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5.30 (화)

  • 구름많음동두천 21.8℃
  • 흐림강릉 17.8℃
  • 박무서울 22.1℃
  • 구름조금대전 20.1℃
  • 구름많음대구 20.1℃
  • 흐림울산 18.6℃
  • 광주 20.7℃
  • 흐림부산 18.6℃
  • 구름많음고창 20.5℃
  • 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21.0℃
  • 맑음보은 18.4℃
  • 구름조금금산 19.0℃
  • 흐림강진군 19.8℃
  • 구름조금경주시 19.1℃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화순전남대병원, 응급의료 취약지 보건의료인력 역량강화 교육 실시



전남권역책임의료기관인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은 최근 순천만생태문화교육원 등에서 공공보건의료사업실 주관으로 ‘응급의료 취약지 보건의료인력 대상 역량 강화 교육’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사업 중 ‘중증응급 이송·전원 및 진료 협력사업’의 일환인 이번 교육은 응급환자 처치에 대한 지식 및 수행 능력을 향상시켜 적절한 진료를 제공하고, 효과적인 이송·전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에는 응급의료 취약지 내 병원에서 근무하는 간호사 12명과 보건소 등에서 근무하는 공중보건의사 17명이 참여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건성 황반변성 환자,시력 저하...시세포, 망막색소상피의 중앙생존 기간 16.3개월 7개월 뒤 발생 연령관련 황반변성은 전 세계적으로 실명의 주요 원인 중 하나이다. 노화로 인해 망막색소상피의 기능이 저하되면 시세포의 시각회로에서 발생한 노폐물이 망막에 쌓여 드루젠(drusen)을 형성하게 된다. 드루젠이 점차 늘어나면서 시세포 및 망막색소상피 손상을 일으켜 결과적으로 망막에 지도모양위축(geographic atrophy)을 형성하게 된다. 연령관련 황반변성의 주요 원인은 노화이며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발병률도 올라간다. 자외선과 흡연도 연령관련 황반변성의 주요 위험인자로 알려져 있다. 실명까지 이르는 위험한 병이기에 정기적인 안과 검사를 통해 황반부 이상을 조기에 발견하여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 가운데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병원장 이재협) 안과 연구팀(신주영 교수, 이정헌 교수, 안지윤 교수)은 건성 연령관련 황반변성에서 시세포와 망막색소상피의 소실, 시력 저하의 시간적 순서를 조사하여 기능적, 해부학적 변화 사이의 관계를 규명하고자 하였다. 연구팀은 지도모양위축 환자 25명(평균나이 72.72±8.63세)의 다중 모드 영상에서 얻은 스캔을 토대로 Kaplan-Meier 생존 분석을 수행하여 빛간섭단층촬영(OCT)에서 시세포 위축, 자가형광안저촬영(F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