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1 (금)

  • 맑음동두천 -1.6℃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0.7℃
  • 맑음대전 -2.5℃
  • 맑음대구 0.7℃
  • 구름많음울산 1.4℃
  • 맑음광주 -0.1℃
  • 구름많음부산 2.5℃
  • 맑음고창 -1.5℃
  • 흐림제주 7.0℃
  • 흐림강화 0.1℃
  • 맑음보은 -4.1℃
  • 맑음금산 -5.3℃
  • 흐림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1.1℃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프로스테믹스, ‘엑소스템’ 기술 중심의 사업 구조 강화

엑소좀 기반의 세포 제어 기술인 ‘엑소스템’ 플랫폼 선보여

프로스테믹스(203690)는 엑소스템™ 기술을 중심으로 사업 구조를 강화한다고 10일 밝혔다.


프로스테믹스는 엑소스템 기술을 중심으로 신약 부문과 모발∙피부 부문으로 나눠 연구소를 개편하여 연구 역량을 집중한다. 연구소의 신약 부문은 장건강 개선과 항암제 개발을 담당하며, 건강기능식품원료 개발, 염증성 장질환 치료제 및 항암제 임상 진입을 준비하게 된다. 모발∙피부 부문은 탈모 치료제 개발을 우선하게 된다.


영업본부는 사업 집중을 위해 B2B와 B2C로 기능별 조직 구조를 분리했다. B2B 부문은 병∙의원 및 에스테틱 중심으로 해외 및 국내 영업을 전개하며, 연내 의료기기 사업으로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큰 반응이 있었던 멕시코에서 영역을 넓혀 중남미 전역과 미국, 캐나다 등 수출 국가를 늘려 나갈 예정이다.


B2C 부문은 전체 브랜드를 리뉴얼하며 영업과 마케팅을 재정비하며 온∙오프라인 유통 채널을 확대한다. 또, 연내 오프라인 접점 매장을 오픈할 계획이다.


엑소스템™은 프로스테믹스가 십여년간 개발해 온 줄기세포에서 분비된 배양액 내 엑소좀을 자체 기술로 분리 정제해 효과를 강화하는 플랫폼 기술이다. 이 회사는 2013년부터 인간 줄기세포 엑소좀 연구를 시작으로 미생물과 동식물 등 엑소좀을 활용한 기능성 원료 개발에 성공하였으며, 이를 통해 차세대 의약품을 비롯해 식품, 화장품, 원료를 내놓을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2019년은 프로스테믹스가 사업을 정비하고 안정화하는 한 해로 기록할 계획이다. 줄기세포 연구에서 확장된 엑소스템 기술을 중심으로 공격적인 사업을 전개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사노피, ‘둘코화이버‘ 마케팅 강화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사노피(Sanofi)의 한국법인인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대표 배경은, 이하 사노피)의 건강기능식품 둘코화이버가 배우 진기주와 함께한 TV 광고를 런칭했다. 둘코화이버는 지난 11월에 유튜브를 통해 짧은 버전으로 선보였던 3편의 런칭 광고에 대한 뜨거운 관심에 힘입어 지난 1일부터 유튜브에서 새로운 범퍼 영상 3종을 공개함과 동시에 TV CF도 방영을 시작했다. 둘코화이버 광고 영상은 바쁜 일상 속에서도 간편하고 쉽게 장을 케어할 수 있는 “씹어먹는 데일리 장케어 둘코화이버“의 특장점을 재미있게 표현했다. 광고 속 주인공을 맡은 배우 진기주는 ‘씹는다‘는 제품 특징을 직장상사, 메신저, 껌 등 친숙한 소재를 통해 표현하며, 둘코화이버 구미로 건강하고 스마트하게 장 건강을 관리하는 다양한 일상을 보여준다. 씹어먹는 데일리 장케어 둘코화이버 구미는 장내 유익균인 프로바이오틱스 증식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프리바이오틱스’와 장의 연동운동을 촉진하여 원활한 배변활동을 돕는 ‘식이섬유’를 동시에 함유한 투인원(2in1) 제품이다. 젤리 형태로 전 연령층 모두 부담없이 섭취할 수 있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장을 관리할 수 있으며, 합성착색료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