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화)

  • 맑음동두천 25.7℃
  • 구름조금강릉 19.3℃
  • 맑음서울 26.6℃
  • 맑음대전 25.4℃
  • 맑음대구 22.1℃
  • 구름조금울산 19.9℃
  • 구름조금광주 26.3℃
  • 맑음부산 21.0℃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1.6℃
  • 맑음강화 22.2℃
  • 맑음보은 21.2℃
  • 맑음금산 25.5℃
  • 맑음강진군 24.9℃
  • 구름많음경주시 20.8℃
  • 구름조금거제 21.0℃
기상청 제공

'AFSUMB 2024' 성료... "대한초음파의학회 역량과 위상 전세계에 알려"



제 16 차 아시아초음파의학회 학술대회(The 16th Congress of the Asian Federation of Societies for Ultrasound in Medicine and Biology, AFSUMB 2024, 대회장-강남세브란스병원 영상의학과 정재준 교수/조직위원장-서울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 조정연 교수)가 5 월 9 일(목)부터 11 일(토)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500 여명의 해외 참석자를 포함한 40 개국 1,800 여명의 초음파의학 관련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치러졌다.

이번 AFSUMB 2024 는 1992 년과 2018 년에 이어 세 번째로 한국에서 개최되어 “Shaping the Future with Ultrasound”라는 주제 아래 세계적으로 저명한 초음파 전문가를 초빙하여 풍성하고 유익한 프로그램으로 구성하였다.

또한 AFSUMB 2024 는 제 55 차 대한초음파의학회 정기학술대회(KSUM 2024)와 공동으로 개최되었으며, Satellite Symposium 으로 대한갑상선영상의학회가 준비한 Korean International Symposium of Thyroid Imaging and Ablation(KISTIA 2024)이 함께 진행되어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참가자들이 폭넓은 견문과 지식을 공유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였다. 이밖에 베트남초음파의학회 및 몽골초음파의학회와의 공동심포지엄도 각각 진행되었다.

초청강의로 복부, 근골격계, 두경부, 비뇨생식기계, 소아, 심혈관계, 유방, 치료초음파, 물리 분야 등에서 저명한 136명의 국내외 연사를 초청해 각국의 초음파 관련 최신 지견을 포함한 151편의 강의가 진행되었다. 또한 국내외에서 총 741편의 초록이 제출되어 지난 AFSUMB 2018의 총 436편에 비하여 눈에 띄게 많은 초록이 제출되었으며, 제출된 초록 중 129편이 구연으로 발표되어 열띤 토론이 이어졌고, 355편의 전자포스터 발표가 이루어졌다.

국내외 젊은 연구자들의 적극적인 연구와 학술 활동을 격려하기 위하여 학술상 및 국제 저술상, Young Investigator Award, Best Poster Award 등의 시상을 진행하였으며, 해외 젊은 연구자들의 연구 증진과 학술대회 참여를 장려하고자 International Grant Award 시상을. 200 여명의 해외 참석자들이 혜택을 받았다. 또한, 21개 관련 업체에서 46개의 전시 부스가 참여하여 초음파 관련 최신 장비들을 가까이에서 접하고 산업 동향을 공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였다.

첫 날인 5 월 9 일 Opening Ceremony 를 시작으로 AFSUMB 2024 의 성공적인 개최를 알렸으며, 10 일에는 1997 년부터 시작된 대한초음파의학회의 특별강연인 ‘Ji-San (芝山) Lecture’가 진행되어 아시아초음파의학회 회장인 Iwaki Akiyama 교수가 ‘Simultaneous and Multimodality Imaging of US and MR’을 주제로, 한국초음파의학재단 이사장인 이원재 교수가 ‘Overview in AI Applications to US Imaging’을 주제로 심도 있는 강의를 하여 학회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정재준 대회장은 "최근 장기화하고 있는 국내의 의정사태 때문에 AFSUMB 2024 조직위원회는 어려운 시간을 보냈지만, 국내외 모든 참석자들을 만족시키기 위하여 최선을 다해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준비하였다."라고 밝혔다. 또한 "전공의, 전임의, 군의관들에게 무료 등록을 제공하여, 어려운 국내 사정에서도 한 명이라도 더 학회에 참석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하였다."고 설명하였다.

이번 AFSUMB 2024 의 조직위원장을 맡아 학술대회를 성공적으로 이끄는데 큰 역할을 한 조정연 교수(서울의대)는 5 월 10 일 진행된 아시아초음파의학회(AFSUMB) 총회에서 회장으로 취임하여 향후 2 년간 업무를 수행하게 되었다. 또한, 이재영 교수(서울의대)는 재무이사, 천정은 교수(서울의대)는 집행위원으로 선출되었다.
한편 5 월 9 일 진행된 대한초음파의학회 총회에서는 양달모 회장(경희의대), 한부경 부회장(성균관의대), 이재영 차기이사장(서울의대), 심정석 감사(위드심의원)가 새로 선출되었다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운동할 때 심한 가슴 압박 느껴진다면... '이질환' 의심? 최 씨(69세, 남성)는 최근 운동할 때마다 가슴에 심한 압박감을 느꼈다. 쉬면 금방 나아져 가볍게 생각했지만, 움직이면 다시 증상이 생겨 병원을 찾았다. 검사 결과, 심장 근육에 혈류를 공급하는 관상동맥이 좁아지는 협심증으로 진단됐다. 최 씨는 3개의 관상동맥이 모두 좁아져 심장에 새 혈류 공급 경로를 만드는 ‘관상동맥우회술’을 받았다. 순천향대 부천병원 심장혈관흉부외과 박유경 교수와 ‘관상동맥우회술’에 대해 알아본다. 관상동맥우회술은 심장 근육에 혈류를 공급하는 혈관인 관상동맥이 막히거나 좁아져 심장 근육으로의 원활한 혈액 공급이 안 될 때, 우회로를 만들어 혈류를 개선하는 수술이다. 관상동맥우회술은 경피적 관상동맥 중재술(Percutaneous Coronary Intervention, PCI)과 상호 보완적인 관계에 있는 치료법이다. 심장에 혈류를 공급하는 3개의 관상동맥에 심각한 협착이 있거나, 좌주간부 관상동맥에 유의한 협착이 있거나, 기저질환으로 당뇨병이 있거나, 좌심실 기능 저하가 있는 경우 관상동맥우회술을 우선으로 고려한다. 관상동맥우회술이 필요한 주요 관상동맥질환 중 하나는 가슴의 압박감이나 답답함을 특징으로 하는 협심증이다. 협심증은 심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