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수)

  • 구름많음동두천 10.8℃
  • 구름많음강릉 15.3℃
  • 구름많음서울 14.8℃
  • 박무대전 15.8℃
  • 구름많음대구 17.4℃
  • 구름많음울산 17.9℃
  • 박무광주 17.3℃
  • 구름조금부산 18.9℃
  • 구름많음고창 15.5℃
  • 구름많음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11.5℃
  • 구름많음보은 13.1℃
  • 구름많음금산 13.8℃
  • 구름많음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4.7℃
  • 구름많음거제 16.4℃
기상청 제공

전북대병원, 암관리사업 강화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은 국가암관리사업의 원활한 수행과 도민건강 증진을 위한 기관 간 상호 연계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전라북도 암관리사업 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전북지역암센터가 주관하고 있는 전라북도 암관리사업 협의체는 전북지역암센터 유희철 소장을 위원장으로 전북지역암센터 암관리사업부장, 전라북도청 건강안전과장, 국민건강보험공단 전주북부지사와 전주남부지사, 전주시·익산시·군산시·완주군 보건소 담당 등 9명의 위원이 활동하고 있다.  


전주시 덕진구 소재 소라온에서 열린 이날 회의에서는 전북지역암센터 유희철 소장을 비롯해 각 기관의 사업실무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지역암센터가 추진한 사업 현황을 점검하고 전북지역 특성에 적합한 암 예방 홍보 및 교육사업, 지역특화사업 등의 협력방안을 모색했다.


전북지역암센터에서는 2019년 국가업관리사업 추진실적 보고와 함께 향후 추진될 사업으로 △암등록 교육 및 자료수집 △암검진 질향상 세미나 △암 예방 캠페인과 교양강과 △지역특화사업 등에 대한 사업내용과 일정을 제시했다.


전북지역암센터 유희철 소장은 “암 예방과 관리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되기 위해서는 각 기관의 실무 담당자의 유기적 협력과 지원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면서 “전북지역암센터에서 추진하고 있는 암관리 사업을 강화해 도민들의 건강증진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주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