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금)

  • 구름많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5.0℃
  • 구름조금서울 2.5℃
  • 흐림대전 3.4℃
  • 구름많음대구 2.9℃
  • 맑음울산 4.2℃
  • 구름많음광주 5.8℃
  • 구름조금부산 6.6℃
  • 흐림고창 2.3℃
  • 맑음제주 8.0℃
  • 흐림강화 1.9℃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1℃
  • 구름조금강진군 2.1℃
  • 맑음경주시 0.4℃
  • 흐림거제 4.6℃
기상청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여름철 병원성대장균 식중독 예방하려면..." 육류, 가금류, 달걀,수산물 내부까지 충분히 가열 조리"

식약처,6~8월 병원성대장균 식중독 52% 발생… 세척한 채소류는 냉장 보관 해야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여름철 낮 최고온도가 35℃ 이상 지속되는 폭염 기간에는 병원성대장균* 식중독이 발생할 위험이 높아지므로 채소류 등 식재료 세척‧보관‧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최근 5년간(‘14~’18년) 여름철(6~8월) 식중독 발생 통계에 따르면, 병원성대장균(52%)에 의한 식중독이 가장 많이 발생하였으며, 발생 장소는 학교(58%)로 주요 원인 식품은 채소류, 육류 등으로 조사되었다.


특히, 30~35℃에서는 병원성대장균 1마리가 백만 마리까지 증식하는데 2시간이면 충분하기 때문에 30℃ 이상의 고온이 계속되는 폭염시기에는 식품을 상온에 잠시만 방치하더라도 식중독 발생의 위험이 높아진다.




폭염 기간 채소를 제대로 세척‧보관하지 않으면 병원성대장균 식중독 발생 가능성이 높아질 수 있으므로 식품 취급 시 주의가 필요하며, 병원성대장균 식중독 예방 요령은  채소는 식초, 염소 소독액 등에 5분 이상 담가두었다가 깨끗한 물로 3회 이상 세척하고, 절단 작업은 세척 후에 해야하며 세척한 채소 등은 즉시 사용하거나 상온에 방치하지 말고 냉장고에 보관한다.


또 냉장시설이 구비되어 있지 않은 피서지, 캠핑장 등에서는 아이스박스 등을 준비하여 안전하게 보관한다. 조리를 시작하기 전과 후에는 비누 등 세정제를 이용하여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철저하게 손을 씻고 폭염 기간 집단급식소 등에서는 채소를 그대로 제공하기 보다는 가급적 가열‧조리된 메뉴로 제공하는 것이 좋다.


육류, 가금류, 달걀 및 수산물은 내부까지 완전히 익도록 충분히 가열 조리하여 섭취하고 조리할 때는 속 까지 완전히 익도록 충분히 가열 조리(중심온도 75℃ 1분 이상)하여야 한다.


아밖에  조리된 음식은 가능하면 조리 후 바로 섭취하고 즉시 섭취하지 않을 경우에는 냉장 보관하고  조리된 음식은 생고기, 생채소 등과 구분하여 보관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