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4 (월)

  • 맑음동두천 8.5℃
  • 구름많음강릉 12.2℃
  • 맑음서울 11.9℃
  • 맑음대전 11.6℃
  • 흐림대구 14.0℃
  • 흐림울산 14.4℃
  • 맑음광주 13.2℃
  • 흐림부산 14.2℃
  • 맑음고창 10.3℃
  • 구름조금제주 18.8℃
  • 맑음강화 12.3℃
  • 맑음보은 10.8℃
  • 구름조금금산 7.6℃
  • 구름조금강진군 12.6℃
  • 흐림경주시 13.8℃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高大 예방의학교실 윤석준 교수,‘가까이에서 보면 누구나 정상은 아니다’ 발간

정신건강 인식 개선 및 사회통합 활동에 수익금 전액 기부 예정

고려대학교 의과대학(학장 이홍식) 예방의학교실 윤석준 교수가 대한민국 보건의료에 대한 문제의식과 대안을 담은 저서 ‘가까이에서 보면 누구나 정상은 아니다’(범문에듀케이션, 228페이지)를 발간했다.


본 저서의 제목 ‘가까이에서 보면 누구나 정상은 아니다’는 1970년대 이탈리아에서 정신질환자들에 대한 편견을 없애고 입원위주의 정신병원체계를 줄여나가고자 노력했던 사회운동 당시 처음으로 등장한 구호로 알려져 있다. 정신건강의 편견을 없애고 사회통합을 이루고자 하는 필자의 의지가 담긴 것.


크게 세 부분으로 구성되어 있는 본 저서 1부는 윤 교수가 20년 동안 연구해온 한국인의 질병부담에 대한 소고로 이루어져 있으며, 전 세계인의 건강 수준을 비교하는 장애보정생존연수를 중심으로 한국인의 질병부담 연구방법론과 결과 및 함의를 담았다.


2부는 윤 교수의 주 연구 분야인 건강보험제도와 정신건강정책 등 주요 보건의료정책의 19가지 현안에 대해 다루었으며, 주로 건강보험제도와 건강정책, 군 장병을 위한 국방 의료에 관한 내용을 담았다. 3부는 윤 교수가 2012년 통일부 연구 용역 책임자로 통일 보건의료에 관심을 가진 이후 남북한 보건의료체계의 현황과 시사점을 이야기하며 흥미를 유발한다.


특히, 본 저서의 수익금은 정신건강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사회통합을 위한 활동에 전액 기부될 예정으로 그 의미가 남다르다.


한편, 윤석준 교수는 1991년 서울의대를 졸업하고 석·박사를 마친 후 2002년부터 고대의대 예방의학교실 교수로 부임해 후학 양성에 힘쓰고 있다. 대한민국 보건정책의 주요 현장에서 활동해온 윤 교수의 주요 경력으로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심사평가연구소장·기획상임이사, 국민건강보험공단 재정운영위원회 위원, 한국건강증진개발원 비상임이사, 아시아태평양보건정책협의체(APO) 대한민국 대표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국무총리실 소비자정책위원회 위원, 보건복지부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 위원, 국립중앙의료원 비상임이사, 중앙정신건강복지사업지원단장, 한국보건행정학회 및 통일보건의료학회 이사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대원제약 장대원, 지식 나눔 토크 콘서트 ‘장쾌한 Talk‘ 3회째 개최 대원제약(대표 백승열)은 4일(월), 본사 10층 해금홀에서 육아맘을 대상으로 무료 특강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원제약의 종합건강기능식품 브랜드 ‘장대원‘과 한경닷컴 키즈맘이 공동 주관하는 ‘장쾌한 Talk‘ 맘클래스는 토크 콘서트와 건강 클래스를 결합한 독특한 형식이 특징이다. 가족의 건강을 생각하는 엄마들의 고민을 나누고 정보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그간 영화배우 류승수, 가수 박지헌(VOS) 등 자신만의 육아 노하우를 갖고 있는 연예인들이 각자의 경험을 나누고 소통하며 참가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낸 바 있다. 3회째를 맞은 이번 ‘장쾌한 Talk‘ 맘클래스는 영화배우 백봉기가 사회를 맡아 진행하며, 1부에서는 작곡가이자 가수로 활동하는 주영훈이 강사로 나서 ‘아빠의 육아일기‘를 주제로 토크 콘서트를 연다. 이어지는 2부와 3부에서는 육아 강사 서승희의 ‘면역력을 키우는 러브 스킬‘, 대원제약 헬스케어사업부 수석연구원 이중수 박사의 ‘프로바이오틱스 제대로 알기‘ 강연이 이어진다. 장대원 프로바이오틱스와 장대원 키즈, 파트론 스마트 체온계 등 다양한 선물을 참석자 전원에게 제공하며, 선착순으로 도착하는 30명에게 베이비키트를 추가로 증정한다. 강연이 끝난 후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