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 (금)

  • -동두천 -18.2℃
  • -강릉 -11.5℃
  • 맑음서울 -15.1℃
  • 맑음대전 -13.4℃
  • 맑음대구 -10.2℃
  • 맑음울산 -9.0℃
  • 구름많음광주 -10.1℃
  • 맑음부산 -8.7℃
  • -고창 -10.9℃
  • 제주 0.1℃
  • -강화 -17.1℃
  • -보은 -18.9℃
  • -금산 -16.2℃
  • -강진군 -11.7℃
  • -경주시 -10.4℃
  • -거제 -6.6℃
기상청 제공

의료ㆍ병원

뇌혈관 중재술 분야 세계 최고 권위자 최인섭 교수,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에 새 둥지

국내 최초로 ‘중재적 신경방사선과학’ 분야 개척한 세계적 권위자...美 하버드 의과대학 교수 역임 후, 현재 美 Tufts 의과대학 교수 재직

국내 최초∙유일의 Medical Complex(의료복합체)인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1월, 뇌혈관 중재적 치료의 세계적 대가로 손꼽히는 최인섭 교수를 뇌혈관센터장으로 영입, 1월 말부터 진료를 시작할 예정이다.

최 센터장은 뇌신경계 영상의학, 뇌혈관 중재술 분야에 있어 최고 권위자로 꼽힌다.


경기중고등학교를 거쳐,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최 센터장은 1981년 새롭게 개발되기 시작한 중재적 신경방사선과 분야의 발전을 위해 美 New York University Medical Center에서 이 분야의 태두로 인정받는 의료진들과 협업하여 수많은 업적과 논문을 남겼다.


1992년에는 세계 최고의 종합병원인 美 매사추세츠 General Hospital의 초청을 받아 중재적 신경방사선과 과장 겸 美 하버드의과대학 방사선과 부교수로 재임했다. 1996년 말에는 美 보스턴의 Tufts 의과대학의 유수 병원 중 하나인 Lahey Clinic Medical Center에 중재적 신경방사선과 진료과를 개설하여 현재까지 중재적 신경방사선과 책임자로 재직하고 있으며, 美 Tufts 의과대학 방사선과 교수를 겸임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교육 및 학술 활동 또한 활발히 펼쳐왔다. 세계신경방사선학회 창립 주축 멤버로 학회를 이끌어왔으며, 한국 학회의 발전을 위해 2001년 정기 학회를 한국으로 유치, 학회장으로서 학회 발전을 위해 노력했다.


세계 각지에서의 초청 강연을 통해 후학 양성에 힘써왔으며, 대한민국 최초로 ‘신경방사선과학’ 분야를 개척, 국내 ‘중재적 신경방사선과’ 분야 발전에 기여했다. 현재 수많은 제자들이 한국 의료의 주춧돌이 되어 환자를 치료하고 있다.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은 최인섭 뇌혈관센터장은 “환자를 위한, 환자 위주의 치료를 시행할 것”이라며, “그동안 쌓아온 임상 및 연구활동과 세종병원이 보유하고 있는 오랜 노하우를 접목하고 이에 의료진 간의 협진을 더해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뇌혈관센터를 세계적인 센터로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전혜숙 의원,건강보험 보장성강화 실행방안 모색 정책토론회 개최 더불어민주당 전혜숙 의원(보건복지위/서울 광진갑)은 1월 16일(화)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문재인 케어 시대, 환자보장성 강화 무엇이 필요한가?'라는 주제로 정책 토론회를 갖는다. 전혜숙 의원 주최, 쿠키건강TV 주관, 보건복지부 후원으로 진행되는 이번 정책토론회는 건강보험 보장성강화 대책 실행 방안에 대한 각계의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바탕으로 문재인 케어의 성공적 안착을 위한 세부 추진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토론회 좌장은 `더불어민주당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TFT' 단장을 맡고 있는 전혜숙 의원이 맡아 진행하며, 주제발표는 ▲김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의료관리학교실 교수가 맡는다. 토론에는 ▲장우순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상무, ▲김봉석 중앙보훈병원 혈액종양내과 교수, ▲조원준 더불어민주당 보건의료전문위원, ▲최성철 한국환자단체연합회 이사(암시민연대 대표), ▲조민규 쿠키뉴스 기자, ▲손영래 보건복지부 예비급여·비급여관리팀장이 참여한다. 전혜숙 의원은, “정부가 문재인 케어와 관련된 구체적 실행계획을 수립하고 본격화하는 현 시점에서, 건강보험 보장성강화 대책이 차질 없이 이행되고 지속가능한 제도로 안착되기 위한 각계의 다양한 의견을 수


동아ST, 아스트라제네카와 면역항암제 공동연구 동아에스티(대표이사 부회장 강수형)는 현지 시각 10일 오후 4시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에서 영국의 제약바이오 기업인 아스트라제네카와 혁신적인 면역항암제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계약에 따라, 동아에스티는 아스트라제네카가 연구 중인 3가지 면역항암제 타깃에 대한 선도물질 및 후보물질을 도출하는 물질탐색연구를 공동으로 진행한다. 또한 이번 공동연구로부터 도출되는 모든 지적재산과 특허는 공동소유 하며, 별도의 합의를 통해 양사가 전용실시권을 사용할 수 있다. 동아에스티 강수형 부회장은 “동아에스티의 높은 면역항암제 분야 R&D역량을 인정받아 글로벌 제약바이오 기업인 아스트라제네카와 공동연구를 진행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공동연구에 대한 전폭적인 지원과 협력을 통해 혁신적인 후보물질을 도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동아에스티 윤태영 연구본부장은 “동아에스티의 연구 역량과 아스트라제네카의 항암제 개발 경험이 훌륭한 시너지를 만들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러한 협력이 더 좋은 약을 더 많은 환자에게 더 빨리 제공할 수 있는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스트라제네카 수잔 갈브레

화순전남대병원 ‘소아암 완치잔치’ 박수갈채 힘겨운 투병생활을 딛고 완치의 기쁨을 얻은 소아암 환아와 가족들의 희망찬 박수갈채가 화순전남대학교병원에 울려퍼졌다. 화순전남대병원(원장 정신)은 지난 9일 병원내 대강당에서 ‘제17회 소아암·백혈병·희귀난치성 질환 완치잔치’를 열었다. 정신 원장· 국훈 교수(소아청소년과·전남대어린이병원장) 등 의료진들은 이날 40명의 환아들에게 일일이 완치메달을 걸어주었다. 동물 캐릭터 옷을 입은 의료진들의 축하무대와 완치 환아가족들의 장기자랑도 이어져 웃음꽃을 피웠다. 화순교육지원청(교육장 정혜인)에서 주최했던 환아들의 백일장 시상, 행운권 추첨도 있었다. 광주KBS 박상훈 앵커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특히 국제라이온스클럽(대표회장 김철옥)에서 장학금 300만원과 500만원 상당의 후원물품을 제공, 풍성함을 더했다. 2016년 완치메달을 받은 박신유(살레시오고 1)군도 ‘대한민국 인재상’ 수상 상금을 장학금으로 기부해 감동을 주었다. 이날 완치메달을 받은 박○○(16)양은 “입원·항암치료과정에서 아프고 지칠 때마다 응원해주고 완치희망을 준 모든 분들 덕분이다”며 “원내에 ‘여미사랑병원학교’가 있어서 학업에 지장없이 고교에 진학할 수 있게 됐다”고 감사인사를

배너