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3 (화)

  • 맑음동두천 11.2℃
  • 구름많음강릉 13.7℃
  • 연무서울 11.4℃
  • 박무대전 10.1℃
  • 구름많음대구 12.3℃
  • 울산 12.6℃
  • 맑음광주 11.3℃
  • 구름많음부산 17.6℃
  • 맑음고창 12.3℃
  • 구름조금제주 14.5℃
  • 맑음강화 11.4℃
  • 구름많음보은 10.5℃
  • 구름조금금산 9.9℃
  • 맑음강진군 13.4℃
  • 구름많음경주시 14.8℃
  • 구름많음거제 15.4℃
기상청 제공

한독 ‘컬처렐’, 프로바이오틱스 판매 선전

한독(회장 김영진)의 프리미엄 유산균 ‘컬처렐’이 2년 연속 프로바이오틱스 판매 세계 1위 를 달성하며 ‘세계 No.1 프로바이오틱스’ 입지를 굳혔다.


헬스케어 컨설팅 그룹 니콜라스 홀(Nicholas Hall)에 따르면 컬처렐은 2016년 대비 11% 증가한 약 1억 8천만 달러(약 2,070억 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2년 연속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프로바이오틱스로 선정됐다. 이는 전세계 OTC 시장의 97% 이상을 차지하는 64개국의 프로바이오틱스 브랜드 판매량을 조사한 결과로, 컬처렐은 2016년에 이어 세계 프로바이오틱스 시장 부동의 1위를 차지했다.


컬처렐은 최다 인체적용시험 을 통해 유해균 억제, 장벽 기능 강화 , 배변시간 감소 , 장내환경 개선  등 장 건강 효능이 연구된 락토바실러스 람노서스GG 단일균주를 100% 사용한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이다. 성인용인 컬처렐 다이제스티브 헬스는 100억마리, 어린이용인 컬처렐 키즈패킷은 50억 마리의 생유산균을 포함하고 있다. 특히 이중 알루미늄 개별 포장으로 실온보관이 가능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유산균을 섭취할 수 있어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한독은 컬처렐의 2년 연속 세계 판매 1위를 기념해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컬처렐의 효과를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100% 무료 환불 이벤트’도 실시하고 있다.


한독 관계자는 “컬처렐이 세계 시장에서 2년 연속으로 프로바이오틱스 판매 1위를 유지할 수 있었던 것은 뛰어난 품질로 컬처렐만의 차별화된 장점들을 전세계 소비자들에게 인정받았기 때문” 이라며, “100% 환불 이벤트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우수한 ‘컬처렐’의 품질을 더 많은 소비자에게 알리기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전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못믿을 자외선차단제,시중 유통 28개 제품 미세먼지 차단 효과 없어 인터넷쇼핑몰 등에서 유통되는 화장품 중 미세먼지 차단·세정에 효과가 있다고 광고·판매하는 자외선차단제, 보습제, 세정제 가운데 상당수는 사실과 달리 효과 전혀 없는 것으로 밝혀져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전문가들은 소비자들이 화장품 허위·과대광고로 인해 피해를 당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점검, 가이드라인 정비, 제조판매업체 대상 교육 시행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소비자에게 정확한 정보가 제공되어야 한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소비자들은 제품 구매 시 제품 효능·효과에 대한 정보를 사전에 꼼꼼히 확인하는 한편 특이한 효능·효과를 표방하는 등 허위·과대광고 제품으로 의심되는 경우 식약처로 신고하는 등 적극적인 권리행사를 통해 엉터리 화장품 근절에 힘을 모아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자외선차단제, 보습제, 세정제 등 53개 제품을 조사한 결과, 28개 제품이 미세먼지 차단·세정 효과가 없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미세먼지로부터 피부를 보호할 수 있다고 광고하는 다양한 제품들이 출시되면서 제품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여 허위·과대광고로 인한 소비자 피해를 방지하기 위하여 실시하였다. 점검은 화장품을 유통·판매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