의료전문가들의 추천과 환자 만족도 등을 종합해 ‘2023 세계 최고 병원’ 명단을 인터넷 공식 사이트를 통해 발표했다.

평가 항목은 ▲28개국 8만여명의 의사·병원관계자·보건전문가 온라인 설문조사(54%) ▲의료성과지표(29%) ▲환자 만족도 조사(14.5%) ▲환자 건강상태 자가평가(PROMs) 시행 여부(2.5%)로 구성했다. 국내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하는 중환자실, 급성질환, 암, 약제에 대한 적정성 평가와 의사, 간호사, 병원환경 등에 관한 환자경험 평가가 반영됐다.

이번 평가결과 1위는 서울아산병원(96.80%)이 차지했으며, 2위 삼성서울병원(94.52%), 3위 서울대학교병원(92.99%), 4위 세브란스병원(92.77%), 5위 서울성모병원(89.93%) 순으로 나타났다. 전남대병원은 평가 결과 78.54%의 점수를 받았으며, 뉴스위크가 선정한 국내 132개 병원 중 20위, 국립대병원 중에서는 세 번째로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일부 의료인,도덕적 해이 극심...잦은 '셀프 마약류 처방'해 업무 外 목적으로 사용하다 '덜미' 일부 의사 등 의료인들이 의료용 마약류 취급을 취급하면서 잦은 셀프 처방해 본인이 사용하는 등 도덕적 해이가 도를 넘은 것으로 확인됐다. 한 병원 의사는 약 11개월간 마약성진통제인 옥시코돈을 4차례, 총 960정을 본인에게 처방하여 업무 외 목적 사용 한 것으로 의심돼 보국당국이 수사의뢰 했다. 또 치과의원 치과의사는 약 5개월간 향정신성의약품인 메틸페니데이트(ADHD 치료제)를 총 60정 본인에게 처방하여 업무 외 목적 사용(의심) 관련 수사 선상에 오르게 됐다. 이밖에 개인의원 의사는 약 1년간 향정신성의약품인 프로포폴을 환자 882명에게 10,785개를 처방·투약하여 업무 외 목적으로 사용하다 덜미가 잡혔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지난해 ‘오남용’과 ‘불법 취급’이 의심되는 의료기관 등 마약류취급자 356개소를 지자체·경찰청·복지부·심평원 등 관계 기관과 함께 점검한 결과 이 중 149개소를 적발·조치했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마약류취급자인 의료기관·약국·동물병원 등이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으로 보고한 의료용 마약류 취급 보고 빅데이터를 연중 분석해 356개소를 선정하고 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사항이 확인됐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